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가 무척 뜨겁습니다. 아직 한여름 날씨는 아니지만 내리쬐는 햇살이 곧 시작될 불볕 더위를 떠올리게 합니다. 이런 날씨에는 아이들과 집에 있기 보다는 가까운 곳이라도 밖으로 나가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은데요, 막상 어디론가 떠나려고 하면 뭔가 준비해야 한다는 번거로움과 이동하는 시간에 대한 부담으로 쉽게 움직이기 힘든게 사실입니다. 이럴때는 가능한 가까운 곳의 나들이 장소를 찾을 필요가 있습니다.

조금만 찾아보면 서울 시내에도 한적하고 괜찮은 곳들이 참 많습니다. 오늘 소개해 드리는 서서울호수공원도 그 중 하나입니다. 서울의 서쪽 지역인 양천구 신월동에 위치하고 있는 서서울호수공원은 신월정수장이 있던 부지를 생태공원으로 새롭게 조성하여 2009년 개장한 곳입니다. 선유도공원이 그러하듯 이 곳 역시 기존의 시설들을 활용하고 그 자체를 하나의 인테리어로 사용하고 있어 이채로운 느낌이 드는 곳입니다.

Apple | 2014:06:15 13:38:40

 
여느 공원들처럼 이곳에도 아이들이 즐겁게 뛰어놀 수 있는 물놀이 시설이 있습니다. 더운 여름에 아이들에게 분수, 물놀이 만한 놀이가 없지요. 다만 서서울호수공원의 분수, 물놀이 시설은 생각보다 굉장히 작습니다. 생태공원이 컨셉이라 그런지 공원 입구 근처에 마련된 사진속의 장소가 전부입니다 ^^;;; 그나마도 7월부터 8월까지 두달간만 운영을 하고 운영시간이 12시 30분부터 30분 단위로만 정해져 있다는 점도 조금 아쉽습니다. 그래도 아이들에게는 좋은 놀이터가 될 수 있을 것 같네요!

서서울호수공원은 생태공원 뿐만 아니라 능골산과 연결되어 산자락을 둘러오는 둘레길이 같이 있어 산책을 좋아하는 분들에게도 괜찮은 곳입니다. 아이들과 함께 걷기에는 조금 먼 거리일 수 있지만 어른들끼리 담소를 나누며 걷기에 손색이 없습니다. 공원에 쉬러 온 가족단위의 사람들 외에 가벼운 등산복 차림의 사람들이 많이 보이는 것은 다 이유가 있겠지요!

Apple | 2014:06:15 13:38:35

 
서울 강서지역에 위치해 많이 알려지지 않은 탓인지 모르겠지만 생각보다 사람이 그리 많지는 않습니다. 그늘막이나 텐트를 나무 그늘 아래에 세워두고 따사로움을 즐기는 모습이 여유로와 보이지 않나요? 사실 서서울 호수공원을 방문했던 시간이 여의도 물빛공원에 늦으막히 갔다가 주차를 못하고 갔던 시점이니 11시를 넘은 시간이었던 것으로 기억됩니다만 주차장도 여유가 있을 정도였네요. (주차정보 : 시간당 600원의 요금이고 다둥이카드가 있는 경우 주차비 할인이 됩니다. 단, 주차비는 현금 결재만 가능합니다)

서서울호수공원에는 다른 나들이 장소가 주지 못하는 독특한 매력이 하나 있습니다. 바로 인근에 위치한 김포공항을 오르내리는 비행기들을 원없이 볼 수 있다는 점입니다. 비행기를 좋아하는 아이들이 있다면 정말 가까이에서 비행기를 살펴볼 수 있는 좋은 장소이니 꼭 데려가 보시기 바랍니다. 사진에는 그 크기가 잘 가늠이 안되지만 실제로는 꽤 낮은 높이로 비행기가 지나가서 색다른 경험을 해보실 수 있습니다!

