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 딸래미와 막내를 데리고 카이유칸을 구경하는 동안 둘째 딸래미와 와이프는 덴포잔 마켓플레이스에서 가벼운 쇼핑을 즐기면서 시간을 보냈습니다. 이왕 카이유칸 / 덴포잔 마켓플레이스로 온 김에 주유패스 소지자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덴포잔 대관람차까지 이용하고 이동하기로 했습니다. 쇼핑과 더운날씨에 지친 둘째는 유모차에서 골아 떨어진 바람에 다시 큰 딸래미와 막내를 제가 데리고 덴포잔 대관람차를 이용하기로 했습니다.


덴포잔 대관람차는 덴포잔 마켓플레이스와 같은 건물에 있기 때문에 엘레베이터를 이용해서 3층으로 이동하면 됩니다. 매표소는 2층에 있습니다만 주유패스가 있다면 매표소를 들르지 말고 3층 대관람차 탑승구로 바로 이동하면 됩니다. 탑승구에 있는 직원이 주유패스의 유효기간을 확인하고 바로 탑승 대기열로 안내해주더군요..! 


Apple | 2016:07:19 16:53:40주유패스가 있다면 매표소는 지나치세요~!



Apple | 2016:07:19 16:53:53일본의 모든 나이 기준은 "만" 나이! 아이들의 나이를 잘 계산해 BoA*요!


덴포잔 대관람차는 오다이바 팔레트타운 대관람차처럼 투명한 바닥으로 된 것과 그렇지 않은 일반 관람차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주유패스를 제시하면 둘중 어떤 것을 탈지 결정해야 하는데요, 예상하셨다시피 투명한 대관람차는 몇 개 안되기 때문에 조금 기다려야 할 수 있습니다. 낮시간임에도 투명한 대관람차를 탑승하기 위한 탑승객들이 좀 있어서 NoPD 가족은 일반 대관람차를 탑승하기로 했습니다. 1분의 대기도 없이 바로 고고씽~!


덴포잔 대관람차에는 에어컨이 설치되어 있긴 하지만 이게 생각보다 비리비리해서 별로 시원하지가 않습니다. 직원들이 한대 걸러 한대 문을 열어주는게 왜 그런가 싶었는데, 아마도 한바퀴 사람 없이 도는 동안 에어컨 바람으로 어떻게든 객실(?) 온도를 떨어뜨리기 위해서 그랬던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여름의 대낮에 대관람차를 탑승하기로 한 순간 감뇌해야 하는 -_- 더위겠지만 그게 싫다면 주유패스 무료 탑승의 기회의 효용성을 한번 고민할 필요가 있어보입니다.


Apple | 2016:07:19 17:07:48뭔가 사진도 더워보입니다. 선풍기 도는 정도의 느낌.


Apple | 2016:07:19 17:02:42왼쪽편의 넓은 V자 건물이 카이유칸! 그 오른쪽 해변가에 캡틴라인이 정박한다는!


Apple | 2016:07:19 17:06:48밤에보는 야경이 더 예쁠것 같은 뷰..! 낮에는 너무 민낯..!



근처의 경관이 특별한게 없어서 (사실은 뭔가 있겠지만 난 누군가 또 여긴 어딘가였기에...)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야간에 탑승하는 것이 조금 더 좋을 거라 생각이 됩니다. 다만 저희 가족은 이동 경로를 카이유칸을 먼저 들렀다가 오사카 도톰보리쪽으로 이동하기로 했기 때문에 낮에 탑승하는 것이 훨씬 효율적인 동선이었습니다. 그리고 사실 야간에는 주유패스로 무료 탑승 가능한 햅파이브 대관람차를 탑승하는 것도 일정에 있었기 때문에 아쉽지만 낮의 경관으로 만족하기로 했습니다.


대관람차로 잠시 더위를 즐기고(?)오니 둘째도 잠에서 부스스 깨어났고, 이제 시내로 이동하기 위해 JR 역으로 이동했습니다. 일본의 여름은 분명 덥지만 한국만큼 후덥한 날씨는 아니라서 그냥저냥 견딜만 합니다. 덴포잔 대관람차를 나와 JR 역까지는 7~8분 정도의 거리로 아이들을 데리고 이동하는데도 별로 부담되지 않았습니다. 중간중간 보이는 자판기에서 뭔가를 사달라며 졸라대는 아이들의 칭얼댐 정도가 전부였네요!


