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5.04.30 11:07

오늘 오전 네이버(NAVER)의 실적 발표가 있었습니다. 실적 발표의 주인공은 네이버였지만 많은 투자가은 자회사인 라인 코퍼레이션(LINE Corporation)의 실적에 더 관심이 많았을 것 같습니다. 라인 코퍼레이션은 네이버의 일본 지사격으로 라인 메신저에 대한 전략적인 추진을 위해 수 년전 사명을 라인 코퍼레이션으로 변경했습니다. 당연히 라인 코퍼레이션의 주요 사업은 라인 메신저와 부대 사업들입니다.


우선 모회사인 네이버 기준으로 실적은 분기 7406억원의 매출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18.3% 상승한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단순히 매출이 YoY 로 늘었다는 것보다는 해외 매출 비중이 33% 까지 올라갔다는데 방점을 찍어야 할 것 같습니다. 라인 코퍼레이션의 매출 덕분에 영업이익은 1920억원을 기록하여 매출의 25.9% 를 차지했습니다. 매출에서 라인 코퍼레이션만의 매출은 281억엔으로 엔화가 최근 800 원대를 넘나들며 좋지 않은 상황이라 상대적으로 원화 기준 매출 산정에서 손해를 봤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라인의 281억엔 이라는 실적은 라인 코퍼레이션 창사이래 가장 좋은 실적입니다. 물론 라인 메신저 덕분에 매년 매출이 늘고 있는터라 매분기 실적 최고치를 갈아치우고 있다고 봐도 무방하겠습니다. 즉 YoY 뿐만 아니라 QoQ 로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는 이야기 입니다. 라인의 매출은 YoY 기준으로는 69.5% 라는 놀라운 성장을 했고 QoQ 로 8.7% 성장했습니다. 모바일 메세징 서비스들을 가늠할때 자주 사용되는 지표가 MAU (Monthly Active User, 월간 활성 사용자 수) 인데요 드디어 2억명을 돌파했습니다.


월간 활성 사용자수는 주요 4개국(일본, 태국, 대만, 인도네시아)과 기타 국가로 구분되어 IR 자료에 기술이 되어 있었습니다. 주요 4개국에서는 1억 2300만명의 사용자를 기록했고 기타 지역에서 8200만명을 기록했습니다. 최근에 태국, 대만 등지에서 라인TV를 출시하는 등의 활발한 활동이 고른 사용자수 증가에 한몪 했다고 생각됩니다. 주요 4개국은 8.8% 정도의 성장을 보여주었고 기타 국가는 6.4% 정도의 성장을 기록했습니다.





네이버는 최근 몇 년동안 라인 비즈니스에 강한 힘을 실어줘 왔습니다. 이는 상대적으로 네이버의 국내 비즈니스에 대한 소홀함(?)을 다소 가져왔다고 판단했는지 최근에는 국내 비즈니스도 다시 다양한 방면으로 챙기는 것이 눈에 띕니다. 새로운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인 폴라를 비롯하여 넷마블 게임즈의 레이븐 공동 마케팅과 같은 활동들을 통해 매출과 수익, 그리고 미래 사업 발굴에 공을 들이는 모습입니다. 보다 자세한 실적 발표 자료는 네이버 IR 자료실에서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네이버 2015년 1분기 실적 발표 자료 자세히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