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s Fun

소셜메틱(Socialmatic), 폴라로이드와 인스타그램이 만난다면?

사진을 찍고 공유하는 서비스 중 가장 인기있는 것은 누가 뭐라 하더라도 단연 인스타그램(Instagram)입니다. 페이스북이 인수한 이후 서비스를 독립적으로 계속 운영하면서 얼마나 성장할 수 있을 것이냐에 대하여 의심을 던지던 시선들은 이미 사라진지 오래입니다. 트위터(Twitter) 사용자 수를 넘어서면서 급격하게 사용자층을 확산해 나가고 있는 인스타그램은 이제 스마트 기기를 이용하여 사진을 찍고 공유하는 사람들에게는 필수적인 앱이 된지 오래입니다.


하지만 사진이 디지털화 되면서 생긴 고질적인(?) 문제는 인스타그램 역시 예외일 수 없습니다. 디지털로 만들어진 사진은 파일형태로 보관하고 관리하기는 참 좋아졌지만 너무 많은 파일의 수로 인해 찍고 그냥 저장만 하지 언제 다시 어떻게 볼 것인다에 대한 고민이 별로 없었던게 사실입니다. 물론 단위 사진당 촬영하고 보관하는 단가가 무척 낮아지면서 생긴 어쩔 수 없는 현상이긴 하지만 이로 인해 사진을 물리적인 개체로 만들어서 보고 싶어했던 사람들에게는 사진 출력을 위한 프린터를 구매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해야만 하는 상황이 작금의 현실입니다.





그동안 몇 번의 유사한 시도들이 있었긴 한데요 폴라로이드가 내놓은 소셜매틱은 즉석 카메라의 시초인 폴라로이드가 인스타그램 서비스와 연동하여 사진 포스팅과 출력을 동시에 해주는 기기라는 관점에서 재미있는 시도가 아닐까 싶습니다. 전통적인 필름 기반의 카메라, 사진 서비스들은 최근 그 이름만 유지하는 것도 벅찹니다. 개인적으로 필름 카메라로 사진 찍는 것을 좋아하는 여전히 즐기지만 집 근처에 필름 현상, 스캔을 해주는 곳들이 많이 없어져서 3~4 일씩 비싼돈을 지불하고 결과물을 얻어야 하는 불편함은 그런 현실을 이야기 해주는 대표적인 예라 하겠습니다.


폴라로이드나 후지 인스탁스 계열의 카메라들은 그나마 즉석에서 추억을 남기고 단 한장의 사진으로 그 가치를 더한다는 관점에서 필름 업계의 어려움과 달리 어느정도의 수요를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그런 그들조차 이제 트렌드를 거스를 수 없는 것일까요? 소셜매틱 카메라가 제공해주는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경계가 참 묘한 감정을 만들어 내는 것 같습니다. 심지어 소셜매틱 카메라는 안드로이드 기반의 기기라는 사실로 한번 더 "아..." 하는 탄식을 절로 나오게 합니다.



사진출처 : Photojojo (http://photojojo.com/store/awesomeness/polaroid-socialmatic/)



카메라 바디와 10장의 필름을 포함한 기본 셋트가 300 달러로 사실 저렴하지는 않습니다. 이동통신망을 이용하는 것도 아니고 와이파이를 이용하기 때문에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포스팅 하기 위해서는 와이파이 반경 내에서 사진을 촬영하거나 테더링 등의 부가적인 작업도 필요하긴 합니다. 물론 촬영한 사진을 나중에 업로드 하는 것이 당연히 가능하겠지만 현실적인 불편함과 한계를 어느정도는 가지고 있는 기기라 할 수 있겠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1400만 화소의 전면 카메라, 셀피족을 위한 200만 화소의 후면 카메라, 메모리 카드 슬롯을 당연히 내장하고 있는 4GB 의 안드로이드 기반 포토 프린터 내장 카메라라는 매력은 분명 있는 것 같습니다!


폴라로이드 공식 웹사이트에서 소셜매틱(Socilamatic) 상세 정보 확인해보기 [바로가기]

포토조조 웹 사이트에서 소셜매틱 카메라 예약 구매 자세히 살펴보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