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4.03.13 05:35
데스크탑에서 스마트 기기로, 설치형 어플리케이션에서 웹 기반의 어플리케이션으로 많은 변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전통적으로 데스크탑에서 설치형 어플리케이션이 절대 강자였던 영역이 웹 기반의 소프트웨어로 대체되는 모습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런 도전으로 인해 데스크탑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던 곳에서 웹 기반으로 자사의 소프트웨어를 이식하는 모습도 보고 있습니다.

글 제목에서 이미 느끼셨겠지만 마이크로소프트의 오피스와 오피스 온라인, 그리고 구글 독스와 같은 도전자들이 바로 그 주인공입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주된 수익원은 기업시장(Enterprise)이고 기업시장에서는 서버 운영체제와 개인용 운영체제, 그리고 오피스 제품군들이 골고루 수익을 올려주고 있습니다. 서버 운영체제에 있어서는 마이크로소프트가 기존 시장을 공략하는 형국이지만 개인용 운영체제와 오피스 제품군에 있어서는 그 반대입니다.


아이폰의 대성공을 발판으로 맥 사용자들이 급격하게 늘어가기 시작했고 구글의 크롬 운영체제 등이 공개되면서 마이크로소프트는 개인 운영체제 시장에서 지속적인 도전을 받고 있습니다. 대세로 자리잡은 HTML5 와 스크립트 기술의 발달로 다양한 웹 기반의 오피스, 생산성 서비스들이 늘어나면서 굳이 설치형 오피스를 비싼 돈을 주고 사야 하는가하는 의문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아주 복잡한 작업이 아니라면 브라우저만으로 이용할 수 있는 웹 기반 서비스도 충분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윈도XP 이후 MS 가 내놓은 운영체제에는 딱히 혁신적인 변화가 없었음에도 그 점유율은 크게 흔들리지 않았습니다. 그 이유는 운영체제가 뛰어났다라기 보다는 오피스를 비롯한 강력한 시장 지배력을 가진 소프트웨어들 덕분이었다고 보는 것이 더 합리적인 설명입니다. 재미있게도 오피스 제품군은 맥을 비롯한 다른 운영체제용으로 버전이 출시되어 있긴 하지만 윈도우에서만큼 높은 생산성을 보여주지 못합니다. 때문에 맥에서 페러렐즈 등을 통해 윈도를 운영하고 그 안에서 오피스 제품을 사용하는 패턴도 심심치 않게 보입니다. 즉, 윈도용 오피스를 위해서 윈도 운영체제가 필요한 묘한 상황인 것이지요. (이는 전자상거래, 은행거래를 위해 윈도가 필요한 것이 아니라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필요한 것과 유사합니다)




그동안 구글 독스를 비롯한 웹 기반의 오피스 서비스들은 한계가 있었습니다. 단순한 스프레드시트 작업과 같은 것은 충분히 소화해 낼 수 있었지만 조금 더 복잡한 셀간의 수식 연산이라던가 피벗테이블과 같은 고급 기능을 구현하기에는 버거웠던게 사실입니다. 구글이 내놓은 구글 독스 - 애드온은 그런 한계를 극복하고 웹 기반의 오피스 서비스가 그 활용 영역을 확장해 나가는데에 큰 전환점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는 스크립트 기술과 서버 프로세싱을 통해 웹 화면에 입력된 데이터를 가공하고 새로운 결과물을 만들어 다시 웹 화면에 출력해줌으로써 고급 기능의 부족함을 풀어내는 길을 열었기 때문입니다. 구글 독스 애드온은 웹 기반 오피스의 장점을 십분 활용하여 오픈API(Open API)를 제공하는 구글 맵스(Google Maps)와 같은 인터넷상의 서비스와 매시업(Mash-up)하는 구현도 가능합니다. 입력된 데이터를 바로 인터넷 서비스와 연결하여 정말로 필요한 결과물을 얻어낼 수 있게 되는 것이죠.


현재 공개된 애드온들 몇가지를 구글 독스와 연동하여 써보면서 아직 만족할만한 수준은 아니라는 느낌이 듭니다. 애드온을 쓰기 위해 데이터를 짜맞추어야 하는 부분도 많고, 생각보다 처리에 오랜 시간이 필요한 애드온들도 많습니다. 간혹 정상적으로 동작하지 않는 애드온들도 눈에 띄지만 딱히 어떻게 문제해결을 해야 한다는 가이드가 제공되지 않으니 답답함도 많이 느껴집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서 이야기 했던 시장 상황을 새로운 국면으로 바꿀 수도 있는 가능성은 충분해 보입니다. 

브라우저 기반의 앱 스토어인 크롬 웹 스토어(Chrome Web Store)를 돌아보면 처음 기대했던 것만큼 시장을 극단적으로 변화시키고 있지는 못합니다. 하지만 크롬 브라우저를 쓰는 사람들을 보면 저마다 서너개씩의 앱 혹은 확장 프로그램을 크롬 웹 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 받아 사용하고 있고, 이는 크롬 브라우저를 다시 사용하게 만드는 선순환의 연결고리가 되고 있습니다. 구글 독스에게 애드온이 그런 역할을 해주기 시작한다면 이는 오피스라는 생산성 도구 시장에 변화를 줄 수 있는 계기가 될지도 모릅니다. 구글 독스 애드온이 어떤 역할을 스스로 짊어질지 지켜볼 수 밖에 없는 이유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09.12.11 10:24
코리안 블로거(http://apedix.tistory.com/) 님의 초대장 배포를 재빨리 낚아 채어 오래전부터 다들 하나씩 가지고 계시는 구글 웨이브 계정을 텄습니다. (ds1dbx@googlewave.com) IE 를 쓰고 있는 관계로 구글 프레임도 살포시 깔아주고, 로그인 과정을 거쳐 입성을 하고 나니 왠지 뿌듯한 느낌이 드는군요.

일전에 웨이브가 처음 오픈되었을 때 나왔던 반응이 " 뭘 어떻게 하라는 거냐? " 였는데, 아니나 다를까 저도 동일한 질문을 스스로에게 던지고 있는 중입니다. 뭔가 깔끔하니 아웃룩스러운 분위기에 구글의 냄새가 물씬 풍기는 UI 의 미려함. 그런데 뭘 해야 하는 걸까 하는 궁금증.

참 할것도 많은데 (금요일이니 칼퇴근 해야지요) 구글 웨이브가 업무시간을 심하게 방해하고 있네요. (그러면서 포스팅 막 올리고 이럽니다;;;) 자, 이걸로 뭘 하면 좋을지 아시는 분 코멘트와 함께 저를 Contact 에서 추가해 주시면... 한번 잘 놀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