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606
Total
3,772,730
관리 메뉴

sentimentalist

유튜브TV (YouTube TV), 월 35달러로 50개 이상의 방송을 라이브로 시청하자 본문

IT's Fun

유튜브TV (YouTube TV), 월 35달러로 50개 이상의 방송을 라이브로 시청하자

노피디 2017.04.06 07:03

구글의 유튜브TV(YouTube TV)가 마침내 런칭되었습니다. 최근 몇 년동안 텔레비전 방송을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보는 것이 가속화 되면서 슬링(Sling)이나 다이렉TV(DirecTV Now)같은 서비스들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런 사업자들의 등장으로 케이블 컷(Cable Cut)이라는 단어가 화자되기도 했는데요, 기존 유선방송 사업자나 케이블 TV 사업자들이 많은 위협을 느끼고 있는 중입니다. 이 시장에 구글이 뛰어들며 내놓은 것이 유튜브TV 입니다.


유튜브TV 는 현재 미국 지역에 한정하여 런칭되었으며 그나마도 소수의 대도시에 한정되어 있습니다. 공식 블로그에 따르면 이 지역들은 조만간 미국 전역으로 순차적인 확대가 이루어 질 것으로 보입니다. 미국 외부에서의 서비스는 아직 공지된 바가 없습니다. VOD 컨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에 비하여 라이브 스트리밍 형태의 방송은 조금 더 예민하게 서비스 지역이 한정될 수 밖에 없다고 생각됩니다. 35달러의 월 정액제를 통해 제공되는 50개 이상의 방송들이 미국내 방송사들이라는 것도 무시할 수 없는 팩터입니다.



유튜브TV 는 50여개의 기본 방송사 프로그램과 2개의 추가 유료채널로 현재 구성되어 있습니다. 월 35달러의 정액요금을 약정기간 없이 지불할 수 있고 제한된 대도시의 사용자들에게 한달간의 무료 트라이얼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시작했습니다. 눈에 띄는 것은 사용자들이 라이브 스트리밍 컨텐츠를 저장해 두었다가 나중에 시청할 수 있는 DVR 기능이 무제한으로 제공된다는 점입니다. 시간이 맞지 않아 시청할 수 없는 프로그램들을 미리 저장해 두고 나중에 꺼내볼 수 있는 것입니다. 이와 함께 최대 6명까지 계정 공유가 가능하기 때문에 친구들 혹은 가족들과 함께 이용하는 경우 월 6달러 미만의 비용으로 유튜브TV 를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주요 방송사들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뉴스나 스포츠 중계, 드라마 컨텐츠들의 시청이 가능합니다. 다양한 기기를 지원하고 크롬캐스트 등을 통한 대화면 기기로의 화면 스트리밍이 가능하기 때문에 모바일이나 컴퓨터 환경에서 뿐만 아니라 가정에서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눈에 띕니다. 케이블 방송이 가지고 있는 제한들(셋탑박스, 제한된 사용자 등)을 완벽하게 풀어내며 DVR 기능, 계정 공유 등을 통해 사용자들을 유혹하는 듯 합니다.







사용자의 선호도에 따라 호불호가 갈리겠지만 기본적인 채널들이 만족스럽다면 가정의 케이블 TV 를 대체할만한지 시험해 볼만 하곘습니다. 서두에 이야기 한 것처럼 미국에서도 한정적인 대도시 중심으로 서비스가 시작되었고 미국 외의 지역으로 확대 계획은 아직까지 알려진 내용이 없습니다. 성공적으로 서비스가 정착되면 각 국가나 지역별로 별도의 채널로 구성된 유튜브TV 가 등장할 가능성도 없지 않습니다. 



유튜브TV 공식 웹사이트 방문하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