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활코딩

코더필러(Code-A-Pillar), 피셔프라이스가 만든 코딩을 가르치는 장난감 애벌레! 작년 한해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화자되었던 것들은 무척 많습니다. 그것들 중 IT 업계에 계신 분들이 많이 접했을 단어가 바로 "생활코딩"이 아니었을까 싶습니다. 다양한 스크립트 기반의 언어들이 대중화되고 코딩 혹은 프로그래밍이라는 것이 꼭 전문가들만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누구나 할 수 있는 것이라는 컨셉으로 시작된 일종의 운동(?)이었습니다. 여기에 더하여 많은 글로벌 기업들은 미래의 주역이 될 청소년들이 프로그래밍의 관점에서 생각하는 힘을 기를.. 더보기
비트큐브(BitCube), 레고블럭처럼 쉽게 나만의 창작품을 만들어보자 생활코딩이라는 말이 요즘 여기저기서 많이 들려옵니다. 어려운 영역으로만 여겨지던 프로그래밍의 세계에 어린 아이들부터 할아버지, 할머니까지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지고 배움을 시작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뭔가 공부해야 할 것도 많고 알아야 할 것도 많은 분야인지라 아무리 생활코딩이라 불리울지라도 손에 잡히는 무언가를 딱히 빠르게 만드는 건 생각보다 쉽지 않습니다. 스크래치(Scratch)와 같은 쉬운 방식의 새로운 프로그래밍 방법도 제.. 더보기
생활코딩을 위한 프로그래밍 공부, 어떤 언어가 적당할까? 새해초가 되면 많은 사람들이 한해동안 이루고자 하는 많은 계획들을 세웁니다. 작년부터 진행되오고 있던 공부나 과제라면 그 연장선상에서 쉽게 올해 해야 하는 것들을 정의할 수 있지만 뭔가 새로운 것을 시작하고자 한다면 다소 뭉뚱그려진 계획이 나오기 마련입니다. 이럴때는 전문가의 조언을 받거나 다른 사람들이 어떤 선택을 하고 있는지를 보는게 중요한데요, 최근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생활코딩" 역시 그런 아이템들 중 하나가 아닐까 싶습니다.컴퓨터의 세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