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가 많이 따뜻, 아니 더워졌습니다. 봄은 어디로 가버리고 겨울 다음에 여름인지... 아쉽지만 아이들에게는 밖으로 나가 뛰어놀기에 더 없이 좋은 때가 이닌가 싶은 요즈음 입니다. 신체놀이를 싫어 하지는 않지만 아이들과 부딪히고 번잡한걸 싫어하는 혜린아기는 날씨가 좋은 날도 책 읽는 재미에 빠지는 걸 더 좋아하네요.

집에서 책을 읽다가 지루해질 즈음 한번씩 저희 가족이 방문해 주는 곳이 바로 파주 출판도시에 위치한 탄탄스토리 하우스입니다. 늘 강조하지만 서울 서쪽/북쪽에 계시는 분들에게는 가까운 곳이지만 동쪽/남쪽에 계시는 분들께는 생각보다 먼 곳입니다 ^^;; (요즘 자유로에 구간단속도 생겨서 미친듯이 밟고 가기도 힘들다는 ;;;)

새로운 책을 사주기 전 아이가 흥미를 보이는 종류를 파악하기에도 좋고 여러가지 신작 책들을 미리 읽어보고 파견(?)나오는 영사들과 이런저런 상담도 할 수 있어서 무척 좋습니다. 작가들의 전시회도 3층에서 자주 열리고 1층에는 소극장도 있어서 아이들에게는 흥미 진진한 곳입니다.

FUJI PHOTO FILM CO., LTD. | 2010:05:08 15:45:00

FUJI PHOTO FILM CO., LTD. | 2010:05:08 15:46:00

FUJI PHOTO FILM CO., LTD. | 2010:05:08 15:46:00

늘 무덤덤한 얼굴로 책을 아빠, 엄마에게 들이미는 혜린아가. 즐겁게 웃으면서 책을 읽으면 좋겠건만 왜 늘 이런지 모르겠습니다 ㅎ. 그러나 무반응이 더 무서운 법이라고, 한번 읽은 책은 내용을 통째로 외워버리는 비상한-_- 암기력의 소유자가 바로 혜린양입니다. 책 제목과 스토리... 요즘은 읽어주는 영어책의 간단한 문장도 그냥 외워버리더군요 ;;;

엄마 아빠의 목은 아프지만 책을 좋아하는 건 쉽게 얻을 수 있는 취미생활(?)이 아니기에... 오늘도 열심히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새로운 책들을 경험해 주게 하느라 정신이 없답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아이들은 걷기 시작하면서
주변의 많은 사물들에 관심이 폭발합니다.
이 즈음부터 책도 많이 읽어주고
다양한 감각을 자극할 수 있는 것들이
아이들 손 닿는 곳에 있어야 하는 건
아주 중요한 교육 과정 중 하나입니다.

엄마, 아빠들이 아이들 책을 고르면
아이의 시선보다는 어른의 시선으로
고르는 경우가 아마 대부분일 겁니다.

그러다보니, 기껏 비싼돈 주고 들여놓은 책이
아이의 관심밖에 나면서 먼지만 조용히 쌓여가다가
" 신동품 " 이라는 이름을 달고 해가 바뀌기 전에 중고시장에 팔리는게
비일비재한 일이고 누구나 한번쯤 겪었음직한 일이지요.

그런데 남녀노소(?)를 가리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책이 있습니다.
어른들이 보면 유치하고 심하게 조잡하기까지 한 책이지만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보면 정말 너무 재미있는 책과 장난감인가 봅니다.

Canon | 2010:02:22 21:16:41
Canon | 2010:02:22 21:18:53
< 1단계 11개월차부터 구독하여, 세달째인 이번달에는 2단계 1개월차 교재를 받았습니다 >

베네세코리아에서 만드는 월간 아이들 책 시리즈인 " 아이챌린지 " 가 바로 주인공입니다.
정기구독의 형식으로 1년 단위로 우편으로 받아보는 이 시리즈는
단계별로 12개월에 걸쳐 책과 DVD, 그리고 매월 교재에 맞는 장난감 교구가 딸려옵니다.

Canon | 2010:02:22 21:18:14
< 접사하니 있어보이지만 종이로 된 조금은 조잡스런 장난감입니다 >

놀랍게도 아이챌린지는 혜린이가 좋아하는 모든 책을 누르고
항상 필독서 1순위로 올라가 버리는 책이라는 사실...
오죽했으면 아이챌린지가 도착하면 와이프가 숨겨두기까지 하겠습니까?
아이챌린지가 온 걸 알게되면, 2~3일동안은 다른 책을 손도 안댄답니다.
읽고 또 읽고... 하루종일 호비, 호비 하면서 돌아다닙니다..
(심지어는 꿈도 호비꿈을 꾸는듯 ;;;)

자주 하는 행사이긴 한데... 12개월 정기구독시 1개월 추가 혜택 행사를 하고 있습니다.
만1세~2세까지는 1단계를 하시면 되고, 만2세~3세는 2단계를 하시면 됩니다.
3세 이후는, 이런거 보다는 다른 걸 하시는게 맞는거 같네요.

구매 만족도를 보시면 놀랍게도 만점에 가까운 평점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Fake 라 보기 힘든게, 구매 수도 많을 뿐더러 평도 많기 때문이지요.

여튼, 아직 아이에게 어떤 책이나 놀잇감을 해줄지 고민되시거나
일정하게 매달 새로운 즐거움을 주고 싶은 부모에게 강추입니다.
월 비용 기준으로 3만원 초반대인데, 워낙 고가인 아이들 책값을 생각하면
나쁘지 않은 선택이 되실 수 있을 것 같네요! ^^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NoPD의 올해 목표중 하나는 영어 듣기 / 말하기 능력을 수준급으로 끌어올리는 겁니다. 해외 출장을 많이 다녔음에도 생계형 영어 (Live English -_-) 만 늘어난 터라, 제대로된 영어를 구사해 보고 싶다는 간절한 소망... 은 둘째치고, 회사에서 영어 말하기 능력에 대한 평가를 본격적으로 인사고과에 반영하려는 움직임이 포착되었기 때문이지요.

영어가 최고는 아니지만, 기본적으로 할 줄 알아야 하는 언어처럼 인정되다 보니 아이에게도 영어 교육을 어떻게 시켜야 하는가가 와이프와 저에겐 큰 화두입니다. 물론 와이프가 영어교육쪽과 좀 밀접한 관계가 있어서 큰 걱정은 안하지만, 아무래도 영유아 교육은 또 다른 세계이기 때문에 적당한 교재를 수소문 하고 있었답니다.



그러던 중 NoPD 가족에게 꽂힌 것이 바로 노부영! 노래 부르는 영어동화라는 긴 제목의 약어를 가진 영유아용 영어 교재입니다. 구성이 아주 대단한 것은 아니지만 맘 까페에서는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스테디셀러의 반열에 올라있는 책이더군요.

요즘 돈 만원이 아쉬운터라 여기저기 수소문 해서 자정이후 13% 할인이 되는 곳을 발견하여... 이시간 지름과 함께 포스팅을 남기고 있는 중입니다. 적절한 제휴카드가 있다면 추가 할인이 가능하겠지만... 카드는 가위로 잘라내는 것이 제맛인지라, 그냥 구매 진행했습니다 ㅎㅎ...

영유아 교육의 세계는 유명한 것이 가장 괜찮은 선택이라는 명제가 성립하는 것 같습니다. (경험상...) 이번 노부영 선택도 그 명제를 벗어나지 않겠지요...? ^^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