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5.01.06 06:30

새해초가 되면 많은 사람들이 한해동안 이루고자 하는 많은 계획들을 세웁니다. 작년부터 진행되오고 있던 공부나 과제라면 그 연장선상에서 쉽게 올해 해야 하는 것들을 정의할 수 있지만 뭔가 새로운 것을 시작하고자 한다면 다소 뭉뚱그려진 계획이 나오기 마련입니다. 이럴때는 전문가의 조언을 받거나 다른 사람들이 어떤 선택을 하고 있는지를 보는게 중요한데요, 최근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생활코딩" 역시 그런 아이템들 중 하나가 아닐까 싶습니다.


컴퓨터의 세계에는 정말 많은 언어들이 존재하고 각 언어별로 장단점이 각기 다를 뿐만 아니라 적용할 수 있는 분야들도 정말 많고 난이도 역시 천차만별입니다. 최근 생활코딩이라는 일상에서의 프로그램 만드는 행위가 널리 퍼지기 시작하면서 꼭 상업적이고 대단한 과제를 하기 위해서가 아닌 재미와 취미로 일상 생활에서 즐거움을 찾으려는 분들이 많이 늘고 있습니다. 하지만 주변을 보면 잘못된 첫 단추(언어의 선택!)로 인해 프로그래밍에 흥미를 잃게 되는 경우도 종종 보곤 합니다.



출처 : CarlCheo.com (http://carlcheo.com/startcoding)



소프트웨어와 개발 도구에 관한 좋은 글들이 많이 올라오는 기술 블로그 CarlCheo.com 에서 프로그래밍을 하고자 하는 목적에 따라 적절한 언어를 선택할 수 있도록 재미있는 인포그래픽을 내놓았는데요, 조금 의도된 것 같기도 하지만 여러가지 관점에서 볼 때 파이썬(Python)이 좋은 선택이 될 것 같습니다. 파이썬은 특유의 간단한 문법체계와 쉬운 구현방법으로 프로그래밍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에게도 좋은 선택이라는 평을 많이 받아온 언어입니다.


수년전만 하더라도 자바와 닷넷의 진영논리(?)에 따른 싸움이 한참 있기도 했었습니다만 이후 춘추전국시대처럼 플랫폼이 다양해지고 프로그램이 구동되는 환경도 복잡해지면서 자바스크립트를 비롯하여 Objective-C 와 같은 신진세력들이 주요한 자리들을 많이 차지하고 있는 요즈음입니다. 오랜 역사를 가진 언어의 경우 생각보다 진입장벽이 높은 경우들도 많기 때문에 편하게 코딩할 수 있는 언어들이 최근에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것 같기도 하네요.


프로그래밍을 처음 시작한다면 어디서 뭘 공부하면 좋을까?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0.05.07 08:45
아이폰이 정식 출시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한국의 개발자 분들이 아이폰 혹은 아이팟 터치 개발에 뛰어 들고 있습니다.

실력 있는 일부 개발자 / 디자이너 분들은
벌써 앱스토어에 여러개의 프로그램을 런칭하면서
생각치도 못한 많은 수익을 얻고 있다는 배아픈 소식이 많이 들려옵니다 :-)

프로그래밍 스킬이 그다지 뛰어나지 못한 NoPD 도
아이폰 / 아이팟 터치를 위한 어플리케이션 개발이 뭔지 궁금해 졌습니다 ^^
(하나만 잘해도 감지덕지인 사람이 이것저것 관심만 많아져서 큰일입니다 하핫...)

그래서,

시작이 반이라고 그동안 출시된 아이폰 개발 / Objective-C 관련된 책들을 찾아봤습니다.
의외로 번역서와 저서의 비중이 비등비등한 모습을 보고 깜짝 놀랬는데요
어느 책이 좋은지는 아직 판단이 서고 있지 않습니다~!




인터넷 서점들에서 꽤나 많이 팔리고 있는 책입니다.
대부분의 아이폰 관련 책들이 구성된 방식인데,
iPhone SDK 를 중심으로 Objective-C 를 이용한 코드 작성에 대한 이야기를 풀고 있습니다.
원래 프로그래밍의 시작은 " 21일 완성 ", " 안녕하세요 ", " 시작하세요 " 등의 책이
정석이라고 잘못 배운탓에 심하게 끌리고 있는 책입니다. ^^;

(하지만 21일만에 완성한적은 한번도 없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들려옵니다)
밍글해서 설명하고 있습니다.