Apple | 2014:06:15 13:13:36

Apple | 2014:06:15 11:50:03

Apple | 2014:06:15 13:28:18

Apple | 2014:06:15 13:13:38


서울 안에서 즐길 수 있는 나들이 장소는 여럿 있습니다. 하지만 왠만한 곳들은 사람이 참 많고 주차하기도 힘든게 요즘입니다. 요행히 주차를 마치고 나들이 장소에 들어가더라도 그늘막 설치를 못하게 하는 곳들도 요즘 꽤 많아지고 있습니다. 그런 여러가지 여건을 고려해 볼 때 서서울 호수공원은 여유롭고 자유로움을 즐길 수 있는 여름 서울 시내 나들이 장소로 추천해 드리고 싶습니다. 

Apple | 2014:06:15 11:45:40Apple | 2014:06:15 11:45:45Apple | 2014:06:15 12:42:05


그늘막 설치를 간편하게! 안정환이 추천하는 원터치 그늘막 텐트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0.12.03 07:52
하루에 얼마나 많은 비행기들이 뜨고 내릴까요? 우리가 비행기를 타고 목적지로 날아가는 동안 잘 알지 못하지만 셀 수 없이 많은 수의 비행기들이 동시에 하늘을 날아 다니고 대륙을 가로 지르고 있습니다. 엄청나게 많은 나라가 몰려있는 유럽이나 땅덩어리가 워낙에 큰 미주 대륙은 어떨까요? 상상하기 힘들 정도로 많은 수의 이착륙이 지금 이순간에도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이런 민간 항공기들의 운항 현황을 지도 위에서 보는 상상을 해보셨나요? 가끔 뉴스나 영화에서 보던 장면을 내 아이패드 위에서 보는 즐거움을 드립니다. 아이패드용 무료 앱 Plane FInder HD 는 실시간으로 (5분 정도의 딜레이?) 항공기들의 위치를 보여주는 애플리케이션입니다. 현재 모든 대륙이 가능한 것은 아니라고 합니다.





항공기들 역시 모든 항공기가 화면에 보이는 것은 아니라고 하는데, 이는 항공사들이 이러한 정보 제공을 위한 기계적인 장치를 설치하지 않은 경우가 많기 때문이라고 하네요. 위의 스샷에서도 보이는 것처럼 미주 지역의 항공기가 유난히 적어 보이는 것도 이 때문입니다. 

아이패드에서 큰 화면으로 항공기들의 실시간 위치를 확인해보는 즐거움. Just for entertainment 라고 개발사에서도 밝히고 있으니 이를 이용하여 테러(?)나 특수한 목적으로 사용하는 일은 없으시길 바라겠습니다! ^_^ 아, 이 앱은 아이패드 전용입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엊그제였죠? 4월 11일은 첫째 딸래미 " 혜린양 " 의 두돌이었습니다. 두돌 즈음하여 그동안 회사일로 와이프, 아기와 같이 한 시간도 많지 않은 것 같아 주변의 눈치를 무릅쓰고 8일부터 11일까지 2박 4일동안 홍콩으로 잠행을 다녀왔습니다.

여행을 떠나기 전 와이프가 첫째 아이를 임신하고 있던 2007년, 태국으로 갔던 여행에서 무척 고생했던 기억이 나더군요. 입덧이 한참이던 즈음 다녀온 여행이라 와이프가 무척 아쉬워 했었습니다. 이번 여행은 다행이 뱃속의 둘째가 얌전히 있는 즈음이라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아이를 데리고 다니는 여행이 무척 힘들다는 이야기는 많이 들었지만 정말 팔에 근육이 생길정도로 힘들줄은 미처 몰랐습니다. 와이프는 이왕 애 안고다니느라 근육 생긴김에 이두, 삼두... 요구사항이 많지만 곧 흐물거리는 살로 돌아간다에 백만표인지라 사서고생을 하지는 않으려고 합니다. ^^;;

FUJI PHOTO FILM CO., LTD. | 2010:04:14 12:23:00

SOHO 거리에서 내려오던 어느 골목에서 (Dynax 5 / Superia 200)


홍콩의 묘한 매력. 사진에 미처 담을 수 없었던 순간들이 너무 많아 아쉽지만 메모리 카드와 필름에 담아온 이야기들을 조금씩 풀어내 볼까 합니다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