IT's Fun2010.02.25 08:45
한동안 제 블로그에서
한컴오피스 2010 베타테스트 글을
많이 보셨을 겁니다 ^^

오랜 오픈베타와 내부 수정작업을 거쳐
드디어 공식 릴리즈가 되는가 봅니다.
한컴오피스 2010 런칭행사가
3월 3일,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털 호텔에서 열립니다.

행사의 제품 발표도 제품 발표이지만...
경품으로 제공되는 물건들이 많이들 탐내실만한 것들이 있으니...
시간 되시는 분들은 신제품도 보시고, 경품을 받아가는 기회도 잡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선착순 300명 아이폰 도킹스테이션, 경품으로 iPad, PS3 등...)


사전등록을 하시려면 이 링크(http://tinyurl.com/yhfqva9)를 타고 가시면 됩니다.
iPad 가 경품으로 걸린 행사는 처음이 아닌가 싶네요!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몇 년동안 해외출장을 미친듯이 다니면서 각 나라에 대한 호불호가 많이 갈렸습니다. 잘 알지 못했던 나라들을 보다 깊게 이해하게 되면서 " 한번쯤 살아봤으면 좋겠다 " 싶은 나라들도 많이 생겼습니다. 미국은 험하다고는 하지만 정말 " 이래서 선진국 인가? " 하는 생각이 들고, 말레이시아는 아시아의 중진국 중 하나라는 이미지가 " 노후에 살면 괜찮을 것 같은 나라! " 로 바뀌었습니다.

해당 나라에서 장기간 체류하면서 먹고 살기 위해 어쩔 수 없이 그들의 삶 속에 잠시나마 들어가 볼 수 있었던 것이 아마도 이런 생각이 바뀌게 된 중요한 계기가 아닐까 싶습니다. 막연히 상상하는 것, 필터링된 정보를 가지고 보는 것과 그 안에서 바라보는 것은 분명한 시각의 차이가 생길 수 밖에 없기 때문이지요.

그런데, 한번도 가보진 않았지만 한번 살아봤으면 하는 나라가 있습니다. 바로 호주입니다. 남반구에 위치해서 여름과 겨울이 서울과 반대이며 죄수들을 유배 보내던 곳이었던 나라. 히딩크가 한국에서의 신화를 다시한번 보여줬던 나라. 이정도의 이미지가 전부 였습니다만, 형님께서 호주에 유학가신 이후, 이런저런 고민들을 많이 하면서 호주에 대한 생각이 많이 바뀌었답니다.

유수의 IT 기업들이 아시아 태평양 지역 담당 지법인을 위치시킨 나라이기도 하고 (그렇다면 이직? ㅋ) 영어권 국가로 여러가지 사회 간접 시설 / 자본이 잘 준비되어 있는 나라라는 점도 무척 마음에 드는 요즈음입니다. 형님이 계시니 한번쯤 다녀오고는 싶으나 어려운 경기에 비싼 항공권을 감당하기가 힘들어서 아직 실천에 옮기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



미래를 펼칠 수 있는 나라 중 하나로 보고 조금 더 진지하게 호주를 바라보려는 찰나에 이민 / 유학 박람회가 개최된다는 이야기가 들리더군요. 10월 24일~25일까지라, 출장 일정과 겹칠까봐 걱정 됩니다만, 이민에 대해서 많이 고민하는 중이라 조금 자세하게 이야기를 들어봤으면 하는 생각도 듭니다.

참관은 무료이고 참가자들에게 다양한 경품 행사도 진행한다고 하니 더더더욱~ 끌리는군요. 호주 유학, 워킹 홀리데이, 이민, 비자 등에 관심있거나 궁금하신게 있으신 분들은 사전등록후 무료 참관 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_^ (주한 호주 대사관에서 개최하는 행사니 사기치고 그런건 없을거라 봅니다 !)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