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1.02.19 01:01

마이크로소프트가 모바일 OS 시장에서 완전히 밀린 이후 절치 부심하여 준비한 윈도폰7. 미주 시장에서 지난해 말 런칭하면서 200만대 이상을 판매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현재까지 윈도 마켓플레이스에 8000개 이상의 어플리케이션이 서비스 되고 있으며 아직까지 런칭되지 않은 유명 앱들도 한참 준비중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최근 열린 MWC 2011 에서 공개된 다양한 안드로이드 단말을 포함하여 성능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를 놓고 많은 사람들이 우려를 표명하고 있습니다. LG 전자의 옵티머스3D 나 삼성의 갤럭시S2 와 같은 단말 뿐만 아니라 이미 출시된지 오래된 안드로이드 단말, 아이폰을 포함하여 테스트 한 결과가 예상보다 너무 좋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다른 블로거 분들께서도 이미 지적한 부분이지만 이 테스트는 브라우저의 테스트 결과입니다. 현재까지 IE9 모바일 버전이 공개되지 않은 상태라 이후에는 어떻게 달라질지 모르겠습니다만 많이 충격적인 결과라 하겠습니다. 물론 역시 많이들 보셨을 윈도폰7에서 IE9을 구동하며 아이폰과 비교한 HTML5, 자바스크립트 수행속도 동영상을 보면 충분히 달라질 수 있는 부분이기는 합니다.



윈도폰7이 출시되기 전부터 많은 사람들이 우려했던 것중 하나는 닷넷 프레임워크였습니다. 기존 윈도 모바일 OS 시리즈를 탑재한 단말이 한참 나오던 시절, 기업용 소프트웨어들은 상당수가 닷넷 컴팩트 프레임워크 위에서 구동되던 것이 아니라 임베디드 C++ 로 개발된 것들이었습니다.

안정성을 생각하면 메모리 관리까지 알아서 해주는 닷넷 프레임워크 환경에서 매니지드 코드(Managed Code)를 쓰는게 맞겠지만 속도 측면에서 결코 그렇게 할 수 없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그러다보니 핵심 모듈은 모두 임베디드 C++ 로 개발하고 이를 닷넷에서 참조하여 사용하는 방식의 어플리케이션 개발도 일종의 차선책으로 많이 활용되긴 했었습니다.


위의 그림에서 CLR 은 Common Language Runtime 의 약어로 닷넷 프레임워크의 런타임입니다. 윈도폰7의 UI 는 실버라이트가 전담하고 비지니스 로직은 C# (향후 VB.NET) 으로 개발된 비하인드 코드가 담당하게 됩니다. 윈도폰7의 기저에 깔린 커널은 닷넷의 코드를 바로 이해할 수 없고 한번의 번역 과정을 통해야만 수행이 가능한 상태가 되는 구조입니다.

기본적인 구조 자체가 다소 느릴 수 밖에 없는 한계를 앞으로 망고(Mango)와 같은 업데이트가 진행되면서 어떻게 더 최적화 해낼 수 있을까요? 다른 플랫폼들에게 빼앗긴 (가지고 있었을까요 라고 물어보신다면 ;;;) 시장의 주도권을 가지고 오려면 넘어야 할 산이 한 두개가 아닌 것 같습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1.01.03 08:34
윈도폰7 을 탑재한 단말이 시장에 출시된지 두달여가 지났습니다. 그동안 윈도 마켓플레이스에는 5000종 이상의 어플리케이션이 출시되었고 시장에 많은 물량이 풀리지는 않았지만 대부분의 단말들이 초도 물량을 다 소화한 것으로 보고되고 있습니다. 하드웨어 스펙의 표준화, 운영체제의 표준화를 통해 통제된 환경에서 안정적인 스마트폰 운영을 목표로한 윈도폰7. 같은듯 조금씩 다른 단말들이 헷갈리신다면 한장의 인포그라피를 통해 윈도폰7 단말의 모든 것을 확인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Daily NoPD/rEvieW2010.11.10 06:01
포스퀘어는 트위터나 페이스북 만큼 많은 사용자를 확보하지는 못했지만 위치기반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로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포스퀘어의 서비스 모델을 최근 페이스북이 플레이스라는 서비스에서 제공하기 시작하면서 앞으로의 어떤 서비스 변화로 대응할지 무척 궁금한 요즈음입니다.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에서와 마찬가지로 윈도폰7 에도 포스퀘어 애플리케이션이 공식 런칭되었습니다. 다른 모든 앱들과 마찬가지로 메트로UI 를 기본으로 하는 화면 구성을 갖추고 있습니다. 사실 포스퀘어 공식 애플리케이션이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에서는 조금 불편하다는 평이 많았습니다. 직관적이지 못해 원하는 기능을 찾기 위해서 탭 메뉴를 두세번 눌러야만 했지요


윈도폰7 에서는 메트로UI 를 통해 이런 불편함을 해소하고 있습니다. 메트로UI 자체가 로테이션 되는 화면 구성과 그 안에서 스크롤 뷰 영역을 구현해 주는 컨셉이기 때문에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에서 그것보다 더 나은 구성이 된 것이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듭니다.



NoPD 의 다른 윈도폰7 포스팅도 확인해 보세요!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