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6.01.08 08:44

인터넷을 통해 하나가 되는 세상이 되었지만 지역적인 특색, 문화, 혹은 정치적인 이유에 따라 사용자들에게 사랑받는 서비스는 굉장히 다양한 패턴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때문에 어떤 한 지역의 패턴을 가지고 전체의 판세를 가늠하는 것은 사실 큰 의미가 없겠습니다만, IT 기기 혹은 인터넷 서비스의 바로미터로서 미국 시장을 참고하지 않을수는 없을 겁니다. 지난해 12월 시장조사기관인 닐슨(Nielsen)에서 발표한 미국 시장에서 한해동안 가장 사랑받은 디지털/미디어 분야의 앱 순위는 그런 관점에서 한번 읽어둘 필요가 있어 보입니다.


닐슨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미국 시장에서 한해동안 가장 사랑받은 디지털/미디어 분야의 앱은 페이스북(Facebook)입니다. 닐슨은 평균 유니크 사용자수를 가지고 각 앱의 인기도를 측정했는데요, 페이스북은 월간 1억 2670만명의 사용자들이 사용한 것으로 조사되어 가장 많이 이용되는, 그리고 사랑받는 앱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전년 대비해서는 8% 정도의 성장을 보인 수치로 여전한 성장세와 2위와의 큰 간격으로 수위를 차지했습니다. 



2위를 차지한 것은 구글의 동영상 서비스인 유튜브입니다. 1억명에 가까운 사용자들이 매월 유튜브를 통해 다양한 동영상을 시청하고 있는 것인데요, 게이밍 분야에서의 실시간 방송 서비스 강화 등이 진행되고 있기 때문에 이 수치는 더 올라갈 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주목할만한 것은 3위를 기록한 페이스북 메신저입니다. 전년 대비하여 31% 의 성장세를 보이며 상위 10개 앱들중에서 가장 큰 성장세를 보였습니다. 미국 메신저 서비스 시장에서 페이스북 메신저가 이미 대세가 되었음을 보여주는 듯 합니다. 조금 이상한 것은 상위 10개 앱중에 와츠앱(Whats App)이 없다는 점인데요, 페이스북 메신저로 합산되어 기록된 수치인지는 확인이 되지 않고 있습니다.


4위부터 7위까지는 미국 시장에서 전통적으로 강세인 구글의 서비스들이 차지했습니다. 모바일 시대로 접어들면서 초기에 고전을 면치 못하던 구글의 이미지였지만 여전히 강한 경쟁력을 보여주고 있는 데이터이고 북미 시장의 절반 이상을 안드로이드 기기가 차지하고 있다는 것도 이런 결과에 한몫을 했을 것으로 보입니다. 페이스북이 소유한 사진 기반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인 인스타그램이 23% 의 높은 연간 성장율을 기록하며 8위를 차지했고 시장에서 탐탁치 않은 것처럼 보였던 애플의 애플 뮤직과 맵스도 두자릿수 이상의 성장율로 9, 10위를 기록했습니다. 상위 10개 앱을 페이스북, 구글, 애플이 차지한 것은 좀 독특한 점이라 하겠습니다만 디지털/미디어 분야에 한정된 데이터라 게임 등이 빠진 점은 감안해야 하겠습니다.


닐슨의 발표자료 전문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5.05.09 06:42

글로벌 디지털 미디어 분석기관인 컴스코어(ComScore)가 스마트폰 시장의 바로미터라 할 수 있는 미국 시장의 3월 스마트폰 가입자 현황을 발표했습니다. 미국 시장은 단일 시장이면서도 그 규모 면에서 압도적이고 플래그쉽 제품들을 중심으로 자웅을 겨루는 시장이기 때문에, 미국 시장에서의 성적표가 다른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패를 가늠해볼 수 있는 바로미터가 되곤 합니다. 컴스코어가 이번에 발표한 2015년 3월 미국시장 스마트폰 가입자 현황을 제조사와 운영체제별 점유율로 나누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미국 시장에서의 제조사별 시장 점유율입니다. 애플이 아이폰6/6+ 출시 이후 지속적인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애플은 시장 점유율을 2014년 12월 대비하여 1.0% 상승한 42.6% 를 기록하여 다른 제조사에 비해 압도적인 점유율을 보였습니다. 삼성전자는 아직 갤럭시6/6엣지의 판매가 포함되지 않은 시기의 수치라 상대적으로 1.4% 감소하며 28.3% 로 두번째를 차지했습니다. 2분기 갤럭시6 시리즈의 판매가 본격화 된 이후 수치가 궁금해지는 대목입니다. 그뒤를 LG, 모토롤라, HTC 가 각각 8.4%, 5.0%, 3.8% 의 시장 점유율로 3, 4, 5 위를 차지했습니다.



출처 : ComScore (http://www.comscore.com/Insights/Market-Rankings/comScore-Reports-March-2015-US-Smartphone-Subscriber-Market-Share)


사람들이 보다 관심을 갖는 데이터는 제조사 보다는 운영체제별 시장 점유율일 것입니다. 운영체제별 시장 점유율은 역시 물량 면에서 압도적일 수 밖에 없는 안드로이드가 52.4% 로 수위를 차지했습니다. 하지만 애플 아이폰6/6+의 메가 히트로 인해 점유율을 무려 0.7% 나 빼앗긴 수치라는 점이 주목할만한 부분이라 하겠습니다. 그 뒤를 이어 애플이 작년 12월 대비 1.0% 상승한 42.6% 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여 강세를 보였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그 뒤를 이어 3위를 차지하긴 했습니다만 3.3% 의 시장 점유율로 여전히 존재감이 미약한 상태로 나타났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10 출시 이후 유니버설 윈도(Universal Windows) 전략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모바일 분야에서 이렇다할 플래그십 단말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서드파티 제조사들 역시 잘 팔리지 않는 윈도폰을 만들지 않고 있기 때문에 빠르게 윈도10을 출시하고 모바일 단말에서도 아이폰6/6+나 갤럭시S6/6엣지에 걸맞는 플래그십 단말을 내놓는 것이 시장의 고착상태를 풀어나갈 수 있는 해법이 될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ComScore - US Market Share by OS / 2015.03출처 : ComScore (http://www.comscore.com/Insights/Market-Rankings/comScore-Reports-March-2015-US-Smartphone-Subscriber-Market-Share)


스마트폰이 특별한 소비재가 아닌 일반적인 소비재가 된 이래 그 규모는 여전히 계속 커지고 있습니다. 중국 단일 시장에서의 전쟁과 맞물려 기존 핵심 시장들에서의 각 제조사들, 운영체제들의 전쟁이 여전한 모습입니다. 소비자들에게는 행복할 수 밖에 없는 글로벌 IT 기업들의 전쟁이 왠지 그들의 치열함과는 달리 재미있게 느껴져서 조금 미안한 마음이 들기도 하네요!


컴스코어 2015년 3월 미국 스마트폰 시장 분석 데이터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