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 회사들이 없었다면 어떻게 살았을까 싶을 정도로 택배회사 전성시대입니다. 물론 수익구조 자체가 100원떼기 성격이 강해서 경쟁이 치열한 요즈음 각 택배사 사장님들은 그리 밝은 표정이시진 않을겁니다만 소비자들 입장에서는 무척 편리한 세상이라며 좋아라 하고 있는 중입니다.

하지만 단순히 물건을 구매해서 2500원이라는 택배비를 내는 것은 판매자들이 물량 단위로 계약을 했기 때문에 저렴하게 발송을 할 수 있는 것이지 일반인들에게는 5천원 이상의 비싼 택배비가 나오는 것이 현실입니다.

우체국 택배를 이용해 보자

비싼 택배비를 피하기 위한 첫번째 방법은 우체국 택배입니다. 인터넷 우체국 사이트 (http://www.epost.go.kr) 에서 미리 1일전까지 예약을 하면 됩니다. 가격은 아래 표에 나온 가격은 당일집하 가격입니다. 익일집하 하는 경우에는 가장 작은 사이즈 기준으로 3000원입니다.


책이라던가 작은 물건들을 보낼때는 쓸만한 방법입니다. 중량 2kg 에 60cm 라는 크기를 기준으로 우체국 택배가 적합한지를 판단하면 됩니다. 우체국은 하청을 주는지 정확히 모르겠지만 일단 방문하시는 분들이 일반 택배사에 비하여 상대적으로 친절하신 편입니다.

다만 표에도 나와 있지만 크기나 중량이 커지기 시작하면 가격이 1000원 단위로 계속 올라갑니다. 커다란 물건을 보내기에는 적합하지 않은 것이지요. 게다가 카드 결재가 안되고 현금 결재만 되기 때문에 여러개의 택배를 같이 보낼때는 불편한 점이 없지 않습니다.

대한통운 쥐시장 제휴택배

최근 NoPD 와 와이프가 가장 애용하는 택배는 바로 대한통운이 제공하는 쥐시장 제휴택배입니다. 이곳의 장점은 크게 두가지 입니다. 물론 이러한 장점도 대량 발송 계약을 맺고 하는 택배보다는 분명 비싸겠지만 일반인이 이용하기에는 가장 훌륭한 가격이라 하겠습니다.

1. 택배 대금을 카드로 결재할 수 있다! (쥐시장 이용)
2. 중량 30kg, 크기 160cm 이하 동일가격 4000원!

우체국에서 동일권역 기준으로 8000원을 받는 것을 단돈 4000원에 보낼 수 있습니다. 물론 제주와 같은 도서/산간 지역은 기준 가격에 추가 비용이 발생합니다만 그래도 우체국 택배에 비해서 아주 훌륭한 가격이 아닐 수 없습니다.


G마켓에서 물건을 구매하는 것과 동일하기 때문에 취소도 가능하며 문제가 생기는 경우도 쥐시장에 클레임을 할 수 있는 등의 장점이 있습니다. 해보진 않았지만 쿠폰등으로 비용결재도 가능할 것 같습니다.

중고거래 할때 천원, 이천원에 판매자와 구매자는 첨예한 칼날을 들이댑니다!
쿨하게 택배비 포함으로 판매하시는 건 어떠세요!

왠만한 크기, 무게는 단돈 4000원에! (쥐시장 고고씽!)

구석에 처박힌 육아용품을 전문적으로 거래해주는 중고까페 소개합니다

http://cafe.naver.com/joonggoyuka

이제 더 이상 비싼 돈 내면서 택배 이용하지 마시고 중고 거래시에도 훌륭한 가격 묻지도 따지지도 말고 4000원에 택배 보내시는 아름다운 택배 Life 즐기시기 바랍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아이들은 걷기 시작하면서
주변의 많은 사물들에 관심이 폭발합니다.
이 즈음부터 책도 많이 읽어주고
다양한 감각을 자극할 수 있는 것들이
아이들 손 닿는 곳에 있어야 하는 건
아주 중요한 교육 과정 중 하나입니다.

엄마, 아빠들이 아이들 책을 고르면
아이의 시선보다는 어른의 시선으로
고르는 경우가 아마 대부분일 겁니다.

그러다보니, 기껏 비싼돈 주고 들여놓은 책이
아이의 관심밖에 나면서 먼지만 조용히 쌓여가다가
" 신동품 " 이라는 이름을 달고 해가 바뀌기 전에 중고시장에 팔리는게
비일비재한 일이고 누구나 한번쯤 겪었음직한 일이지요.

그런데 남녀노소(?)를 가리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책이 있습니다.
어른들이 보면 유치하고 심하게 조잡하기까지 한 책이지만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보면 정말 너무 재미있는 책과 장난감인가 봅니다.

Canon | 2010:02:22 21:16:41
Canon | 2010:02:22 21:18:53
< 1단계 11개월차부터 구독하여, 세달째인 이번달에는 2단계 1개월차 교재를 받았습니다 >

베네세코리아에서 만드는 월간 아이들 책 시리즈인 " 아이챌린지 " 가 바로 주인공입니다.
정기구독의 형식으로 1년 단위로 우편으로 받아보는 이 시리즈는
단계별로 12개월에 걸쳐 책과 DVD, 그리고 매월 교재에 맞는 장난감 교구가 딸려옵니다.

Canon | 2010:02:22 21:18:14
< 접사하니 있어보이지만 종이로 된 조금은 조잡스런 장난감입니다 >

놀랍게도 아이챌린지는 혜린이가 좋아하는 모든 책을 누르고
항상 필독서 1순위로 올라가 버리는 책이라는 사실...
오죽했으면 아이챌린지가 도착하면 와이프가 숨겨두기까지 하겠습니까?
아이챌린지가 온 걸 알게되면, 2~3일동안은 다른 책을 손도 안댄답니다.
읽고 또 읽고... 하루종일 호비, 호비 하면서 돌아다닙니다..
(심지어는 꿈도 호비꿈을 꾸는듯 ;;;)

자주 하는 행사이긴 한데... 12개월 정기구독시 1개월 추가 혜택 행사를 하고 있습니다.
만1세~2세까지는 1단계를 하시면 되고, 만2세~3세는 2단계를 하시면 됩니다.
3세 이후는, 이런거 보다는 다른 걸 하시는게 맞는거 같네요.

구매 만족도를 보시면 놀랍게도 만점에 가까운 평점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Fake 라 보기 힘든게, 구매 수도 많을 뿐더러 평도 많기 때문이지요.

여튼, 아직 아이에게 어떤 책이나 놀잇감을 해줄지 고민되시거나
일정하게 매달 새로운 즐거움을 주고 싶은 부모에게 강추입니다.
월 비용 기준으로 3만원 초반대인데, 워낙 고가인 아이들 책값을 생각하면
나쁘지 않은 선택이 되실 수 있을 것 같네요! ^^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