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식시장

라인(LINE), 일본과 미국 주식시장 30억 달러규모 동시 상장설 지난달 초, 네이버의 임원 인사가 진행되면서 라인의 조직 구조에도 일부 변화가 있었습니다. 그 중에서도 가장 눈에 띄었던 것은 네이버의 CFO 였던 황인준 님이 라인의 CFO 로 임명된 것이었죠. 오래전부터 흘러나오던 라인(LINE)의 주식시장 상장과 관련하여 본격적으로 숫자를 챙겨 성공적인 주식시장 데뷔를 준비하는 것이 아니냐는 이야기가 여기저기서 나오기 시작했습니다. 라인은 실적과 관련하여 숫자들이 나쁘지 않은 편입니다만 일반적으로 기업들이 IP.. 더보기
#247. ELS 수익률 변화로 살펴보는 증권사들의 속내 NoPD 는 ELS 상품에 크지 않은 금액을 꾸준히 투자하며 나쁘지 않은 수익률을 올리고 있습니다. 물론 주식 직접 투자가 성공하는 경우들에 비하면 별로 탐탁치 않은 수익률이지만 너무 다양한 기초자산에 투자를 하는 일반적인 펀드라던가 직접 투자의 귀찮음과 위험함에 대한 비용을 생각하면 나쁘지 않은 선택이라고 생각해 오고 있습니다. 최근 코스피(KOSPI) 지수가 1600을 넘어선 이후, 증권사들이 ELS 상품의 구조를 조금 바꾸는 움직임이.. 더보기
#234. 저축은행 금리, 여전히 그럭저럭한 수준? 작년 10월경 저축은행 금리는 8%를 돌파하며 " 은행 금리로도 이자 좀 벌 수 있다 " 라는 간만에 들어보는 명제를 만든 적이 있습니다. 많이 주던곳이 8.5% 정도까지 줬던 것으로 기억됩니다. 세금우대니 비과세니 다 들이대면 실질 수익률도 8% 를 상회할 수 있었던 좋은 시절이었지요. 은행의 금리는 투자자산 시장의 흐름에 따라서 변동하는 방향성이 정해지는 경향이 많습니다. 작년 10월은 다들 기억하시는 금융대란의 시작이었던 때라, 안전자산에 대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