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를 시작하고 나서 참 많은 걸 보고 배우고 있습니다. 육아산업의 무한한 가능성과 그 규모에 한번 깜짝 놀랬고, 그 안에서 미처 알지 못했던 (뽀로로가 최고인줄 알았습니다) 많은 캐릭터와 프로그램들이 아이들의 정신세계를 장악하고 있다는 사실에 한번 더 놀랬습니다.

토마스나 뽀로로의 경우 많은 아이들의 지지를 받고는 있지만 남아와 여아에 따라서 호불호가 갈리기도 하고 부모의 성향에 따라서 적극적으로 아이에게 권하지 않는 경우도 많습니다. 그러나 오늘 이야기 하고자 하는 호비는 이 모든 한계를 극복한 캐릭터로 암암리에 많은 아이들의 정신세계를 지배하고 있는 무서운 친구입니다.

여러번의 무료 샘플로 부모를 공략하다?

사실 좀 지루한 마케팅입니다. 무료 샘플 제공으로 부모님의 마음을 사로 잡겠다는 전략은 이미 유아 교육 업계에는 진부한 전략중 하나일 뿐입니다. 그런데 호비를 제작하는 아이챌린지의 마케팅은 여기서 한걸음 나아간 수작(?)을 부리고 있습니다. 바로 단계별로 별도의 샘플 신청이 가능하다는 점이지요. 단계나 수준에 관계없이 하나의 샘플만 받으면 끝인 다른 교육 매체와 사뭇 다른 행보입니다

즉 호비를 신청해서 보기 전에 1단계 샘플을 받아 보고 마음에 들면 1단계를 신청하여 1년간 구독을 합니다. 11개월쯤 되면 이제 2단계를 할까 말까 고민이 되기 시작합니다. 과감하게 2단계 교재를 샘플로 신청해서 즐긴다음 2단계 진행 유무를 결정하면 됩니다. 제가 아는 한도 내에서 이렇게 영업을 하는 곳을 보지는 못했습니다. 쿨하지 않은가요? 직접 해보면... 굳이 다음 단계를 안받아도 계속 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 되긴 합니다만 ;;; (말씀드렸듯이 아이들의 정신세계를 지배하고 있습니다)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 호비는 아이들을 춤추게 한다!

아이챌린지의 호비 시리즈 역시 정기적으로 오프라인 행사를 통해 아이들과 캐릭터들간의 흐뭇한 관계와 주종-_-관계를 돈독히 하기 위해 힘쓰고 있습니다. 얼마전 막강한 경쟁률을 뚫고 첫째인 혜린아기가 엄마와 호비 행사에 다녀온적이 있습니다. 영상으로만 보던 호비와 라라언니를 바라보는 아이들의 집중력은 엄청납니다.



참고로 이날 손씻기 행사에서 배워온 멘트와 교육 내용은 여전히 유효합니다. 화장실에서 쉬야를 하고나면 꼭 손을 씻으며 " 손가락 사이사이도 뽀드득~ 뽀드득~ " 되뇌이며 교주 호비와 그의 식솔들인 튼튼아저씨, 라라언니가 가르쳐준 데로 손을 구석구석 잘 씻고 있으니까요. 

그렇다면 1년 구독료는 대체 얼마인가?

영업사원들이 전면에서 다양한 혜택과 선물로 전집을 사도록 꼬득이는 대한민국 유아교재의 세태. 하지만 호비교(!)에 가입하는 절차는 무척 간단합니다. 모든 유통채널을 장악하고 있는터라 자주 이용하는 오픈마켓에서 아이챌린지 혹은 호비로 검색하면 표준프라이스가 제시됩니다. 물론 개개인별로 각 오픈마켓에서 저렴하게 할인받을 수 있는 수단이 있다면 적극 활용하시면 좋습니다.

마켓별로 기준가격은 1년 구독이 324,000원입니다. 지금 몇가지 검색을 해보니 기저귀를 같이 끼워팔기도 하는 양상입니다. 하지만 판매자는 모두 아이챌린지로 통일되어 있으니 믿고 신청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단순히 책만 오는게 아니라 매달 딸려오는 간단하지만 아이들의 이목을 사로잡는 장난감과 놀잇감 셋트, DVD 영상물을 생각하면 비싼 가격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한달에 27,000원 정도?)

