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6.01.13 08:21

실시간 방송에 대한 시장의 반응이 뜨겁습니다. 지난해 초 미어캣(Meerkat)과 페리스코프(Periscope)가 본격적인 개인 실시간 방송에 대한 출사표를 던진 이래 기존의 실시간 방송 플랫폼들과의 경쟁과 수익모델 만들기에 시장이 후끈 달아올라 있습니다. 특히 페리스코프는 실시간 정보 공유에 가장 최적화된 플랫폼으로 여겨지는 트위터(Twitter)에 피인수 되면서 단문 메세지와 이미지를 통한 실시간 정보 공유에 더해 라이브 동영상을 통한 정보 공유 가능성에 대해 기대감을 심어주는데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이전에 트위터가 인수했던 서비스중 바인(Vine)이 타임라인을 통한 6초 움짤 통합을 제공했던 사례가 있었기 때문에 많은 이들은 타임라인에 페리스코프 방송이 통합되는 것은 시간 문제라고 여겨왔습니다. 다소 늦은 감이 없진 않습니다만 (트위터의 근래 비즈니스 상황을 보면...) 어제 날짜로 페리스코프의 실시간 영상을 트위터 타임라인을 통해서 시청할 수 있는 기능이 제공되기 시작했습니다. 물론 타임라인 상에서 실시간 방송이 재생되는 것은 아닙니다만 간단한 화면 전환을 통해 페리스코프 앱을 구동하지 않은 상태에서 실시간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페리스코프를 통해서 많은 미디어 매체들이 오랫동안 방송을 해오고 있습니다. 다만 페리스코프 자체의 푸시 알람이라던가 방송 링크를 공유하는 형태로 트위터나 페이스북의 사용자들에게 노출되는 방식이었기 때문에 다소 불편함과 시청자 모객에 제한이 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이번 트위터 공식 앱, 타임라인과의 통합을 통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쉽게 방송을 시청할 수 있는 준비가 되었습니다. 페리스코프 입장에서도 트위터 입장에서도 좋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해 봅니다.





트위터 타임라인을 통해서 생방송 중인 경우 몇 까지 스틸 컷이 순차적으로 움직이면서 노출되게 되고 붉은색 재생 버튼을 누르면 화면이 전환되면서 풀 스크린으로 페리스코프 방송을 시청하게 됩니다. 댓글을 남기는 것은 페리스코프 공식 앱으로 이동해야 한다는 안내가 나오고 있지만 하트를 날리는 것은 앱으로 이동하지 않은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적극적인 시청자가 아니라면 충분히 타임라인을 통해서 실시간 방송을 보는 것만으로도 충분해 보입니다.


조금 전, 맥 앱스토어에서 제공되는 트위터 공식 앱을 이용해서도 페리스코프 방송을 시청할 수 있는지 확인해 보았습니다만 아직까지 데스크탑 버전에서는 기능이 제공되지 않고 있습니다. GIF 움짤의 지원도 2년만에 지원되었던 얼마전의 사례를 생각해보면 또 세월아 네월아 하는 것은 아닐까 걱정도 됩니다만 근래 잭 도시(Jack Dorsey)가 시도하고 있는 근본적인 서비스 변화에 대한 생각과 시도들을 생각해보면 곧 업데이트가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미디움(Medium)에 개설되어 있는 페리스코프 공식 블로그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페리스코프 공식 블로그에서 트위터 타임라인과의 통합 소식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5.12.31 13:30

트위터(Twitter)가 맥 OS X 운영체제를 위한 공식 트위터 애플리케이션의 새버전을 공개했습니다. 트위터는 그동안 서드파티(3rd Party) 개발사들이 만든 다양한 클라이언트를 통해 맥 OS X 운영체제를 지원해 왔고, 그 중 하나인 트윗뎃(Tweet Deck)을 인수하여 공식 앱은 아니지만 사실상 공식 앱 처럼 활용해 왔습니다. 이번에 업데이트 된 맥 OS X 운영체제용 공식 트위터 앱은 한동안 업데이트가 없어 사장된 것 아니냐는 이야기까지 나왔던 터입니다만, 갑작스레 업데이트가 감행(?)된 이유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습니다. 


