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Slack2016.12.05 15:18

슬랙이 제공하는 채널(Channel)은 모든 사용자가 참여할 수 있는 공개 채널(Public Channel)과 초대된 사용자만 참여할 수 있는 비공개 채널(Private Channel)로 나뉩니다. 만들어진 채널이 공개 채널인 경우 언제든 필요에 따라 비공개 채널로 변경할 수 있지만, 한 번 비공개 채널로 바뀐 뒤에는 다시 공개 채널로 변경할 수 없기 때문에 채널을 생성하거나 채널의 타입을 변경할 때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두 채널의 타입은 팀의 속성과 목적에 따라 달라질 수 있겠지만 제한적인 사용자만 이용하는 채널을 적절히 활용하는 것은 중요한 시작점이 될 수 있습니다. 채널 목록을 살펴보면 공개 채널은 해시(#) 마크로 표기되고 비공개 채널은 열쇠고리 모양으로 표기되기 때문에 식별이 쉽습니다. 

 

채널을 만들기 위해서는 팀 화면의 왼쪽에 위치한 “CHANNELS” 섹션의 플러스 아이콘을 선택해야 합니다. 전체 화면이 채널 생성 작업 화면으로 바뀌면 채널의 타입과 소문자로 구성된 채널의 이름, 그리고 옵션 필드인 채널의 목적을 입력할 수 있고, 필요한 경우 채널을 생성하면서 사용자를 초대할 수도 있습니다. 

 

[그림1] 채널 이름 앞의 아이콘 모양으로 공개 [그림1] 채널 이름 앞의 아이콘 모양으로 공개



 

채널을 생성할 때 사용자를 초대하지 못했다 하더라도 걱정할 필요는 없습니다. 언제든지 채널 내의 “초대” 옵션으로 사용자를 채널에 참여하도록 할 수 있습니다. 공개 채널의 경우 사용자가 직접 검색해 채널을 찾고 참여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다수의 사용자가 팀을 이룰수록 채널도 사용자 수에 걸맞게 많아지고 세분화되는 것이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채널 섹션을 구분 짓는 “CHANNEL” 텍스트를 누르면 현재 팀에 생성된 모든 채널을 조회할 수 있고 자신이 참여하고자 하는 채널에 쉽게 접근할 수 있게 됩니다. 채널은 채널 이름으로 구분되게 하는 것이 좋지만, 채널의 목적을 조금 더 자세히 기술해 둔다면 누구든지 필요한 채널을 쉽게 찾을 수 있을 겁니다. 

 

[그림2] 채널의 목적을 자세히 기술해두면 더욱 좋겠죠! [그림2] 채널의 목적을 자세히 기술해두면 더욱 좋겠죠!



비공개 채널에 팀원을 초대하는 경우에는 기존 채널을 아카이빙하고 새롭게 만들 것인지, 아니면 이전의 이력을 새로 참여하는 사람도 볼 수 있도록 채널을 유지할 것인지를 추가로 선택해야 합니다. 비공개 채널을 사용하는 패턴에 따라 다르겠지만 필요한 경우 새로 참여한 사람에게 이전의 대화 내용을 볼 수 없도록 해야 하는 경우 유용한 옵션입니다. 슬랙은 팀에 참여하는 사람을 4가지 멤버 등급(Owner, Admin, Member, Guest)으로 나누어 관리할 수 있습니다. 구성원에서 적절한 등급을 부여하는 것은 권한 관리의 시작입니다. 다음 화에서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슬랙으로 협업하기" 시리즈는 한빛미디어의 공식 웹사이트에서 먼저 연재했던 글입니다. 

더 많은 글들을 살펴보려면 한빛출판네트워크 > 기획연재 섹션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Slack2016.10.19 06:30

이제 슬랙에 협업 공간을 만들어봅시다. 차근차근 따라 하면 어렵지 않습니다. 우선 슬랙 홈페이지(https://slack.com/)에 접속해봅시다.

슬랙 홈페이지 첫 화면에서 이메일 주소를 적고 [Create a new team] 링크를 클릭합니다. 회사 구성원만 사용하는 팀으로 만들고 싶다면 회사에서 제공받은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는 것이 좋겠지요? 개인 목적으로 만드는 팀이라면 개인 이메일 주소를 써도 괜찮습니다. 

 

[그림 1] 슬랙 홈페이지 첫 화면 [그림 1] 슬랙 홈페이지 첫 화면


 

 

이메일을 입력하면 기계적인 가입을 막기 위하여 여섯 자리 인증 코드를 포함한 메일을 입력한 메일 계정으로 발송합니다. 도착한 메일을 확인하여 인증 절차를 마칩니다. 

 

[그림 2] 이메일 주소 인증[그림 2] 이메일 주소 인증


 

 

슬랙을 이용하는 데 이름은 크게 중요하지 않습니다만 사용자를 쉽게 식별할 수 있도록 이름을 입력하겠습니다. 유저네임(Username)은 일종의 닉네임으로 팀 공간 내에서 사용합니다. 원하는 이름으로 자유롭게 입력해보세요.

 

[그림 3] 유저네임 입력[그림 3] 유저네임 입력



 

 

유저네임까지 입력하면 이제 패스워드를 지정할 차례입니다. 여기서 지정된 패스워드는 해당 팀을 접속할 때만 사용하는 패스워드입니다. 하나의 이메일로 여러 팀에 참여하고 있다면 각 팀별로 패스워드를 다르게 설정할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그림 4] 비밀번호 입력[그림 4] 비밀번호 입력



 

 

이제 팀 도메인을 설정하는 단계입니다. 팀 도메인은 일반적인 도메인 호스트명의 제약조건을 따르며 누군가 선점한 도메인이라면 사용할 수 없습니다. 도메인 이름은 나중에 변경할 수도 있으니 너무 심각하게 고민하지 않아도 됩니다. 

