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4.03.01 07:44
사람들이 기계에서 명령을 내리는 방법은 다양한 분야에서 많은 변화를 거쳐왔습니다. 컴퓨터가 처음 등장했던 시절에는 천공카드를 통해 기계에서 프로그램을 입력했습니다. 8비트 컴퓨터가 대세인 시절에는 조이스틱을 이용해서 게임을 즐기는 것이 유행하기도 했죠. 기계식 버튼이 가득했던 휴대전화는 어느새 터치스크린 기반의 스마트폰으로 모두 바뀐지 오래입니다. 키보드만 사용하던 컴퓨터 역시 마우스, 터치패드 등으로 그 입력방법이 바뀌어 왔습니다.

이렇게 시간의 흐름과 산업의 변화에 따라 "입력장치"의 범주와 방법은 다양하게 바뀌어 왔습니다. 입력장치를 어디까지 볼 것이냐는 사람마다 의견의 차이가 있겠지만 가장 가깝게는 방의 불을 켜는 스위치도 전등에게 명령을 내리는 입력장치라 할 수 있겠습니다. 작년에 등장했던 립모션(Leap Motion)은 컴퓨터에게 명령을 내릴 수 있는 새로운 방식을 제시하며 큰 화제를 일으켰습니다. 그런데 오늘 소개해 드리는 "링(Ring)"은 립모션과는 또 다른 방식으로 입력장치의 혁신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킥스타터에서 펀딩을 진행중인 "링" 은 손가락에 끼울 수 있는 반지를 이용하여 명령을 입력할 수 있는 장치입니다. 블루투스 4.0 기반으로 동작하는 이 장치는 스마트폰과 연결되어 다양한 제스쳐(Gesture)를 정의할 수 있고 제스쳐는 반지를 끼운 손가락의 움직임을 인식하여 사전에 정의된 동작을 하게 됩니다. 왠지 영화 "반지의 제왕"에 나왔던 절대반지를 떠올리는 분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

링을 이용하여 허공에 문자 메세지를 적고 발송한다거나 상점에서 물건을 구매하고 영수증에 싸인을 하는 것과 같은 곳에서 쉽게 응용이 가능합니다. 또한 별도의 규격(예: 적외선 등)에 맞춘 전등, TV 등 전자기기가 있다면 중간에 설치된 허브를 통해 TV를 끄고 켠다거나 전등의 밝기를 조절하는 것과 같은 동작도 가능합니다. 말그대로 손가락 하나로 세상을 제어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해주는 혁신적이면서도 재미있는 프로젝트가 아닐까 싶습니다. 백문이 불어일견, 아래 동영상으로 잔잔한 감동 느끼고 가시겠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킥스타터를 통해 등록되자마자 단숨에 20만불이 넘는 펀딩을 이끌어내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습니다. 출시 예상 가격은 160~180달러 선으로 알려져 있으며 올해 여름을 목표로 양산 준비에 여념이 없다고 합니다. CEO 가 일본인이라는 것도 무척 인상적인 부분입니다. 아무래도 이런 류의 스타트업들이 미국이나 이스라엘 출신의 창업가들인 경우가 많기 때문이겠죠. 테크크런치의 2013년 일본 행사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었던 팀이라고 하니 저력을 바탕으로 양산에 성공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영화 마이너리티 리포트에서 탐 크루즈가 두손을 이용하여 컴퓨터를 조작하는 장면은 많은 사람들의 뇌리에 강한 인상을 남겼습니다. 립모션이 마이너리티 리포트의 그것을 현실로 옮겨놓았다면 링은 보다 현실적이고 다양한 곳에서 실제로 일상생활에 써먹을 수 있는 유연함을 제공할 수 있을거라 예상됩니다. 킥스타터 얼리버드 할인이 적용되는 펀딩 참여는 이미 끝났지만 165 달러에 배송비 15 달러를 제시한 펀딩은 아직 많이 남아 있는 것 같습니다. 혁신적인 입력장치의 변화, 먼저 경험해 보시지 않으시렵니까?

킥 스타터에서 프로젝트 "링(Ring)" 자세히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피디
Daily NoPD/Dreaming Boy2008.08.27 15:36

참 오랜만에 Dreaming Boy 폴더를 업데이트 하는 것 같다. 이렇게 오랫동안 이 폴더를 업데이트 하지 못한 (혹은 안한) 이유를 곰곰히 생각하다보니, 구차한 변명으로 나를 변호하는 것 이상도 이하도 아닌 것 같아서 그만 두었다. 그건 그렇고, 간만에 이 폴더를 업데이트 하는 이유는 조금 오래된 동영상을 보고 나서 마음 한구석에 응어리진 뭔가가 느껴졌기 때문이다. 올블로그에 인기 아티클로 랭크 되었던 것 같기도 한데 지금 찾으려니 제목이 기억이 나지 않는다. 그래서 그냥 동영상에서 소개되었던 내용을 아래에 공유해 봤다.

Perceptive Pixel 회사의 기술 소개 동영상인데 회사를 설립한 사람이 "제프 한" 이라는 이름을 가진 한국인 이라서 한동안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았던 내용이다. iPod Touch, iPhone, Surface 등 최근 등장했던 많은 기기들에서 보면서 감탄했던 멀티터치 기술을 가지고 있는 회사다.

언젠가 동영상에 나오는 것과 비슷한 장면을 봤던 기억이 나는가? 탐 크루즈가 주연한 영화 "마이너리티 리포트" 에서 우린 이런 장면을 본 기억이 있다. 센서가 부착된 장갑을 끼고 영상과 사진, 각종 증거자료들을 연결해 범인을 찾아내던 장면은 오랫동안 뇌리를 떠나지 않았는데, 그 영화가 모티브가 되었건 혹은 원래부터 가지고 있던 아이디어가 되었건 간에, 그걸 정말로 만들어 내었다는 것이 동영상이 NoPD 에게 주는 충격이었다.

결국 중요한건 실천을 하는 것인데... 오만가지 생각만 한다고 되는 건 하나도 없는데... 하는 생각에 등골이 오싹해졌다. 어느새 계란 한판 나이대에 진입한 내 모습을 보니 괜히 불끈 하는 느낌이 든다. 반복되는 Just 불끈을 이제 슬슬 실천에 옮겨가야 할 때가 아닌가 싶다. 늦었다고 생각할 때가 가장 빠른때라는 지루한 격언을 뒤로 하자. 달려나가야 하니깐 말이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