트윗뎃을 포함하여 서드파티 개발사를 통해 만들어져 온 여러 클라이언트들은 단순히 트위터를 이용하는 사용자에서부터 기업의 소셜 네트워크 담당자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요구사항에 맞추어 사용할 수 있도록 여러가지 기능들을 제공해 왔습니다. 반면트위터 공식 클라이언트의 경우 그런 복잡한 기능을 제공하고 있지는 않으며 단순하게 트위터의 기본적인 기능을 제공하는데 충실함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모바일 기기에서의 트위터 클라이언트를 사용하는 느낌을 갖는건 비단 저 뿐만은 아닐 것이라 생각됩니다.




트윗덱을 비롯하여 서드파티 클라이언트들은 복수의 계정을 셋업하고 각 계정의 다양한 컨텍스트를 별도의 타임라인으로 구성하여 한눈에 많은 정보를 볼 수 있도록 해주고 있습니다. 트위터 공식 클라이언트는 이런 기능들 없이 복수의 계정에 대하여 단일한 타임라인을 이용한 방식을 채택중입니다. 크고 복잡한 트위터 서드파티 클라이언트들이 다소 부담스러웠다면 트위터 공식 클라이언트는 적절한 대안이 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의 기존 버전 사용기를 살펴보면 가장 많이 나왔던 것이 움직이는 GIF (소위 움짤) 에 대한 지원과 동영상 재생시 뮤트 기능의 제공 등 몇 가지가 있었습니다. 사실 이전 버전의 공식 클라이언트를 적극적으로 사용해 본 적이 없었던 관계로 얼마나 많은 개선이 된 것인지 파악은 다소 힘듭니다. 하지만 분명 가볍게 많은 화면을 차지 하지 않으면서 맥 운영체제 환경에서 쓸 수 있는 트위터 클라이언트로 손색이 없어 보입니다. 버라이어티했던 서드파티 앱에 비하면 다소 제한적인 느낌은 지우기 쉽지 않네요.







애플 맥 앱스토어에서 트위터 공식 클라이언트 다운로드 받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5.11.20 16:30

트위터(Twitter) 창업주 중 한명인 잭 도시(Jack Dorsey)가 CEO 를 겸직하고 있는전자 결제, 핀테크 기업인 스퀘어(Square)가 어제 뉴욕 증권 시장(NYSE)에 상장되었습니다. 스퀘어는 총 2700만주를 주당 9달러의 가격으로 공개했는데요, 장 시작과 함께 급격히 오르기 시작한 주가는 장 마감 기준으로 45% 이상 상승한 13.07 달러로 마감했습니다. 시간외 거래에서 1.5% 정도 더 상승하기도 했습니다만 장중 최고치였던 14.78 달러 보다는 소폭 낮은 금액입니다.


스퀘어는 연매출 기준으로 11억 달러(1100원 환율 계산시 1조 2100억원)에 달하고 있어 결코 작은 기업은 아닙니다. POS 단말을 비롯하여 NFC 기반의 결제 등을 제공하며 다양한 고객사를 확보하고 있으며 소상공인들 뿐만 아니라 스타벅스(Starbucks), 홀 푸드 마켓(Whole Foods Market) 등에서도 스퀘어의 전자 지갑 등을 사용할 수 있어 지속적인 매출을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결제 대행 사업의 형태이기 때문에 수수료를 통해 매출을 발생시키고 있습니다.





스퀘어는 시초가에 비해 급등한 가격으로 장을 마감하긴 했습니다만 기업 공개 전과 대비해 보면 절반 정도의 수준으로 기업 가치를 인정받은 정도입니다. 근래에 스타트업 등에 대한 거품 이야기가 붉어지면서 신규 상장하는 기술 기반 기업들이 전반적으로 평가 절하되고 있는 것과 맥락을 같이한다는 평이 지배적입니다. 스퀘어 입장에서는 다소 아쉬울 수 있겠지만 매출과 이익에 대한 과대 평가를 경계하는 시장 분위기를 감안한 상장가 결정이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스퀘어가 상장됨으로써 잭 도시는 트위터와 함께 상장사 두곳의 CEO 를 동시에 역임하는 주인공이 되었습니다. 최근 부진을 겪고 있는 트위터에 대하여 다소 많은 신경을 쓰고 있다는 인상을 주고 있었습니다만 상장과 함께 오랜만에 스퀘어 CEO 로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실리콘밸리의 유니콘(Unicorn)들이 외부의 많은 도전을 받고 있는 상황에 기업을 공개한 스퀘어. 앞으로 잭 도시가 어떻게 두 상장사를 이끌어 나가는지 지켜봐야겠습니다.


스퀘어 공식 웹 사이트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