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에서 편안하고 시원하게 이동하기 위해서 BTS / MRT 를 이용하면 좋다는 말씀을 이전 포스팅에서 드렸었습니다. BTS / MRT 를 잘만 이용하면 주요 관광지들을 이동할떄도 무척 편리하고 막히는 교통체증 속에서 올라가는 택시 미터를 한없이 바라보는 슬픈 상황도 회피할 수 있어 무척 좋습니다. (
다섯살+세살 아이들과 떠난 태국 방콕 여행 - BTS, MRT, 시원한 여행의 동반자)

꼼꼼하게 여행을 준비하는 분들을 위해서 BTS 와 MRT 노선도가 함께 나온 노선도를 공유해 드립니다. 태국 관광청 사이트에서도 확인할 수 있는 내용이니 그쪽에서 노선도를 받으셨다면 그냥 그걸 쓰셔도 무방합니다. BTS 보다 MRT 가 요금이 조금 비싼 편인데 태국이 지반이 약해서 MRT (지하철) 공사가 꽤 돈이 많이 들어서 그렇다는 이야기가 흉흉합니다.


지도를 잘 보면 수안나폼 공항에서 시내까지 연결되는 철도도 보이실 겁니다. 공항에서 택시타고 이동하기가 좀 겁나는 분들은 이 철도를 이용하면 되는데, 보통 자정에 도착하는 항공편을 이용하는 경우 (저렴한 상품들;;;) 이미 열차가 종료되어 이용하기 힘들 수 있습니다. 공항철도는 자정까지만 운행하니 여행 계획에 참고하시구요!


요금표는 사실... 예산까지 꼼꼼하게 짜시는 분들에게만 유용한 표일 것 같습니다. 이동 구간별로 얼마의 요금이 소요되는지가 잘 나와 있습니다. 여행 준비에 도움 되시라고 내용 정리해 봤습니다~!

 

- NoPD -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피디
태국은 무척 더운 나라입니다. 특히 방콕은 태국에서도 유독 더 덥게 느껴지는 곳인 것 같습니다. 물론 올해는 한국이 워낙 더워서 방콕에 있는 동안 상대적인 시원함을 느낄 수 있었지만, 일반적으로 볼 때 참 더운 곳임은 분명합니다. 적도 근처에 있는 싱가폴보다 체감상으로는 더 더운 것 같다는 이야기를 하는 분들도 많을 정도니까요. 뭔가 복잡하고 매케한 매연이 가득하기 때문은 아닐까? 소란스러움과 번잡함, 요란한 뚝뚝 소리와 오토바이의 굉음도 분명 그런 것에 한 몫을 하고 있을 겁니다.

그러다 보니 더위를 참기 힘들어하는 사람들에게 방콕은 그리 반가운 곳은 아닙니다. 어디론가 이동해야 할 때마다 고민이 될테니까요. 그렇지만 이 곳에서도 해법은 있습니다. 택시나 뚝뚝에 비하자면 목적지 근처에 바로 내릴 수 있는 편리함이 없긴 하지만 나름 저렴한 비용으로 쾌적하게 이동할 수 있는 BTS (지상철), MRT (지하철) 가 여행자들의 좋은 해법입니다.

SAMSUNG | 2012:09:07 10:22:31
 
여행 기간동안 묶었던 스쿰빗 로드의 "쉐라톤 그란데 스쿰빗" (
다섯살+세살 아이들과 떠난 태국 방콕 - 출국과 방콕 도착, 쉐라톤 그란데 스쿰빗 호텔 (Sheraton Grande Sukhumvit Hotel)) 호텔은 사진에서 보이는 것처럼 구름다리로 BTS 역과 연결이 되어 있어 무척 편리했습니다. 이정표에는 나와 있지 않지만 BTS 역에서 조금만 더 걸어가면 MRT "스쿰빗" 역까지 연결되어 있어 개인적으로 교통 입지는 최고의 호텔이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SAMSUNG | 2012:09:07 10:25:12
 
BTS 역에는 직원들이 일하는 부스가 있기는 합니다. 하지만 저 곳은 일회용 승차권은 팔지 않고 One Day Pass 같은 상품과 BTS 승차권 구입을 위해 지폐를 동전으로 바꿔주는 역할만 합니다. 부스 안에 있는 직원들은 에어컨이 너무 추운지 실내임에도 점퍼를 하나씩 입고 있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_-;; 출퇴근 시간때에는 동전 바꾸려는 줄의 길이도 만만치 않아서 잔돈이 생기면 잘 모아두는 것도 방콕 여행의 팁중 하나입니다.

SAMSUNG | 2012:09:07 10:25:19
 
SAMSUNG | 2012:09:07 10:25:27
 
BTS 표를 구입하는 방법은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BTS 자판기 왼쪽에 있는 노선도를 보고 가고자 하는 역까지 요금을 먼저 확인합니다. 그 다음에는 자판기에 크게 1~4 까지 적혀진 단계대로 버튼을 누르고 동전을 넣고 표를 받으면 끝이죠. BTS 는 현재 두개의 노선이 운행되고 있는데 가장 멀리까지 갔을때 편도 40바트니 우리돈으로 1400원 정도 되는 것 같습니다. 방콕의 물가에 비하면 왠지 좀 비싼 느낌이지만 방콕 특유의 교통체증을 피할 수 있고 시원하게 이동할 수 있다는 점에서 메리트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 (BTS / MRT 노선도 보러가기 [바로가기])

SAMSUNG | 2012:09:07 10:32:14
 


SAMSUNG | 2012:09:07 10:32:22
 
BTS 는 특이하게도 전동차 자체가 움직이는 광고판입니다. 아마도 뜨거운 방콕의 햇살이 실내까지 들어오지 못하도록 창문을 막아주는 겸 광고 수익을 올리는 모델이 아닌가 싶네요. 그래서 역에 머물면서 지나가는 열차들을 구경하고 사진찍는 관광객들도 무척 많습니다. 사진에 보이는 BTS 만도 세대인데 모두 다른 광고를 하고 있는 모습이 무척 이색적이죠?

BTS 역들의 유일한 단점은 유모차를 가지고 다니는 것이 만만치 않다는 점입니다. 에스컬레이터가 보통 있기는 한데 모든 출입구에 있는 것이 아니고 1개 정도의 출입구에만 있고 나머지는 모두 계단인 경우가 많습니다. 다행히도 많은 역이 엘레베이터가 있어서 승차권을 구매한 뒤에는 출입구 근처에 있는 Security 에게 엘레베이터(Lift)가 있냐고 물어보고 이용하면 좋습니다.

재미있는 것은 엘레베이터(Lift)는 아무나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이 아닙니다 ^^ Security 에게 이야기를 해서 엘레베이터로 이동하면 Security 가 엘레베이터를 가동시켜 주고 내릴때까지 에스코트를 해주는 시스템입니다. 혹시나 엘레베이터를 이용할 일이 생기신다면 당황하지 말고 에스코트를 즐겨주시면 되겠습니다!

 
 
- NoPD -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