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0.07.05 14:01
NoPD 는 아이폰이 트위터의 축이고 회사에서는 웹으로 약간 그리고 Seesmic for Desktop 으로 트윗을 하고 있었습니다. Seesmic 은 Adobe AIR 기반으로 만들어진 클라이언트인데 이게 생각보다 무겁습니다. 실버라이트 버전인 Seesmic for Windows 도 무거워서 걷어내고 AIR 로 왔는데 윈도우 7 과 궁합이 안좋은지 Seesmic for Desktop 도 좀 그렇더군요.

그래서 오늘 과감히 걷어냈습니다. 대안은 너무나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시는 TweetDeck 으로 정했습니다. 사실 다른 분들이 많이 쓰는 프로그램 사용하는걸 별로 즐기지 않기 때문에... 갈까 말까 했지만 시험삼아 깔아보고 " 동일한 AIR 기반에 이렇게 빠를 수 있구나! " 감탄하여 바로 주력 클라이언트로 정해버렸습니다.

그런데 시작하자마자 당황스럽게도 한글이 안나오더군요. 요즘같은 시대에 왜 한글이 안나올까 정확히 30초 고민하다가 그럴수도 있지 하는 결론을 내리고 설정을 여기저기 뒤져보는데... 도대체 어느 메뉴인지 모르겠더군요. 잠깐 구글링을 하고나서 찾은 곳이 바로 아래의 위치입니다. 트윗덱 처음 설치하시면 저처럼 헤메지 마시고 바로 설정해서 즐거운 한글 트윗 라이프 즐기시기 바랍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09.10.08 13:22
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10 설치가 완료되면 시작 메뉴에 한글과컴퓨터 그룹이 새롭게 등록이 됩니다. 해당 그룹에는 한글, 넥셀, 슬라이드, 사전의 4가지 주요 프로그램과 기본적인 실행 환경을 꾸며주는 " 한글과컴퓨터 기본설정 " 프로그램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기본적인 실행 환경 설정은 어떤 것들을 할 수 있는지 한번 살펴봤습니다.


NoPD는 " 사용자 설정 " 버튼을 눌러서 세세하게 설정 가능한 옵션들이 어떤 것들이 있는지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사용사 설정 버튼을 누르면 조금전에 보이지 않던 여러개의 탭이 짠~ 하고 등장하면서 프로그램별로 간단한 설정이 가능하도록 제시해 주고 있습니다. 굳이 처음에 숨겨둔 이유는 알기가 힘듭니다 ^^;;


그런데 어제 포스팅을 읽어보신 분이라면 조금 이상하다는 느낌이 드셨을 겁니다. 분명히 어제 포스팅에서 설치단계의 맨 마지막에 나왔던 기본 설정 프로그램인 것 같은데 화면이 조금 다르게 보이는 것 같지요? 어제 보셨던 문제의 이미지를 다시 한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네, 바로 이 화면이었습니다. 동일한 프로그램임에도 설치과정에는 " 테마설정 " 만 나오고, 설치후 실행시에는 아무런 탭이 없는 화면이 나오고 있었답니다. 동일한 기본 설정 프로그램이 실행시점 (설치과정中, 설치後)에 따라 다르게 동작할 이유는 없다고 봅니다. 정식판 출시시에는 동일한 설정이 가능하도록 손(?) 봐주시리라 믿습니다.

어제와 다르게 오늘 스크린샷들은 화면의 항목들이 정상적인 위치에 잘 출력되고 있습니다. 원인은 TaskBar 의 위치였습니다. NoPD 의 경우 업무상 프로그램 창을 십수개씩 띄워두고 작업을 하기 때문에 좌측에 배치해서 사용하고 있었는데 이게 문제였습니다. TaskBar가 차지하는 픽셀만큼 우측으로 밀려서 출력되는 현상이 확인되었습니다. 정식판 출시때는 소소하지만 꼭 수정되어야 할 부분입니다.

한글과 컴퓨터의 프로그램 개발도구가 무언지는 모르겠으나 Form 을 기준으로 Control 들은 절대 좌표가 지정이 되었을 텐데 왜 밀려서 출력되는 건지 무척 궁금해 집니다. 혹시 개발팀에서 이 포스팅을 보신다면 간단한 답변! 도 부탁드리겠습니다. 개발자로서 궁금해 지는 부분이네요! 다시 본론으로 돌아가서 설정 가능한 항목들을 살펴보겠습니다.

작업폴더의 지정

- 기본 작업 폴더입니다. 아마도 프로그램에서 파일 열기, 저장하기 등의 파일 관련 작업을 진행할 때 기본적으로 사용되는 폴더인 것 같습니다. 사용자의 취향에 맞게 위치를 변경해 주면 됩니다.

기타 작업

- " 한글 2010을 처음 실행 상태로 되돌림 " 옵션은 프로그램을 초기 설치한 상태로 돌리는 옵션입니다. 프로그램 사용도중 문제가 생기거나 프로그램이 오동작 할 경우 가장먼저 시도해 봐야 하는 옵션입니다. 일종의 복구 옵션이라 보시면 될 것 같네요

- " 사용자 정의 데이터를 처음 실행 상태로 되돌림 " 옵션은 정확히 어떤 항목들을 초기화 하는 것인지 모르겠습니다. " 사용자 정의 데이터(xxx, yyy등) " 의 형태로 표기하면 조금더 이해가 빠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조금 희안했던 것은 한글과 넥셀의 설정에는 작업 폴더를 지정할 수 있게 되어 있으나 슬라이드의 경우는 해당 옵션이 빠져있는 모습입니다. 다루는 파일의 형태가 다를 뿐이지 공통적으로 적용해도 되는 설정 내용을 슬라이드에서는 굳이 뺀 이유를 잘 모르겠습니다. 이 역시 개발팀의 확인이 필요한 부분입니다.

생각보다 기본 설정 프로그램에서 해줄 수 있는 내용은 많지 않았습니다. 아마도 개별 프로그램들이 스스로의 특성에 맞게 설정하는 부분은 자체적으로 옵션으로 설정 가능하도록 되어 있기 때문으로 추측됩니다. 기본 설정 프로그램이 별도로 존재하도록 한 이유는 아마도 프로그램이 제대로 실행되지 않거나 하는 문제 상황에 대응하기 위함인 것 같습니다. 다만 별도로 존재한다는 비중에 비해 담고 있는 항목이 조금 빈약해 보입니다. 기획 단계에서 조금 더 고민을 했어야 하지 않나 싶은 부분이네요.

2009/10/08 - [IT's Fun] - 한컴오피스2010, 설레임 가득한 첫 만남!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