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oPD/rEvieW2013.09.22 07:15
스마트폰을 사용하다보면 다른 사람들이 많이 사용하는 앱을 쓰고싶은 욕구를 느낄때가 많습니다. 워낙에 많은 앱들이 있고 그 앱들을 다 알수는 없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주변 지인들이 쓰는 앱을 쓰게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게임이나 간단한 앱은 그런 경로를 통해 설치하게 되면 한동안 잘 쓰게 되지만 조금 복잡해 보이는 앱은 설치만 하고 손이 안가게 되기도 합니다.

에버노트는 사실 자주 사용하는 사람 입장에서는 어렵지 않고 정말 편리한 앱이자 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입니다. 그러나 처음 접하는 사람은 조금은 당황할 수 있는 구조를 가지고 있어서 진입 장벽이 일부 있는 것도 사실입니다. 그런데 최근 언론이나 인터넷 상에서 에버노트에 대한 이야기가 정말 많이 나오고 있어, 에버노트를 제대로 써보고 싶다는 사람들이 많이 늘고 있습니다. "에버노트 사용설명서" (2013, 홍순성, 영진닷컴)은 그런 분들께 딱 알맞은 에버노트 입문서입니다

Apple | 2013:09:22 06:45:28

 
에버노트의 초록색 혹은 라임색이 섞인 초록색을 닮은 에버노트 사용설명서의 표지는 딱 에버노트에 대한 책이라는 느낌이 들게합니다. 조립식 프라모델을 사면 볼 수 있을 것만 같은 표지 이미지는 에버노트가 얼마나 다양한 방법으로 여러가지 목적을 위해 사용될 수 있는지를 표현하고 있습니다. 에버노트는 그림이 표현하는 것처럼 클라우드이면서 태블릿, 스마트폰, 그리고 아이디어와 할일관리, 필요에 따라 사진도 정리할 수 있는 재미있는 도구가 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은 에버노트 초보자를 위한 입문서입니다. 하지만 책을 처음부터 끝까지 읽고나면 에버노트의 여러가지 기능들과 다양한 매시업 앱을 이용하여 나만의 방법으로 에버노트를 사용하고 있는 중급 이상의 사용자가 되어 있을지도 모릅니다. 특별부록으로 들어 있는 "에버노트 프리미엄" 1개월 무료이용권은 아마도 프리미엄 연간 회원 결재를 하게 만들 공공의 적이 될지도 모릅니다. 그만큼 에버노트는 매력적인 도구이고 내 일상에 큰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촉매재라고 감히 이야기 하고 싶습니다.

Apple | 2013:09:22 06:45:42

 
저자인 홍순성 소장님(홍스랩 소장, 개인기업가)은 스마트워킹 전도사로 널리 알려진 분이지만 사실 MS 관련 기술에 대한 엔지니어였다는 사실을 아는 분은 많지 않습니다. "혜민아빠"라는 필명으로 블로그 활동을 시작하면서 인터뷰 전문 블로그를 오래 운영하시다가 스마트워킹, 에버노트에 푹 빠지셔서 현재는 에버노트 전도사이자 스마트워킹 전문 컨설턴트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어찌보면 홍순성 소장님 스스로가 에버노트를 통해서 인생에 다시 한 번 변곡점을 그리는 경험을 했고 그 경험을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는 에반젤리스트를 자처하고 계시기 때문에 이 책은 의미가 더 클지도 모르겠습니다. 이 책의 5번째 챕터에는 저자 본인을 비롯한 에버노트 파워유저 12명의 에버노트 활용사례가 인터뷰 형식으로 정리되어 있습니다. 정말 다양한 방법으로 "나만의" 에버노트 사용법을 가진 사람들의 이야기를 통해 독자들도 에버노트를 통해 일상의 새로움을 그릴 수 있을 것만 같습니다.

Apple | 2013:09:22 06:46:38

 
많은 기업들이 지식기반(Knowledge Base)을 주창하며 사내에 CMS(Contents Management System) 혹은 ECM(Electronic Contents Management)을 구성하곤 합니다. 하지만 1) 접근이 어렵고, 2) 사용법이 불편하며, 3) 폐쇄적인 특징으로 인해 활성화에 성공한 기업을 찾아보기는 정말 힘듭니다. 에버노트는 1) 접근이 쉽고 편리하며, 2) 사용법이 다양하고 간단할 뿐만 아니라, 3) 웹/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로 열려 있는 서비스라는 특징으로 최근 작은 규모의 기업들이 "에버노트 비즈니스"를 많이 도입하여 사내 지식기반 뿐만 아니라 업무의 중심으로 그 사용처를 늘려 나가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지식기반은 개인에게도 큰 의미가 있습니다. 우리가 어린시절 일기장에 날씨를 적고 그날의 주요했던 기억을 정리했던 것처럼, 에버노트는 우리의 일상에서 사람들을 만나고(에버노트 헬로우), 무언가를 먹고(에버노트 푸드), 순간 순간의 기억을 저장(에버노트) 할 수 있게 해주는 도구가 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런 작은 조각들은 나눠지고 묶여지면서 새로운 의미를 갖게 됩니다. 이 과정이 개인의 지식기반입니다. 이 지식기반이 우리의 삶을 조금씩 바꿔 나갈 것이라고 감히 자신해 봅니다.