일본 오사카/유니버셜 스튜디오 인근 호텔 할인 예약하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유니버셜 스튜디오 앞에 위치한 "더 파크 프론트 호텔 유니버셜 스튜디오 재팬"은 체크인 시간이 오후인 관계로 짐을 맡겨두고 오사카 에서의 첫 일정을 시작했습니다. 아이들과 이동하다보니 가능한 동선을 짧고 편하게 가져가려는 노력을 많이 했는데요, 오사카 여행을 오시는 분들이 즐겨 구매하시는 오사카 주유패스(Osaka Amazing Pass)는 확실히 많은 도움이 되는 것 같았습니다. 1일권과 2일권을 기본으로 해서 인근 지역의 철도 노선까지 확장한 다양한 버전이 있기 때문에 여행 스케쥴에 맞는 티켓을 구매하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NoPD 의 가족여행 일정은 1일차 오사카 시내, 2일차 유니버셜 스튜디오, 3일차 교토, 4일차 교토 및 귀국이었기 때문에 1일권을 구매하는 것이 유리했습니다. 아이들을 데리고 가다보면 교통수단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연령이 신경쓰이게 마련입니다. 일본은 우리나라와 달리 모든 기준이 "만" 나이로 카운트 되기 때문에 패스 구입이나 지하철 등을 이용할 때 꼼꼼히 확인하시면 좋습니다. JR 선의 경우 만 6세까지는 어른 동반 조건으로 무료 탑승이 가능했던 걸로 기억됩니다. 


Apple | 2016:07:19 13:11:34뭐... 이런 포토존도 있긴 합니다만... 뭐...



주유패스가 제공하는 여러 무료 탑승 혜택 중에 포함되어 있는 것이 바로 캡틴라인(Captain Line)이라는 배 승선권입니다. 캡틴라인은 유니버셜 스튜디오와 카이유칸이 있는 지역을 연결해주는 선박편으로 편도가 5~10분 밖에 안되지만, 지하철로 유니버셜 스튜디오 <-> 카이유칸/덴포잔 지역을 이동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을 혁신적으로 줄여주는 훌륭한 교통편입니다. 주유패스에는 캡틴라인 왕복 승선권이 포함되어 있으니 유니버셜 스튜디오와 카이유칸 / 덴포잔 쪽을 이동하셔야 하는 계획이 있다면 훌륭한 선택이 될 수 있습니다.


Apple | 2016:07:19 12:57:52여깁니다 여기!



워낙 짧은 구간이기 때문에 배가 아주 화려하거나 큰 것은 아닙니다. 정말로 저렴한 비용과 다양한 관광패스에 포함되어 있어 이용하기 편리한 교통 수단 정도로만 생각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유니버셜 스튜디오 측에서 탑승하는 곳은 유니버셜 시티역을 나오자 마자 왼쪽 편으로 이어지는 길을 따라 "호텔 유니버셜 포트" 방면으로 가다보면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습니다. 지도로 보면 왠지 좀 멀어보이지만 정말 짧은 구간입니다.


참 가깝쥬? 저 구간을 지하철로 가면 쓰러집니다.



호텔 유니버셜 포트 바로 아래에 살짝 튀어나온 곳에서 배를 탑승하게 되구요, 지도 하단에 있는 카이유칸(해유관) 쪽에 있는 선착장에 배가 정차하게 됩니다. 배를 내리면 카이유칸, 덴포잔 마켓 플레이스 등이 5분 거리라 무척 편리했습니다. 뜨거운 날씨 때문에 식사를 어떻게 할까 고민을 많이 했는데 덴포잔 마켓 플레이스에 푸드코드, 레스토랑이 많이 있기 때문에 취향에 맞게 에어컨 바람 밑에서 시원하게 식사를 즐기시는 것도 문제 없습니다.


Apple | 2016:07:19 13:12:45한강유람선 느낌의 캡틴라인. 그래도 정말 유용했던 교통수단이었다는...!



무사히 덴포잔 지역에 도착한 NoPD 의 가족은 첫 목적지로 덴포잔 마켓플레이스를 들러 점심을 해결하고 바로 카이유칸 관람과 덴포잔 마켓플레이스 구경으로 팀(?)을 나누어 일정을 소화하기 시작했습니다. 덴포잔 마켓플레이스는 사실 생각보다는 그리 훌륭하진 않았습니다만 카이유칸은 그 명성과 비싼 입장료-_-에 걸맞는 재미를 느끼기에 충분했습니다. 코엑스 아쿠아리움이나 63시티 수족관, 혹은 부산 해운대의 아쿠아리움과는 다른 묘한 매력이 있는 곳입니다. 입장료는 정말 비싸지만 말이죠 -_-;;


