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항공, 여행 시장에서 가장 뜨거운 화두는 저가항공(LCC, Low Cost Carrier)입니다. 저가항공은 과다한 서비스 제공으로 인해 발생하는 비용을 줄이고 신형 항공기를 도입하는데 드는 비용을 중고항공기 매입, 대여를 통해 소화 함으로써 고정비용(Fixed Cost)을 감소시켜 고객들이 상대적으로 저렴하게 비행기 티켓을 구입할 수 있도록 해주는 항공사들을 이야기 합니다. 비행기에서 기내식도 잘 먹지 않는 편이고 영화 관람이나 다른 서비스에도 별로 관심이 없다면 그런 비용을 티켓 값에서 빼주는 저가항공이 매력적일 수 밖에 없습니다.


한국내 시장 점유율만 보더라도 최근에 급격히 늘어난 여러 저가항공사들이 국내선은 물론이고 단거리 해외 구간까지 급격하게 점유율을 높여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단거리 구간에서는 특히 다양한 서비스를 받을 틈(?)도 없기 때문에 차라리 저렴하게 항공기를 이용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하여 니즈(Needs)가 클 수 밖에 없습니다. 현재 국내에서는 제주항공, 진에어, 에어부산, 이스타항공, 티웨이항공 등 5개 저가항공사가 영업활동을 하고 있으며 국내선 시장 점유율은 무려 50% 에 달합니다 (국토해양부 2014년 1분기 발표 자료 기준)



국토해양부 발표 2014년 1분기 국내선 시장 점유율 :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항공이 52.5%, 저가항공사가 47.5% 를 차지국토해양부 발표 2014년 1분기 국내선 시장 점유율



그동안 저도 저가항공을 국내선 구간 등에서 여러번 이용하면서 일반 항공사(대한항공, 아시아나 항공)보다 저렴하게 운임을 받는 것으로 알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최근 가족여행을 준비하면서 에어아시아 항공편을 예약, 취소 당하면서 저가 항공사가 항상 저렴한 것은 아니라는 것을 경험했습니다. 오히려 일반 항공사가 더 저렴한 가격으로 항공권을 제공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저가 항공사를 이용하기 전에는 일반 항공사의 항공권 요금을 확인해야 할 것 같습니다.


가족여행 항공권을 준비하면서 말레이시아 국내 구간 이용을 위해서 2주전쯤 에어아시아(AirAsia)로 쿠알라룸푸르(KL, Kuala Lumpur) - 조호바루(JHB, Johor Barhu) 구간의 왕복 티켓을 끊었습니다. 항공권 자체의 가격은 프로모션 등으로 나름 저렴했지만 수화물에 대한 옵션 추가, 좌석 지정에 대한 비용, 유류할증료, 공항세에다 심지어는 카드 결재에 대한 수수료까지 합치니 항공권 자체 가격과 부대비용이 비슷해졌습니다. 그럼에도 당연히 에어아시아가 더 저렴할거라는 생각으로 결재를 하고 여행 일정을 짜기 시작했습니다.



에어아시아에서 구입한 쿠알라룸푸르 - 조호바루 구간 왕복 요금 : 672링깃



그런데 금요일 밤에 도착한 어이없는 메일 한 통. 조호바루에서 다시 쿠알라룸푸르로 돌아오기 위해 예약한 리턴 플라이트가 여건상 운행하지 않으니 표를 취소하거나 다른 편으로 이동을 하라는 내용이었습니다. 이튿날 동일한 운항편은 그대로 예정된 것으로 보아 예약한 사람이 너무 적다거나 하는 이슈로 해당편이 취소된 것으로 보였습니다. 부랴부랴 기차편을 알아보고 렌트하여 쿠알라룸푸르에서 조호바루를 갈 생각을 하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말레이시아 에어라인 공식 사이트에서 표를 확인해 봤습니다.


그랬더니 이게 왠일일까요? 저가항공사도 아닌 말레이시아 에어라인임에도 에어아시아를 통해 티켓을 구매하는 비용보다 무려 300링깃(우리 돈으로 약 9만원) 가까이 저렴하게 티켓팅을 할 수 있었습니다. 말레이시아 에어라인이 에어아시아보다 저렴하게 티켓을 팔고 있는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여기서 중요한 포인트는 항상 저가항공이 더 저렴할거라는 생각을 버려야 한다는 점입니다. 일반적으로 저가항공이 일반 항공사보다 저렴하긴 하지만 늘 그런것은 아니라는 사실이 확인되었기 때문입니다! (요즘 말레이시아 항공이 장사가 잘 안되는 것도 한몫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말레이시아 항공 공식 웹사이트에서 구매한 쿠알라룸푸르 - 조호바루 구간 요금말레이시아 항공 공식 웹사이트에서 구매한 쿠알라룸푸르 - 조호바루 구간 요금 : 381 링깃!!



요즘 에어아시아 웹 사이트에서는 내년에 이용할 수 있는 항공권들을 무척 저렴하게 판매하고 있습니다. 1년후의 여행 일정을 지금 고민할 수 있는 행복한 상황에 있는 분들이라면 진짜 저렴하게 항공권을 구매할 수 있는 찬스입니다. 하지만 그렇지 못한 대부분의 사람들이라면 여행 1~2개월전에 항공권을 구매하는 것이 더 현실적입니다. 저가항공이 늘 싸다고만 생각하시지 말고 꼭 최종 비용까지 (카드 결재 수수료까지!!) 확인해보고 티켓팅을 하는 알뜰한 여행족이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저렴하게 해외여행을 다녀오는 기본적인 방법, 땡처리 상품으로 달려보세요! [자세히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