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211
Total
4,139,155
관리 메뉴

sentimentalist

아무 것도 없는, 끝없는 모래의 바다 본문

Trouble? Travel!/'08 U.A.E (Dubai)

아무 것도 없는, 끝없는 모래의 바다

노피디 2009.12.05 01:30
두바이에서 사막을 한번 간적이 있다.
나름 우리끼리는,
사막 투어라는 이름으로 나섰던 길이지만
그냥 사막에서 차타고 한바퀴 도는게 전부.

다만 끝없이 펼쳐진 아무 것도 없는,
모래의 바다를 바라보며 상념할 수 있던게
그나마의 의미라고 할 정도.

배낭을 짊어지고 사막을 걸었다는
어느 배낭 여행가의 그것과는 참 다른,
그런 사막 투어 였으니까.

얼마나 많은 모래가 쌓여 있는지 알지 못하지만,
밝으면 한없이 밀려내려가고
바람이 불면 어제와 오늘이 또 다른 모습인 모래의 바다.

어디로 가야할지 헤메는
불쌍한 이시대의 청춘들이 있는 곳은 아닐런지...

내일은 볼 수 없는 이 모습. 모래의 바다가 던져주는 의미심장한 메세지.

- NoPD -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