 


 

 

팀 도메인까지 입력하면 사람들에게 초대 메일을 보낼 수 있습니다. 당장 누군가를 초대할 것이 아니라면 나중에 보낼 수도 있으니 이 단계를 건너뛰어도 괜찮습니다.

 

[그림 6] 팀원 초대[그림 6] 팀원 초대


 

 

여기까지 무사히 진행을 했다면 생성된 팀 도메인으로 이동하면서 슬랙 협업 공간을 만나게 됩니다. 

 

 

[그림 7] 슬랙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그림 7] 슬랙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슬랙은 기존의 다른 서비스와는 조금 다릅니다. 단일 계정이 아니라 복수의 이메일 계정을 활용할 수 있고, 한 이메일 계정으로 여러 팀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슬랙 클라이언트는 이러한 n:n 구조의 이메일 - 팀의 관계를 하나의 화면에 등록하고 관리할 수 있으며 쉽게 콘텍스트(Context)를 전환하며 사용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나중에 조금 더 자세히 설명을 하겠지만 팀 내에서도 채널을 통해 더 세부적으로 사용자들의 정보 공유 권한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기기별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보고 모바일과 데스크탑 클라이언트가 어떤 차이가 있고 원활한 팀 활동을 위해 어떤 형태로 이용할 것인지도 한번 고민해 보시기 바랍니다. 그럼 다음 화에서는 슬랙의 주요 기능인 메시지를 알아봅시다.


슬랙으로 협업하기 시리즈는 국내 최대 출판 네트워크인 "한빛출판네트워크" 에도 같이 연재되고 있습니다.

조금 더 빨리 컨텐츠 시리즈를 만나보시려면, 한빛출판네트워크 페이지를 확인해 주세요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Slack2016.10.05 07:00

슬랙(Slack)을 본격적으로 이용하기 위해서 어떻게 슬랙을 이용할 것인지를 고민해봐야 합니다. 슬랙은 다양한 기기와 환경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을 제공합니다. 별도의 클라이언트 프로그램 없이 웹 브라우저를 이용하는 가장 간편한 방법부터 윈도우(Windows), 맥(Mac OS), 리눅스(Ubuntu, Fedora) 데스크탑 사용자를 위한 강력한 클라이언트를 사용하거나 모바일 환경에서도 불편 없이 협업할 수 있도록 iOS, 안드로이드, 윈도우 사용자를 위한 클라이언트도 제공합니다. 여러 클라이언트를 제공하는 이유는 아마도 협업이라는 것이 특정 사용자, 특정 기기에만 한정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가능한 많은 사람이 슬랙으로 협업의 기쁨(?)을 만끽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 아닐까 싶습니다. 

 

슬랙 클라이언트의 설치까지 마쳤으면 이제 협업을 위한 공간을 만들어야 합니다. 슬랙을 처음 접하면 어렵고 헷갈리는 부분이 바로 이 부분입니다. 슬랙은 협업을 위한 도구이므로 팀(Team)을 중심으로 움직입니다. 각 팀은 도메인(Domain)으로 구분된 협업 공간을 갖습니다. 이 협업 공간은 다시 이메일(Email) 주소와 연결됩니다. 이메일 주소는 여러 팀에 연결할 수 있습니다. 


슬랙에서 이메일 계정과 팀과의 관계



 

각 팀에 속한 구성원이 같은 이메일 주소를 이용할 필요는 없습니다. 예를 들면 구글 메일과 같은 개인 이메일 주소로 여러 팀의 구성원으로 참여할 수 있습니다. (예: 개발 코딩 모임, 독서 모임, 학교 팀 프로젝트 모임 등) 회사 이메일을 이용하여 소속 팀, 그룹, 혹은 TF의 구성원으로 참여할 수 있습니다 (예: 개발1팀 협업 공간, 서비스 고도화 TF 협업 공간, 솔루션 사업부 협업 공간 등). 슬랙 클라이언트는 생각보다 똑똑해서 이런 복잡한 상황에서도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스위칭 기능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NoPD 소프트웨어 - 개발1팀” 에서 협업 공간을 슬랙에 개설한다고 예를 들어 봅시다. 먼저, 도메인으로 사용할 수 있는 문자를 조합하여 독립된 도메인을 만들어야 합니다. 도메인은 숫자나 문자, 하이픈 등 제한적인 문자만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nopd-dev1”을 사용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여기에 슬랙 탑 레벨 도메인을 뒤에 붙인 nopd-dev1.slack.com 이 공식적인 팀 협업 공간의 주소가 됩니다. 당연히 이미 사용 중인 팀 도메인은 이용할 수 없겠죠? 

 

팀을 위한 도메인은 슬랙 웹 사이트에서 만들 수도 있고 데스크탑용 클라이언트나 모바일용 클라이언트를 이용해 만들 수 있습니다. 인증 등의 목적으로 이메일을 확인해야 하는 절차가 있으니 메일 확인이 간편한 환경에서 진행하는 것이 편리합니다. 

 

이 글은 "한빛출판네트워크"의 "기획연재"에 기고중인 NoPD 의 글입니다.

연재중인 글은 [이곳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