"에버노트 사용설명서"는 아주 깊은 내용을 다루지는 않습니다. 그리고 에버노트를 "어떻게" 사용하라고 명확하게 길을 알려주지도 않습니다. 다만 에버노트가 가진 다양한 요소들과 기능들을 보여주고 파워유저들의 활용법을 소개합니다. 에버노트는 결국 사용자들이 어떻게 사용하느냐에 따라 비서가 될 수도 있고 도서관이 될 수도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어느새 9월도 막바지로 접어들면서 2013년도 마지막 분기로 접어들고 있습니다. 당장이 아니더라도 2014년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서 에버노트를 사용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에버노트 사용설명서는 그 시작을 함께할 동반자가 되어드릴겁니다.

 
- NoPD -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피디
이 책을 처음 구상했던 것은 작년 초였던 것 같습니다. 프로젝트에 새로 배정되고 이직에 대한 생각을 구체화 하기 시작하면서 자연스럽게 창업, 스타트업에 대해서 관심이 갔었던 시기였죠. 지금도 마찬가지지만 당시 세상을 흔들고 있던 인터넷 서비스 기업들의 창업자 혹은 CEO 를 보면서 오만가지 생각들을 했던 기억이 지금도 생생합니다.

밤 늦게까지 야근을 하면서 후배와 함께 " 성공은 무엇일까? 세상을 흔드는 사람들은 어떻게 저런 자리에 갈 수 있었을까? " 하는 이야기를 많이 했었습니다. "지피"가 "지기"하면 "백전"이 "백승"이다 라는 말처럼 성공한 사람들의 흔적을 찾아보고 그것을 통해 모티베이션 될 수 있다면 참 좋겠다는 생각도 그 당시 머릿속에 가득했었죠.


그렇게 시작된 생각의 타래들을 모아봤습니다. 페이스북을 만든 주커버그에서부터 그루폰의 앤드루 메이슨, 트위터의 에반 윌리엄스, 포스퀘어의 데니스 크라울리, 그리고 링크드인의 리드 호프먼까지 정말 놀라우면서도 재미있는 그들의 창업기를 보고 있으면 한편의 드라마 혹은 영화를 보는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실패와 좌절을 딛고 일어선 그들의 성공은 그래서 더 가치있는 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 간절함과 끊임없는 도전으로 오늘의 성공을 이끌어낸 그들의 이야기는 최근 우리나라에서도 큰 화두가 되고 있는 스타트업, 창업에 대한 생각을 정리하기에 좋은 소재가 아닐까 싶습니다.

글쓰는 재주가 특출하지 못해 대단한 필력을 보여드리는 책은 아닙니다. 역사적 사실에 대해 최대한 조사하고 정리하고 그 안에서 의미를 찾아내려고 했지만 조금 모자랄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렇지만 그런 일련의 이야기들을 통해서 책을 읽는 독자분들이 자극을 받고 새로운 생각을 펼칠 수 있다면 그것으로 이 책은 의미가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많이 읽어주시고 많이 공유해 주세요!

고맙습니다.

 
- NoPD -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0.05.07 08:45
주초부터 아이폰 개발서를 열심히 살펴보다가 최종적으로 구매할 서적을 선정하고 가장 저렴한 온라인 서점을 알아보고 있었습니다. 늘 이용하던 Yes24 에 포인트가 좀 있고, 당일 배송이라는 장점 때문에 주문을 했습니다만, 잠시후 저렴한. 그것도 훨씬 저렴한 곳이 있다는 것을 알게되어 배아파 하고 있는 중입니다.



NoPD가 선정한 책은 터칭! iPhone SDK 3.0 이라는 인사이트에서 나온 책입니다. 신간이라 Yes24 나 인터파크등 대부분의 온라인 서점에서 10% 할인된 28,800 원에 판매되고 최저가 경쟁에 따라 거의 10%의 포인트를 지급하는 것으로 비슷한 수준입니다.

그런데, 혹시나 하고 11번가에서 (도서 11번가가 아니고 그냥 11번가 입니다) 위의 책을 검색하니 놀랍게도 6400원 할인된 25,600 원에 판매가 되고 있더군요. 물론 배송이 이틀이상 걸린다고 명기되어 있어 내일모레 출장가는 저한테는 부적절한! 상태입니다만, 신간도 20% 를 때리는 11번가에 깜짝 놀랐습니다.

이쪽에 조금 편법을 쓴게, 그냥 할인이 아니라 20% 짜리 쿠폰을 지급해서 할인하는 방식이라 신간임에도 높은 할인율을 유지할 수 있는 것이더군요. 혹시 NoPD와 같은 아이폰 개발 서적을 사실 분들은 11번가에서 저렴하게~ 구입하시기 바랍니다!

다른 책들에 대한 소개를 보시려면 제 다른 포스트 (2009/10/10 - [IT's Fun] - 아이폰 개발, 어떻게 시작하는게 좋을까?)를 참고하시면 좋은책 고르시는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 NoPD -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