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능하면 논란이 되는 정치관련 포스팅은 적지 않으려고 합니다만,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 이명박 대통령 거짓말 하지 마세요 " 사건과 관련하여 보수 언론인 조선일보는 어떻게 반응하나 궁금해서 아까운 트래픽을 낭비하며 접속해 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오전에 열린 정상 회담임에도 불구하고 최상단 꼭지에는 생뚱맞게도 카메라 단속 관련 기사가 들어 있습니다. 그 밑에도 쓸데없는 뉴스들이 많군요. 박근혜씨의 폭탄주 소식이라던가, 대리운전비가 급등했다던가... 잘 찾아보니 " 부시, 아프간 파병 질문에 미 언론인 같다 폭소 " 라고 제목을 단 논란의 중심에 선 이슈가 보이는군요. 해당 기사는 참 길지만 문제가 되는 부분만 찝어보자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 역시 글 잘쓰는군요. " 부인하는 듯 하더니 ... " 라는 자의적인 해석을 넣어 기사를 읽는 사람들의 잘못된 판단을 유도하고 있습니다. 뭐 보수 언론이니 그러려니 하고 넘어갈랩니다. 이미 너무 많은 분들이 잘 비판해 주셨고, 동영상 감상도 잘 했으니까요.

그런데, 오늘의 핵심은 이게 아니었습니다. 위의 기사도 연합뉴스고 발견한 " 흙속의 진주와 같은 기사 " 도 연합뉴스입니다만, 그 내용이 정말 가관입니다. 단 두 줄로 그들의 입장을 대변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줄이 빠진것 같지요? " 이에 부시 대통령은 '논의했다' 고 밝혔다 ". 이런 두줄짜리 기사를 기사라고 올리는 연합뉴스나, 조선일보나 참 한심하기 그지 없군요. 뭐가 그리 캥겨서 이런 기사까지 쓰는 것인지... (성지순례안내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08/08/06/2008080600583.html) 문득, 조선일보의 빅 히트작이었던 " 맥주 시원하게 먹는법 " 이 생각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일전의 포스팅에서도 말씀드렸지만, 논쟁이 있을때는 도대체 상대방이 무슨 소리를 하고 싶어 하는지를 자세히 살펴봐야 합니다. 러시아 출장중이라 한국쪽 사이트 접속이 여의치 않지만, 주말을 맞이하여 여러가지 사건이 복잡하게 얽힌 -태풍까지 몰아치고 있는- 현 시점에 1등 인터넷뉴스 조선닷컴은 무엇이 가장 관심 있는지 확인해 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 위의 스크린샷 한장이 모든것을 이야기 해주고 있습니다. 그나마 아침 일찍보다 조금 나은 것은 영작과 관련한 기사가 탑이고 그 아래로 줄줄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e지원 시스템 이야기로 가득합니다. 그렇습니다. 이것이 바로 지금 기성 보수 세력들의 눈높이가 아닐까요? 독도도 필요없고 북한 총격사건도 번외입니다.

독도 표기 변경을 막아낸 평범한 소시민에게 짧은 한마디 '고맙다' 와 '앞으로도 계속...' 을 말했다는 개념상실 뉴스와 독도에 해양호텔을 지어야 한다는 노가다성 정부의 상황 인식을 보여주는 -해양호텔건은 자신들 내부에서도 비판이 많더군요- 일련의 사건들이 이어지고 있음에도 오직 하나, 노무현 전 대통령에게 서버 반납하라고 난리인 시리즈물들을 연재하고 있습니다.

누군지 알수 없는 "청와대 관계자"가 난무하는 기사들을 쭈욱~ 내놓는 모습이 참 한심하기 짝이 없습니다. 개별 기사를 상세히 읽어보면 정말 어이없는 내용들이 가득하지만, 블로거 여러분들이 가장 재미있어 할 한가지 기사를 소개합니다. (원문 링크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08/07/18/2008071801165.html)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 그렇습니다. 정부와 정치권이 -특히 여당- 가장 무서워 하는 것은 제2, 제3의 아고라였던 것입니다. 디씨폐인들은 조금 상태가 안좋아 보이고 희안한 용어를 쓰니 잘 이해하기 힘드니, 그나마 알아들을만한 아고라에서의 여론 결집이 무서웠나 봅니다.

그리고 새로운 정의. RSS 는 관련 정보를 마구 퍼 나르는 중요한 수단이라고 하는군요. 네 맞습니다. 그래서 1등 인터넷신문 조선일보도 RSS 를 제공하고 개인 블로그들도 RSS 를 제공하는 것이군요. 아무것도 모르는 나이 많으신 분들이 보면 기절초풍할 오해를 하기 딱 좋네요. :-)

역시나 등장하는 "청와대의 한 관계자"에 가세하여 "정치권의 한 관계자"까지 나왔습니다. 혹시, 이 기사를 작성하신 기자분들이 이 모든 "관계자" 인것은 아닌지요? 재미있는 뉴스 잘 읽었습니다. 여깃 1등 인터넷신문 조선닷컴은 다르군요.

p.s. 그리고 혹시나인데, 청와대 관계자들이 소프트웨어로서의 'e지원 서버'와 하드웨어 박스의 '서버'를 혼동하고 있는 것인가요? 그렇다면 우리는 역시 IT 강국 코리아 맞습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