오사카 유니버셜 스튜디오 여행을 계획중이라면 호텔 할인 예약은 필수!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간사이 공항에서 간쿠쾌속을 타고 니시쿠조(Nishikujo)역까지 무사히 도착했으면 JR 유메사키(Yumesaki) 선으로 환승하여 유니버셜 시티(Universal City) 역으로 이동해야 합니다. 지난번 포스팅에서 이야기 했던 것처럼, 유니버셜 시티로 향하는 열차는 3번 또는 4번 플랫폼으로 열차가 들어오게 됩니다. 열차 안내 전광판을 확인해서 사쿠라지마(Sakurajima)행으로 표기된 방향에 들어오는 열차를 이용하시거나 역무원 등에게 "유니버셜 스튜디오"로 가는 열차를 확인하신 뒤 탑승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니시쿠조 역에서 두정거장을 이동하면 유니버셜 스튜디오로 연결되는 유니버셜 시티(Universal City)역에 도착합니다. 나가는 방향은 한곳이기 때문에 사람들이 나가는 방향으로 레밍들이 생각없이 걸어가듯 따라가면 되겠습니다 -_-; 사람들이 다들 찍는 사진 포인트에서 사진 한장 찍으셔도 괜찮겠습니다. 혹시나 JR 열차표를 구간 요금보다 적게 끊었다면 당황하지 마시고 요금 정산기로 가서 티켓을 넣기만 하면 자동으로 추가 금액을 계산해줍니다. 



Apple | 2016:07:19 12:36:36


Apple | 2016:07:19 12:36:40


Apple | 2016:07:19 12:39:18


유니버셜 시티역은 유니버셜 시티워크(Universal Citywalk)와 직결되어 있습니다. 유니버셜 시티워크에는 많은 레스토랑과 쇼핑몰이 집중되어 있기 때문에 끼니를 채우거나 간단한 쇼핑을 하기에도 손색이 없습니다. 유니버셜 스튜디오의 저녁 폐장 이후에도 보통 22~23시 정도까지 운영을 하기 때문에 스튜디오 관람후 이용하는 것도 문제 없습니다. 다만 가게별로 마지막 주문(Last Order)은 조금 빠를 수 있다는 정도만 기억하면 되겠네요! 오무라이스집이나 라멘집도 있고, 맥도날드와 놀부(?)도 있으니 왠지 마음이 든든해집니다. 유니버셜 시티역과 시티워크는 바로 직결이라 이동시간은 30초~1분이라 보시면 되겠습니다. 


유니버셜 스튜디오는 다른 테마파크들과 마찬가지로 공식호텔들이 무척 많습니다. 그 중에서도 유니버셜 시티워크 안에 위치해 있는 호텔이 (제가 확인한 것으로는) 3개가 있습니다. 제가 묶었던 "더 파크 프론트 호텔 유니버셜 스튜디오 재팬(The Park Front Hotel)"을 비롯하여 "호텔 케이한 유니버셜 타워(Hotel Keihan Universal Tower)"와 "호텔 킨테츠 유니버셜 시티(Hotel Kintetsu Universal City)"가 유니버셜 시티워크내에 위치해있습니다. 역에서부터 유니버셜 시티워크, 각 호텔, 그리고 유니버셜 스튜디오 정문까지는 모두 5분 이내에 접근 된다는 사실~ 기억해 두시기 바랍니다!


Apple | 2016:07:19 12:40:35


Apple | 2016:07:19 12:40:57


Apple | 2016:07:19 12:41:12


Apple | 2016:07:19 12:41:44


Apple | 2016:07:19 12:42:18


Apple | 2016:07:19 12:43:07


Apple | 2016:07:19 12:43:11


여름의 오사카는 생각보다 꽤 덥기 때문에 가능한 불필요한 동선을 줄이는게 포인트입니다. 특히 아이들을 데리고 여행하는 경우에는 더더욱 그렇습니다. 그늘과 에어컨이 나오는 건물을 점프(?)하면서 다니는 수고를 줄이려면 역시 호텔의 위치도 참 중요하겠지요! 유니버셜 시티워크로 더욱 배후 활동이 편리한 호텔들, 그런만큼 조금 떨어져 있는 공식 호텔보다 가격도 좀 있고 성수기에 방 잡는 것도 치열하지만 그만큼 얻는 혜택이 있다는 점 감안해서 호텔 예약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호텔스닷컴 할인코드로 유니버셜 스튜디오 재팬 공식 호텔 할인 예약하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