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ealthcare

마이크로소프트의 첫 웨어러블 기기 밴드(Band), 스마트워치와 헬스트레커의 경계에 서다 하드웨어의 명가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첫 웨어러블 기기를 선보였습니다. 기기의 이름은 밴드(Band). 시장의 대세를 차지하고 있는 웨어러블 기기와 마찬가지로 손목에 차는 형태로 개발된 단말입니다. 마이크로소프트까지 헬스트레커 시장에 참여하면서 바야흐로 헬스트레커는 명실공히 하나의 스마트 기기, 웨어러블 기기로서 완전히 자리잡았다는 신호탄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밴드는 단순한 헬스트레커이기 보다는 삼성전자의 기어핏이나 소니의 스마트밴드 R.. 더보기
식스센서랩(6SensorLabs), 음식 알러지에 대한 고민을 날려줄 스타트업 흔히 한국사람들이 알레르기라고 부르는 알러지(Allergy)는 우리 주변에서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특정한 옷감이나 화장품 등에 반응하는 피부알러지에서부터 공기의 미묘한 변화를 느끼는 호흡기 알러지, 먹는 음식에 포함된 성분 때문에 생기는 음식 알러지 등 그 종류와 발생 가능한 환경도 무척 많습니다. 의학정보에 따르면 알러지는 면역반응의 일종이지만 백신(Vaccine) 등을 통해 항체가 생기고 면역을 취득하는 긍정적인 것과 반대로 불필요하.. 더보기
브리즈(Breeze), 헬스케어 어플리케이션이 가야 할 방향은? 2014년 스마트 기기 제조사를 비롯하여 어플리케이션 개발사의 가장 뜨거운 주제 중 하나가 헬스케어, 피트니스 트레킹입니다. 단말에 탑재된 GPS 를 이용하는 초기의 어플리케이션에서 시작된 헬스케어, 피트니스 트레킹은 최근 핏빗을 위시한 별도의 트레킹 센서 장치가 인기를 얻으며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어플리케이션이나 장치들이 가지고 있는 근본적인 고민거리 중 하나가 바로 심리스(Seamless)입니다. 어플리케이션 사용자나 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