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5.03.21 12:41

스마트라는 단어가 붙는 가전 제품들이 요즘 정말 많습니다. 전화기는 이미 스마트폰의 세상이 된지 오래이고 TV 역시 수년전부터 스마트라는 단어와 단짝이 되었습니다. 여기에 블루투스나 와이파이를 통해 가정내 네트워크에 연결될 수 있는 냉장고와 전등에도 스마트가 붙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이런 수많은 가전제품들을 효과적으로 제어하기 위해서는 각 기기에 최적화된 리모트 컨트롤러를 사용하거나 전용 앱 등을 이용해야만 하는것이 현실입니다.


제노(Zenno)는 그런 산재한 가전제품들을 하나의 기기를 통해 제어할 수 없을까, 그리고 가능하다면 그 방법이 쉽고 자연스러울수 없을까 하는 생각에서 출발한 제품입니다. 수많은 가전제품들이 여전히 적외선(IR, InfraRed) 기반의 리모트 컨트롤러를 사용한다는 것에 착안하여 적외선 신호를 보내어 가전 제품들을 제어하는 것이 제노의 기본 컨셉입니다. 물론 네트워크에 연결되어 있다면 스마트 전구와 같은 리모트 컨트롤러가 없는 제품들도 제노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제어할 수 있습니다. 




제노의 아이디어를 보면 길거리에서 흔히 살 수 있는 만능 리모콘이 떠오릅니다. 만능 리모콘은 여러 제조사들의 텔레비전을 제어할 수 있도록 적외선 신호를 내보낼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텔레비전이 아닌 다른 가전 기기들까지 만능 리모콘이 제어해주면 어떨까요? 제노가 해주는 일이 바로 그런 역할입니다. 대단히 새로운 기술을 사용한 것이 아니라 이미 일상에 널리 쓰이고 있는 적외선을 하나의 기기가 모두 통제해 줄 수 있다면 정말 손쉽게 홈오토메이션을 구현할 수 있을거라는 생각이 제노의 컨셉입니다.


제노를 제어하기 위한 제노 애플리케이션은 제노가 설치된 장소 주변의 기기를 제조사별로 등록을 하고 제어해주는 역할을 해줍니다. 현재까지 1천여개 이상의 기기와 테스트가 완료되어 제어가 가능하다고 합니다. 이 숫자는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보이고 제노가 제공하는 SDK 를 통해서 새로운 기능들을 얼마든지 만들어 연동할 수 있게 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제노 애플리케이션은 우선은 스마트폰을 타겟으로 하지만 안드로이드 웨어와 같은 웨어러블 기기용으로도 출시될 예정이기 때문에 손목시계 하나만으로 집안의 모든 가전제품을 제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제노는 적외선과 무선랜, 특정 주파수 대역의 신호를 발생시킬 수 있어 그 응용범위는 정말 무궁무진합니다. 그동안 스마트 홈, 스마트 가전을 이야기하면서 왠지 구닥다리 취급을 받아온 정말 많은 가전제품들이 스마트함을 갖게 되는 놀라운 경험을 제노를 통해서 해볼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됩니다. 보다 자세한 제품 소식은 제노 공식 웹사이트와 펀딩이 진행중인 킥스타터에서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킥스타터(KickStarter)에서 진행중인 제노 펀딩 살펴보기 [바로가기]

제노 공식 웹사이트 "myzenno" 방문하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4.05.16 06:40
아이들을 키우면서 정말 가끔 어쩔 수 없이 집에 아이들만 남겨두어야 하는 경우가 생깁니다. 갓난아기가 잠든 사이에 잠시 아파트 관리사무소에 갔다와야 한다거나 장을 봐야 할 때도 있고, 관공서에 급한 볼일이 있어 아이들 과외 교습 선생님이 오셨을 때 집에 단둘이 둬야 하는 경우도 생깁니다. 아직 결혼을 하지 않고 애완동물을 키우는 경우라면 회사에 출근해 있는 동안 애완동물들을 집에 둬야하는 일은 비일비재하게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럴 때 가정에서 사용할 수 있는 간편한 CCTV 가 있으면 하고 생각하신 분들이 참 많을 겁니다. 아이들을 키우는 부모님들에게는 베이비 모니터(Baby Monitor)와 같은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데 보통 소리 중심이고 인터넷으로 연결되어 어디서든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제품보다는 근거리 라디오(Radio) 전파를 이용한 제품이 대부분입니다. 가정용 CCTV 로 그동안 나왔던 제품들도 많긴 하지만 왠지 정갈하게 정리된 느낌이 없고 장기간 집을 비우는 경우 촬영된 영상에 대한 보관 등도 쉽지 않았습니다.


드랍캠(Dropcam)은 그런 불편함과 기존 제품의 한계를 커버하면서도 보다 높은 수준의 스마트 CCTV 로서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되는 제품입니다. 드랍캠은 가정의 와이파이(WiFi)를 이용하여 촬영된 영상을 클라우드 스토리지(Cloud Storage)에 저장하는 기능을 중심으로 보다 스마트해진 CCTV 가 어떻 모습일지를 보여주는 듯 합니다. 드랍캠은 굳이 가정에서만 한정해서 사용할 제품은 아닙니다. 어떻게 쓰냐에 따라서 사무실, 창고 등에서 업무용으로도 충분히 활용할만 해보입니다

드랍캠은 스탠다드 제품과 프로(Pro)제품으로 나뉘어지고 가격도 조금 차이가 납니다. 프로제품이 보다 넓은 화각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더 높은 배율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야간에는 적외선을 통한 촬영 기능도 제공되는데 이 부분에 대해서도 프로 제품을 이용하는 경우 더 선명한 화상을 얻을 수 있다고 합니다. 제품 자체는 스탠다드가 149달러, 프로제품이 199달러로 큰 차이가 나지는 않습니다. (가격도 살만한 가격대인것 같네요!)

 
드랍캠으로 촬영된 실시간 영상들은 스마트폰용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확인이 가능합니다. 여행 등으로 집을 잠시 비우더라도 실시간 영상을 통해 도둑이나 화재 등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지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드랍캠은 제품을 구입하면 어플리케이션을 무료로 이용하여 실시간 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만 영상의 저장을 위해서는 클라우드 스토리지 사용 비용을 별도로 월 과금 형태로 내야 합니다. 7일과 30일 단위의 롤링(Rolling) 방식으로 영상 저장이 가능하고 가격은 99달러, 299달러로... 배보다 배꼽이 조금 더 클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ㅎㅎ.



 
스마트 기기들의 응용분야가 정말 많아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더이상 허접한 베이비 모니터, 가정용 CCTV 혹은 PC 의 캠을 이용한 대체제 사용을 하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 기기를 국제 배송으로 받아보게 되면 배송비가 좀 나오긴 하겠지만 유용성을 생각해보면 괜찮은 선택이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