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6.01.13 08:21

실시간 방송에 대한 시장의 반응이 뜨겁습니다. 지난해 초 미어캣(Meerkat)과 페리스코프(Periscope)가 본격적인 개인 실시간 방송에 대한 출사표를 던진 이래 기존의 실시간 방송 플랫폼들과의 경쟁과 수익모델 만들기에 시장이 후끈 달아올라 있습니다. 특히 페리스코프는 실시간 정보 공유에 가장 최적화된 플랫폼으로 여겨지는 트위터(Twitter)에 피인수 되면서 단문 메세지와 이미지를 통한 실시간 정보 공유에 더해 라이브 동영상을 통한 정보 공유 가능성에 대해 기대감을 심어주는데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이전에 트위터가 인수했던 서비스중 바인(Vine)이 타임라인을 통한 6초 움짤 통합을 제공했던 사례가 있었기 때문에 많은 이들은 타임라인에 페리스코프 방송이 통합되는 것은 시간 문제라고 여겨왔습니다. 다소 늦은 감이 없진 않습니다만 (트위터의 근래 비즈니스 상황을 보면...) 어제 날짜로 페리스코프의 실시간 영상을 트위터 타임라인을 통해서 시청할 수 있는 기능이 제공되기 시작했습니다. 물론 타임라인 상에서 실시간 방송이 재생되는 것은 아닙니다만 간단한 화면 전환을 통해 페리스코프 앱을 구동하지 않은 상태에서 실시간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페리스코프를 통해서 많은 미디어 매체들이 오랫동안 방송을 해오고 있습니다. 다만 페리스코프 자체의 푸시 알람이라던가 방송 링크를 공유하는 형태로 트위터나 페이스북의 사용자들에게 노출되는 방식이었기 때문에 다소 불편함과 시청자 모객에 제한이 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이번 트위터 공식 앱, 타임라인과의 통합을 통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쉽게 방송을 시청할 수 있는 준비가 되었습니다. 페리스코프 입장에서도 트위터 입장에서도 좋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해 봅니다.





트위터 타임라인을 통해서 생방송 중인 경우 몇 까지 스틸 컷이 순차적으로 움직이면서 노출되게 되고 붉은색 재생 버튼을 누르면 화면이 전환되면서 풀 스크린으로 페리스코프 방송을 시청하게 됩니다. 댓글을 남기는 것은 페리스코프 공식 앱으로 이동해야 한다는 안내가 나오고 있지만 하트를 날리는 것은 앱으로 이동하지 않은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적극적인 시청자가 아니라면 충분히 타임라인을 통해서 실시간 방송을 보는 것만으로도 충분해 보입니다.


조금 전, 맥 앱스토어에서 제공되는 트위터 공식 앱을 이용해서도 페리스코프 방송을 시청할 수 있는지 확인해 보았습니다만 아직까지 데스크탑 버전에서는 기능이 제공되지 않고 있습니다. GIF 움짤의 지원도 2년만에 지원되었던 얼마전의 사례를 생각해보면 또 세월아 네월아 하는 것은 아닐까 걱정도 됩니다만 근래 잭 도시(Jack Dorsey)가 시도하고 있는 근본적인 서비스 변화에 대한 생각과 시도들을 생각해보면 곧 업데이트가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미디움(Medium)에 개설되어 있는 페리스코프 공식 블로그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페리스코프 공식 블로그에서 트위터 타임라인과의 통합 소식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5.12.10 20:11

네이버(NAVER)와 네이버의 자회사 라인(LINE)은 올 한해동안 음악, 동영상 부문에 대한 많은 새로운 도전을 해왔습니다. 라인의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인 라인 뮤직(LINE Music)을 비롯하여 라인TV(LINE TV) 등은 시장에 안착했고 네이버는 여름부터 시작한 연예인들의 실시간 라이브 방송 브이(V)와 사용자들의 동영상 창작 컨텐츠 공유 플랫폼인 플레이리그(Play League)를 내놓은바 있습니다. 여기에 이어 올해 아마도 마지막 굵직한 서비스가 될 것으로 보이는 라인 라이브(LINE Live)가 오늘 공개되며 방점을 찍는 모습입니다.


라인 라이브는 한국 시장에서 출시 반년만에 존재감을 제대로 각인시킨 브이 서비스와 상당히 비슷한 컨셉을 가진 서비스입니다. 연예인들은 각자의 채널을 구성하여실시간 방송을 하게 되며 팬들은 방송 채널에 들어와 댓글을 남기며 셀럽들과 소통하고 하트를 눌러 애정을 표현할 수 있습니다. 기능상으로 봤을때 브이와 크게 차이는 없지만 캐스터 코멘츠(Caster Comments)라는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향후 해설자가 참여하는 형태의 방송도 진행될 수 있음을 시사하고 있습니다.



브이는 처음 시작은 한국이었지만 자연스럽게 한류 스타들의 주요 무대인 동남아 지역으로 그 범위를 넓혀 나가고 있습니다. 얼마전 홍콩에서 열렸던 MAMA 2015 행사의 경우 실시간 방송의 댓글이 한국 팬들보다 해외 팬들이 더 많이 보여 한류 스타들이 자신들의 팬과 소통할 수 있는, 팬들이 자신이 좋아하는 스타와 직접 소통하는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실시간 동영상 플랫폼으로 자리 잡았다는 인상을 강하게 주었습니다.