제 기억이 맞다면, 한글로 나온 최초의 아이폰 프로그래밍 서적이 바로 이 책입니다.
다음 커뮤니케이션에 계시는 아이폰 관련 개발자 분이 번역했던 책으로 기억되는데요
Objective-C 를 아예 모르는 상태에서 보기에 조금 부담스럽다는 이야기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가장 먼저 나온 책이고 성공적으로 다수의 아이폰 어플리케이션을 런칭시킨
다음 커뮤니케이션에서 일하시는 분이 쓴 책이라, 실전에 강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역시나 책 기획자 분들의 센스 " 예제로 시작하는 " 에서
" 예제만 돌려봐도 뭔가 얻을 수 있지 않을까? " 하는 생각이 드는 책이지요 ㅎ...




드디어 Objective-C 를 다루는 책의 순서가 돌아왔습니다.
개인적으로 " 뇌 " 시리즈 때문에 참으로 좋아라 하는 한빛미디어의 책입니다.
한빛에서 나오는 책들이 기획자 분들이 좋아서 그런지
NoPD 가 볼때 가장 정리가 잘 되어 있고 보기에 편안하다는 생각을 많이 해왔는데요
그래서 이책도 무지하게 땡기고 있습니다.

Objective-C 를 먼저 학습하고 iPhone 실전 개발에 돌입하는게 좋지 않을까  싶은 생각에...
샤방한 표지가 지하철에서 들고 다닐때 -_- 있어보이는 효과도 있을듯한.. 쿨럭.
여튼, Objective-C 만 다루는 책이 많지 않은데 그 중 한권이 바로 이 책입니다.


새로운 iPhone OS 에 맞추어 발표된 SDK 3.0 에 대한 책입니다.
바로 보기에는 조금 만만치 않을 것 같아서, 입문을 한 뒤에
레퍼런스 내지는 바이블로 쓰면 괜찮지 않을까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나름 괜찮은 편집을 보여주는 인사이트에서 출간한 책이라 보는게 나쁘지 않을 것 같고
번역서가 아닌 저서로 출간된 서적이라 옆에 끼고 보기에 부담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일단, 요 책은 입문한 다음에 보는게 나을 거 같아서 잠시 보류!




왠지 눈에 익은 표지 디자인이다 싶었는데... 역시나, 한빛미디어에서 나온 책이었습니다
글의 앞부분에 소개했던 " Objective-C " 책과 동일한 컨셉의 표지 디자인입니다.
다른 책과 달리 " 아이폰 " 외에 " 아이팟 " (터치를 말하는 거겠죠 ^^) 도 제목에 들어가 있네요

역시 번역서가 아니고 저서로 출간된 책이라 볼 때 편안할 것 같습니다.
다만 책이 판매량이 그닥 굉장한 편은 아니어서 오프라인 서점을 통해 내용을 보고
구매를 할지 말지를 결정해야 할 것 같습니다.


에이콘에서 출간한 코어 애니메이션 이라는 책입니다.
이 책은 다른 책과 달리, OS X 와 iPhone 을 같이 커버하기 위한 목적의 책입니다.
iPhone 역시 OS X 와 맥락을 같이 하기 때문에,
SDK 자체가 Subset 일지는 몰라도 공통적인 부분들이 많이 있다는 점에 포커스 한 것 같네요.

당장 보기에는 책이 다루는 소재가 조금 무거워 보여서
참고만 해두고, 향후 OS X 까지 커버하는 개발에 관심이 가면 한번 볼 생각입니다


또 한권의 Objective-C 책입니다.
가장 최근에 나온 Objective-C 관련 책이고, 인사이트 출판에, 번역서 입니다
Objective-C 의 기초부터 실전 응용까지 다양한 소재를 다루고 있는데
앞서 소개한 Objective-C 책과 마찬가지로 바이블로 쓰기 괜찮은 책으로 보입니다.

이 책의 구성이 조금더 부드럽게 되어 있는 반면 한빛미디어의 책은
보다 바이블에 가까운 목차로 구성이 되어 있어서, 조금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자고로 사전이라 함은 그 위엄-_-이 설 수 있도록
근엄한 자태를 뽐낼 수 있어야 하는 것이기 때문에 말이지요. 쿨럭.

이 글에서 소개하지 못한 아이폰 / Objective-C 관련된 책이 더 있긴 하지만
사람들에게 인기리에 팔리고 있는 책들은 얼추 다 정리를 한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Objective-C 에 대해 감을 좀 잡고 예제 중심의 실전書를 보는게 맞을 거 같은데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