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6.06.27 09:03

얼마전 끝난 WWDC 2016 에서 애플(Apple)은 아이메세지(iMessage)에 대한 굉장히 많은 변화를 소개했습니다. 기존 메세징 서비스 시장에 크게 관심이 없어보였고 아이클라우드(iCloud)를 다른 공유 서비스 측면으로만 드라이브 하고 있었기 때문에 아이메세지의 큰 변화는 많은 버즈를 낳기도 했습니다. 아이메세지에 도입된 많은 기능들 중, 전체 화면에 뿌려지는 효과가 있었는데요, 이 장면을 보고 라인의 "팝업스티커"를 떠올리신 분들이 더러 계셨을 것 같습니다.


라인의 팝업스티커는 올해 상반기에 진행되었던 라인 컨퍼런스에서 공개된. 올해 등장할 새로운 기능중 하나였습니다. 통신 사업자 진출과 뉴욕, 도쿄 증시 동시 상장 등 굵직한 이슈가 많아 상대적으로 관심 밖에 있던 기능인데요 지난 6월 2일에 공식 런칭되어 벌써 많은 팝업스티커 셋트가 스티커샵에 공개되어 있어 한번 살펴봤습니다. 





팝업스티커는 스티커를 전송하면 채팅 상대방이나 단체 채팅방에 있는 사람들에게 전체 화면을 이용하여 효과를 뿌려주는 스티커입니다. 그동안 출시된 일반 스티커, 움직이는 스티커, 소리가 나는 스티커에 이어 팝업스티커까지 출시하면서 라인 서비스의 핵심 기능이자 매출과 수익을 만들어 내는 가장 강력한 시장 상품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는 모습입니다. 얼마전 상장 신청과 함께 공개된 자료에서 스티커를 통해 일으키는 매출이 엄청나다는 사실이 다시 한 번 알려지기도 했습니다. 


메세징 서비스 시장은 시장 규모를 키우는 치킨게임의 시기를 지나 이제는 각자의 영역에서 수익률을 높이는 싸움으로 변화되었습니다. 여기에 특정 시장을 중심으로 O2O (Online to Offline) 의 핵심 플랫폼으로 메세징 서비스가 자리잡기 시작했고 생산성 도구 시장에서 또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도구 전쟁이 시작되면서 메세징 서비스는 당분간 또 새로운 관심을 받기 시작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