아이들의 정신세계를 지배하기 위한 노력들

참 치열합니다. 육아산업이라는 곳이 저출산에 한명의 아이만 가지는 가정이 많아진 탓인지 보다 고급, 보다 좋은 것들을 아이들에게 주라는 유혹이 무척 강합니다. 하지만 아이챌린지의 호비는 사실 좀 유치합니다. 유치하고 가끔 조악하다는 느낌도 듭니다. 하지만 우리의 아이들의 눈높이에는 정확히 들어 맞습니다. 완벽하게 호비에게 통제당하는 상황이 마음에 들지 않지만 배변부터 손씻기, 밥먹기 그리고 동생 돌보기까지 배운걸 그대로 따라하는 아이를 보면 이런 생각은 저 멀리 안드로메다로 날라가곤 합니다.

오늘 아이를 위해 무슨 책을 사줄까 고민중이시라면 한달에 한번 아이에게 기쁨을 주시는 건 어떨까요? 물론 무료 샘플 단계별로 받아보신 다음 결재 하는 것은 당연한 순서입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아이들은 걷기 시작하면서
주변의 많은 사물들에 관심이 폭발합니다.
이 즈음부터 책도 많이 읽어주고
다양한 감각을 자극할 수 있는 것들이
아이들 손 닿는 곳에 있어야 하는 건
아주 중요한 교육 과정 중 하나입니다.

엄마, 아빠들이 아이들 책을 고르면
아이의 시선보다는 어른의 시선으로
고르는 경우가 아마 대부분일 겁니다.

그러다보니, 기껏 비싼돈 주고 들여놓은 책이
아이의 관심밖에 나면서 먼지만 조용히 쌓여가다가
" 신동품 " 이라는 이름을 달고 해가 바뀌기 전에 중고시장에 팔리는게
비일비재한 일이고 누구나 한번쯤 겪었음직한 일이지요.

그런데 남녀노소(?)를 가리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책이 있습니다.
어른들이 보면 유치하고 심하게 조잡하기까지 한 책이지만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보면 정말 너무 재미있는 책과 장난감인가 봅니다.

< 1단계 11개월차부터 구독하여, 세달째인 이번달에는 2단계 1개월차 교재를 받았습니다 >

베네세코리아에서 만드는 월간 아이들 책 시리즈인 " 아이챌린지 " 가 바로 주인공입니다.
정기구독의 형식으로 1년 단위로 우편으로 받아보는 이 시리즈는
단계별로 12개월에 걸쳐 책과 DVD, 그리고 매월 교재에 맞는 장난감 교구가 딸려옵니다.

< 접사하니 있어보이지만 종이로 된 조금은 조잡스런 장난감입니다 >

놀랍게도 아이챌린지는 혜린이가 좋아하는 모든 책을 누르고
항상 필독서 1순위로 올라가 버리는 책이라는 사실...
오죽했으면 아이챌린지가 도착하면 와이프가 숨겨두기까지 하겠습니까?
아이챌린지가 온 걸 알게되면, 2~3일동안은 다른 책을 손도 안댄답니다.
읽고 또 읽고... 하루종일 호비, 호비 하면서 돌아다닙니다..
(심지어는 꿈도 호비꿈을 꾸는듯 ;;;)

자주 하는 행사이긴 한데... 12개월 정기구독시 1개월 추가 혜택 행사를 하고 있습니다.
만1세~2세까지는 1단계를 하시면 되고, 만2세~3세는 2단계를 하시면 됩니다.
3세 이후는, 이런거 보다는 다른 걸 하시는게 맞는거 같네요.

구매 만족도를 보시면 놀랍게도 만점에 가까운 평점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Fake 라 보기 힘든게, 구매 수도 많을 뿐더러 평도 많기 때문이지요.

여튼, 아직 아이에게 어떤 책이나 놀잇감을 해줄지 고민되시거나
일정하게 매달 새로운 즐거움을 주고 싶은 부모에게 강추입니다.
월 비용 기준으로 3만원 초반대인데, 워낙 고가인 아이들 책값을 생각하면
나쁘지 않은 선택이 되실 수 있을 것 같네요! ^^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