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 Fun2015.11.17 15:52

이미 출시된지 꽤 되었습니다만 마이크로소프트의 오피스 2016을 얼마전 설치하여 사용하기 시작했습니다. 간혹 회사에서 일하시면서 개인 오피스365 계정으로 인증하고 오피스 2016을 쓰시는 분들을 봤습니다만 이는 라이센스 위반으로 곤란한 상황에 처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회사에서 일하시는 분들은 꼭 회사에서 공식 배포되는 오피스 2016 및 인증 계정을 사용해서 설치해야 하며, 법적으로 허가된 범주 내에서 라이센스 위반을 하지 않기 위해 이제야 본격적으로 쓰기 시작했다고 스스로에게 칭찬을 해봅니다!


오피스 2016 을 처음 설치했을때는 큰 문제가 없이 이전 오피스 2011 계열에서 셋업 되어 있던 것처럼 영문으로 문제 없이 동작을 했습니다. 엊그제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운영체제, NXOE 등을 배포하면서 맥 환경의 오피스 2016에 대해서도 나름 대규모의 업데이트가 진행되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제품은 항상 보안 취약점에 대한 관리를 잘 해야한다는 동물적 감각으로 업데이트를 모두 설치하고 아웃룩을 재기동했습니다.





업데이트 후 실행된 아웃룩 2016은 업데이트 전과 뭔가 미묘하게 변화되었다는 느낌이었습니다. 기분 탓이려니하고 클라이언트를 한참 쓰던 도중, 고객사에 답메일을 보내려다 경악을 금할 수 없었습니다. 아웃룩 2016은 분명 영문 모드에서 동작하고 있었으나 업데이트 이후에는 한글 모드로 변화가 되었고 메뉴와 리본에서부터 메일 본문에까지 한글화의 악영향(?)이 미치기 시작했다는 것을 깨달았기 때문이었습니다. 단축키가 일부 변경되고 폰트 변화에 따라 자간, 줄간격이 변하면서 UI 가 흐트러진 것은 괜찮습니다만 메일 본문의 일부 컬럼 한글화는 마이크로소프트의 고질적인 문제인 한글화의 실책을 보여주는 듯 했습니다.



뭐...뭔가 출발해야 할 것 같습니다...;;;


네, 그렇습니다. 메일은 누군가로부터 보내진(From) 것일진데 아웃룩 2016의 한글 모드에서는 메일 답장, 포워딩 시에 능수능란하게 From 부분을 "출발" 이라는 단어로 바꾸고 있었습니다. "받는 사람" 에 걸맞는 용어는 "보낸 사람" 정도일진데 어떻게 "출발" 이라고 번역 작업을 한 것인지는 묻고 싶지도 따지고 싶지도 않습니다 ^^;;; 다만... 언어를 운영체제의 환경에 무조건 맞추도록 한 정책으로 인해 이 사태를 어떻게 해야 하는가... 하는 고민에 대한 해답을 찾고 싶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공식 지원 사이트에 따르면 이 부분은 고정된 기능으로 변경이 불가하다는 답변이 있었지만 구글신의 도움으로 방법을 찾았고 이에 대한 공유를 해볼까 합니다.




먼저 작업을 위해서는 파인더에서 "응용 프로그램" 경로로 이동하여 언어를 변경하고자 하는 오피스 2016 어플리케이션을 선택해야 합니다. 제 경우는 아웃룩에 대해서 변경이 필요했기 때문에 마이크로소프트 아웃룩을 찾았고 마우스 오른쪽 버튼을 눌러 컨텍스트 메뉴를 띄웠습니다. 컨텍스트 메뉴에서 "패키지 내용 보기"를 선택하면 해당 어플리케이션을 구성하고 있는 세부 파일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겁먹지 마시고 고고씽!




새로운 창이 열리면 컨텐츠 디렉토리 하위에 있는 리소스(Resources) 디렉토리를 찾아갑니다. 리소스 경로 안에는 아웃룩이 구동되는데 필요한 말 그대로 여러가지 자원들이 들어 있을거라는 느낌이 확 오실겁니다. 언어와 관련된 내용들도 이 경로 안에 차곡차곡 정리가 되어서 운영체제의 언어 설정에 따라 리소스를 로딩한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경로들중 *.lprof 확장자를 가지고 있는 폴더들이 바로 언어에 대한 정보가 담긴 곳입니다. 한글로 표현되지 않게 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한글 리소스가 담긴 경로명을 변경하는 것이겠지요? 저는 위와 같이 폴더 이름을 변경하여 한글 모드를 해제하고 영문 모드로 다시 컴백할 수 있었습니다. 만약 영문 운영체제 환경에서 한글로 아웃룩을 쓰고 싶다면 영문 lprof 폴더를 찾아 이름을 바꿔주면 되겠습니다! 공식적인 방법은 아니기에 작업으로 인한 영향(?)은 작업하시는 분께 책임이 있다는 점, 마지막 코멘트로 남겨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5.11.12 08:56