일본은 전통적으로 자국내에서 다양한 문화 컨텐츠를 생산 소비하는 나라로 알려져 있습니다.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동남아 지역, 넓게는 전세계에 일본의 음악이나 영상을 좋아하는 팬들이 있겠습니다만 소위 덕후 / 오타쿠라고 불리우는 열렬한 팬 문화가 있는 나라이기 때문에 자국 내만 하더라도 상당히 탄탄한 문화 소비가 가능한 편입니다. 때문에 라인 라이브(LINE Live)는 당분간은 일본 내에서 셀럽과 팬들이 만나는 장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네이버의 브이의 경우 아기자기한 분위기의 앱이지만 라인 라이브의 경우 어떻게 보면 다소 딱딱하면서도 오피셜한 느낌의 앱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습니다. 처음 타겟하는 시장이 한국과 일본으로 나뉘어졌기 때문에 각 국가에서 더 어필할 수 있는 접근을 하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좋아하는 셀럽의 일정을 확인하고 업데이트를 팔로우 하는 것등은 두 서비스에서 공히 제공하는 공통적인 기능입니다.







라인 라이브는 안드로이드와 iOS 용으로 앱이 출시되어 있는 상태입니다만 각 플랫폼의 일본 스토어에서만 앱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습니다. 일본의 셀럽들이 방송의 주인공이기 때문에 일본어가 능통하지 않다면 다소 서비스를 즐기기에는 어려움이 있을 것 같습니다. 그래도 좋아하는 일본의 가수나 셀럽이 있다면 한번쯤 일본 계정을 준비하여 서비스를 이용해 봐도 되겠습니다. 바야흐로 동영상 실시간 방송 서비스들의 춘추전국시대입니다. 누가 먼저 시장에 발을 내밀고 장악하게 될까요? 앞으로 더 많은 서비스들이 이 시장에서 자웅을 겨루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라인 라이브 안드로이드용 앱 다운로드 [바로가기]

라인 라이브 애플 iOS 용 앱 다운로드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09.09.08 14:41

아주 오래전, 처음 개인 홈페이지를 만들었던 때에는 사람들과 소통하는 통로가 하나라서 참 편했었습니다. ICQ 가 한참 유행하던 시절에는 필적할 만한 메신저가 없어서 ICQ 번호 하나면 누구나와 소통할 수 있었습니다. 싸이월드가 대세를 장악하면서 사람들은 싸이월드에 계정만 있으면 그 어떤 동창, 친구를 만나는 것도 가능했습니다.

그러나...

시대는 바야흐로 SNS 서비스 춘추 전국 시대! 개성을 표현할 수 있고 내가 원하는 스타일이 있는 SNS 서비스라면 아무리 사용자가 적은 마이너 서비스라도 나의 소중한 SNS 가 되는 시대로 바뀌었습니다. 블로그도 하나 이상씩은 다들 가지고 있고, 플리커, 트위터 등 수많은 SNS 사이트에서 활동하는 시대입니다. 그러다 보니, 지인들과 나를 엮어주는 연결고리가 너무 많아지는 단점이 생기게 되었지요.

윈도우 라이브의 프로필에서는 이런 여러가지 SNS 사이트의 업데이트를 한곳으로 모아주는 기능이 있습니다. 유명한 SNS 사이트부터 RSS 를 제공하는 사용자 지정 URL 에 이르기까지, SNS 세계에서 나의 발자취를 모아서 지인드로가 공유할 수 있는 유용한 기능이랍니다.


윈도우 라이브 사이트(http://home.live.com)에 접속하신 후 프로필로 이동하면 왼쪽 하단에 " 웹 사이트 활동 " 이라는 항목이 보입니다. 여기를 통해서 다양한 SNS 사이트를 연계할 수 있습니다. " 웹사이트 활동 추가 " 링크를 누르시면 됩니다.

현재 약 30여개의 웹사이트를 제공하고 있는데요 눈에 익은 사이트도 보이고 눈에 보이지 않는 사이트도 꽤 많이 보입니다. 맨 아래쪽으로 내려가면 RSS 를 등록할 수 있는 링크도 있으니, 개별 블로그의 RSS 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flickr 에 있는 NoPD 의 계정을 연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연계 가능한 SNS 목록에서 flickr 를 선택하면 위와 같은 안내문이 화면에 출력됩니다. Flickr 추가 버튼을 눌러서 flickr 의 OpenAPI 연계 허용 화면으로 넘어가도록 하겠습니다.


flickr 의 계정을 입력하고 로그인하면 위와 같은 연계 허용 화면이 나옵니다. 여타 Mashup 서비스를 이용하시면서 많이 봤을 그런 화면입니다. Next 버튼을 눌러서 라이브 서비스와 flickr 의 연계를 마무리 하도록 하겠습니다.



성공적으로 연계 허용이 완료되면 위와 같은 메세지를 보게 되며 " 추가 " 버튼을 눌러 등록을 끝내도록 하겠습니다.


flickr 외에 트위터와 제 블로그의 RSS 를 같이 연계한 화면입니다. 프로필의 오른쪽 메인 섹션에 웹 사이트 활동이 시간순으로 모여서 정리된 모습이 보입니다. 이 시간 이후부터 제 라이브 프로필을 방문하시는 분들은 저의 활동을 한 눈에 보실 수 있는 환경이 준비가 됐습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