파격적인 행보를 많이 보이고 있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오늘 또 한번의 파괴를 시도합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콘솔 게임 머신인 엑스박스 원(Xbox One)에 윈도10을 기반으로하는 NXOE(New Xbos One Experience)의 배포가 태평양 표준시로 12일 자정(우리 시간으로 금일 오후 4시경)에 예정되어 있고, 이 업데이트가 시작된 이후 12시간이 지난 태평양 표준시 기준으로 12일 정오에 엑스박스 원에서 기존 콘솔 머신인 엑스박스 360(Xbox 360)의 게임 타이틀을 사용할 수 있는 업데이트가 배포될 예정입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최근 하나의 운영체제로 단일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움직임을 가속화하고 있습니다. 윈도 데스크탑 운영체제와 윈도폰 운영체제는 이제 윈도10 기반으로 어느정도 자리를 잡아가는 모습이고 서피스나 서피스북은 물론이고 IoT 기기에서도 윈도10을 탑재하는등 관련한 제품을 통해 지속적으로 단일 운영체제 하에서의 다양한 디바이스 구동을 향해 전진하고 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만든 게이밍 콘솔인 엑스박스 원 역시 이런 움직임에 당연히 포함이 되어 있습니다.





엑스박스 관련 커뮤니티나 뉴스 기사를 보면 사실 NXOE 의 적용 보다는 엑스박스 360의 타이틀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는 하위호환성 업데이트 제공에 방점을 찍고 있는 모습입니다. 엑스박스 360은 글로벌에서 상당히 좋은 실적을 냈던 기기로 엑스박스 원이 출시되면서 호환성이 무너져 두 기기에서 같은 게임 타이틀을 사용할 수 없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물론 이 문제는 비단 엑스박스 원의 문제만은 아니며 소니의 플레이스테이션과 같은 경쟁 제품들 역시 상위제품이 출시되면 하위 제품의 타이틀을 이용하지 못하는 문제는 늘 있어왔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이번 엑스박스 원 업데이트를 통해 모든 엑스박스 360 게임들이 바로 사용할 수 있게 되는 것은 아닙니다. 마이크로소프트에 따르면 104종의 게임이 이번 업데이트와 함께 엑스박스 원에서 지원되기 시작할 것이고 이후 순차적으로 많은 사용자들이 하위호환성 제공을 요청한 게임 순서대로 업데이트를 추가 제공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공개한 104종의 게임 목록은 아래와 같습니다 (자료 출처 : www.windowscentral.com)


A Kingdom for Keflings
A World of Keflings
Alien Hominid HD
Assassin's Creed II
Asteroids & Deluxe
Banjo Kazooie®: Nuts & Bolts
Banjo-Kazooie®
Banjo-Tooie®
BattleBlock Theater
Bejeweled 2
Bellator: MMA Onslaught
Beyond Good & Evil HD M
Blood of the Werewolf
BloodRayne: Betrayal
Borderlands
Call of Juarez® Gunslinger
Castle Crashers
CastleStorm
Centipede & Millipede
Condemned: Criminal Origins
Crazy Taxi™
Deadliest Warrior: Legends
Defense Grid: The Awakening
DiRT 3
DiRT Showdown
Discs of Tron
Doom
Doom II
Dungeon Siege III
Earthworm Jim HD
Fable II
Fallout 3
Feeding Frenzy
Feeding Frenzy 2: Shipwreck Showdown
Gears of War
Gears of War 2
Gears of War 3
Gears of War: Judgment
Golden Axe
Halo: Spartan Assault
Hardwood Backgammon
Hardwood Hearts
Hardwood Spades
Heavy Weapon
Hexic HD
Ikaruga
Jetpac Refuelled
Joy Ride Turbo
Just Cause 2
Kameo: Elements of Power
LEGO Pirates of the Caribbean: The Video Game
LEGO Star Wars: The Complete Saga
Lode Runner™
LUMINES LIVE!
Mass Effect™
Metal Slug 3
Metal Slug XX
Might & Magic Clash of Heroes™
Mirror's Edge™
Missile Command
Monday Night Combat
Monkey Island: Special Edition
Monkey Island 2: Special Edition
Ms. Splosion Man™
Mutant Blobs Attack!!!
N+
NBA JAM: On Fire Edition
NiGHTS into dreams…
Operation Flashpoint™: Dragon Rising
Pac-Man: Championship Edition™
Pac-Man: Championship Edition DX+
Perfect Dark
Perfect Dark Zero
Phantom Breaker:Battle Grounds
Pinball FX™
Plants vs. Zombies
Prince of Persia
Putty Squad
Rayman 3 HD
R-Type Dimensions™
Sacred Citadel
Sega Vintage Collection: Alex Kidd & Co.
Sega Vintage Collection: Golden Axe
Sega Vintage Collection: Monster World
Sega Vintage Collection: Streets of Rage
Shadow Complex
Sonic CD
Sonic The Hedgehog
Sonic The Hedgehog 2
Sonic The Hedgehog 3
Super Meat Boy
Supreme Commander 2
Tom Clancy's RainbowSix Vegas
Tom Clancy's RainbowSix Vegas 2
South Park: The Stick of Truth™
Torchlight
Toy Soldiers
Toy Soldiers: Cold War
Tron: Evolution
Ugly Americans: Apocalypsegeddon
Viva Piñata
Viva Piñata: Trouble In Paradise
Wolfenstein 3D
Zuma




최근 게임 시장은 스마트기기를 중심으로 모바일 기기에서 동작하는 게임들이 대세를 차지하면서 콘솔이나 데스크탑용 게임은 사양길로 접어든 것이 아니냐는 평을 많이 받아왔습니다. 물론 기존의 매니아층을 비롯하여 콘솔 게임을 찾는 사람들이 여전히 있지만 예전만큼 뜨겁지는 않은 것은 부인할 수 없는 현실입니다. 때문에 엑스박스나 플레이스테이션 등은 인터넷을 통한 사용자들의 정보 공유, 게임 플레이 등을 지원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고 여기에 더하여 하위호환성이라는 카드를 들고 나와 다시 한번 옛 유저들을 콘솔 앞으로 끌어모으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윈도우즈 센트럴 웹사이트에서 업데이트 소식 자세히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IT's Fun2015.09.23 06:38

그동안 장기간의 프리뷰(Preview) 프로그램을 통해 호평을 받아오던 마이크로소프트의 새로운 생산성 도구, 오피스2016이 정식 출시되었습니다. 우리나라 시각으로 어제 저녁부터 공개된 오피스2016은 PC 뿐만 아니라 오랜 숙원 사업으로 여겨지던 맥(Mac)용 버전도 같이 공개되었습니다. 익히 들어서 아시는 것처럼 PC 와 달리 맥 환경에서는 그동안 사용되던 가장 최신 오피스 버전이 2011 이었습니다. 오피스2016은 PC, 맥, 테블릿, 스마트폰 등 다양한 기기에서 일관된 사용자 경험을 할 수 있으면서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의 작업 연속성 보장을 통해 생산성을 끌어올려 줄 수 있는 도구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오피스365를 구독하는 분들은 오피스의 새로운 버전이 출시되면 새로운 설치용 버전을 추가 비용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을 여러차례 말씀 드렸었는데요, 제품 공개와 함께 바로 다운로드가 제공되고 있으니 이미 오피스365 구독자시라면 바로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매번 새로운 제품 발표때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한국어 페이지는 변경이 좀 느렸던 기억이 있습니다만 이번 오피스2016 발표의 경우 생산성 도구 시장의 플래그십(Flagship)인 만큼 한국어 페이지들도 바로 반영된 것 같아 무척 고무적입니다.




오피스2016은 최근 애플(Apple)의 신제품 발표회에서 아이패드 프로(iPad Pro)와 함께 멀티테스킹, 화면 분할을 통해 작업하는 작업을 보여주면서 한번 더 화제가 된 바 있습니다. PC 와 맥에서는 저작활동을 하는 것이 당연한 것이었지만 이제 테블릿에서도 정말 원활하게 생산성 활동을 할 수 있는 시대가 된 것 같습니다. 오피스365 구독자라면 완벽하게 모든 기능이 동작하는 테블릿, 스마트기기용 어플리케이션도 다운로드 받아서 사용할 수 있다는 것 역시 익히 들어서 알고 계실 것 같습니다.




오피스365 구독을 통해서 이용하는 오피스2016은 오피스365 구독권의 가격 변화가 없기 때문에 기존과 동일합니다. 다만 구독 형태로 이용하지 않고 패키지를 통해 오피스를 설치하는 경우에는 학생용인 "오피스 홈&스튜던트 2016" 은 179,000원, 소규모 사업장용인 "오피스 홈&비즈니스 2016"은 299,000원에 구입이 가능합니다. PC 용의 경우는 패키지 옵션에 퍼블리시(Publish), 엑세스(Access) 제품군이 모드 포함된 529,000원에 달하는 "오피스 프로페셔널 2016" 버전도 제공되고 있습니다. 소프트웨어를 사고 끝낼 것인가 아니면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받으면서 구독할 것인가는 각자의 판단에 맡기도록 하겠습니다! (대세는 후자입니다만...!)





마이크로소프트는 이제 더이상 윈도 플랫폼만을 위해 제품을 만드는 회사가 아닙니다. 과거에도 그래왔지만 윈도가 천하를 통일했던 시기 동안은 분명 다른 플랫폼에 대한 지원이나 관심이 적었기에 근래의 변화는 더욱 신선합니다. 오피스365, 오피스2016과 같은 생산성 소프트웨어, 클라우드 기반의 구독권 사업은 운영체제 플랫폼이 아닌 생산성 도구 등 기존의 경쟁력 높은 사업들을 더이상 놓치지 않기위해 모든 플랫폼을 아우르겠다는 필살의 의지까지 느껴질 정도입니다! 오래된 오피스에 지쳐있다면 지금 마이크로소프트 웹 사이트에서 오피스2016을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참, 회사에서는 개인 오피스365 라이센스를 사용하시면 안됩니다..! 사무실에서 사용해보고 싶다면 IT 담당자에게 물어봐야 한다는 점 잊지 마시구요~!


마이크로소프트 웹 사이트에서 오피스2016 이용 / 오피스365 구독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기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노피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