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161
Total
3,854,361
관리 메뉴

sentimentalist

빚짜 교보문고 합정역점, 수제 맥주와 피자가 맛있는 곳 본문

Daily NoPD/rEvieW

빚짜 교보문고 합정역점, 수제 맥주와 피자가 맛있는 곳

노피디 2017.08.07 23:14

대형서점의 변신에 대해서 요즘 말이 많습니다. 지역의 작은 서점과의 관계에서부터 책을 읽는 즐기는 공간으로 변신 과정에 붉어지고 있는 출판사들과의 신경전까지 그 범주도 다양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이 더 많이 책을 접할 수 있도록 공간을 만들고 투자한다는 관점에서는 긍정적인 평가도 많습니다. 가장 근래에 오픈한 교보문고 합정역점 역시 홍대 권역의 특성에 맞도록 예술 계통의 서적 공간에 공을 들였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기도 합니다.


이런 의도와 별개로(?) 이곳에 수제 맥주와 피자가 맛있는 집이 있다는 소문을 듣고 더운 날씨도 피할겸 합정역 딜라이트 스퀘어를 향했습니다. 딜라이트 스퀘어는 메세나 폴리스 맞은편에 위치한 마포 한강 푸르지오에 위치해 있습니다. 마포 한강 푸르지오는 아파트와 오피스텔로 구성되어 있는듯 한데, 아파트는 10억을 상회하는 높은 금액을 자랑하더군요. 교보문고 때문에라도 (절대 수제 맥주가 아니라...) 한번 살아보고 싶은 곳이었지만 꿈은 꿈일뿐이라... 흙... 



빚짜(Beezza)는 교보문고 합정점과 같은 층에 위치해 있습니다. 검색해보니 이곳만 있는 것은 아니고 연남동과 신논현점도 있더군요. 전직장 다닐때 신논현역을 4년여동안 이용했음에도 빚짜가 있다는 것을 왜 몰랐을까 하는 생각이 들정도로 괜찮은 맥주와 안주가 있는 곳이었습니다. 다른 지점의 크기는 잘 모르겠지만 합정역 빚짜는 생각보다 그렇게 넓지는 않습니다. 5인 가족이라 자리를 만들기 어려웠다는 것은 밝힐 수 없는 비밀이긴 합니다 -_-;;






이곳에서는 국내 5곳 정도의 브루어리에서 제조한 다양한 맥주를 맛볼 수 있습니다. 국내 첫번째 수제 브루어리로 알려진 카브루(Kabrew)를 비롯하여 브루원(Brew One), 맥파이(Magpie)를 비롯하여 일산가는 길목의 플레이 그라운드(Playground)와 성수동 ABC 로 더 잘알려진 어메이징 브루어리 컴퍼니(Amazing Brewery Company)의 맥주까지 맛볼 수 있습니다. 가격이 조금 높게 책정되어 있긴 하지만 더부스(The Booth)의 대동강 페일에일도 같이 판매하고 있습니다. 





주말 낮시간에 점심시간이라 그런지 정말 많은 분들이 홀을 가득 채우고 있었습니다. 수제 맥주가 맛있는 만큼 가벼운 안주와 함께 맥주를 즐기는 나홀로족부터 바에 앉아 가볍게 목을 축이는 분들, 가족 혹은 친구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분들까지 그 목적(?)과 멤버 구성도 다양했습니다. 자리가 쉽사리 나지 않아 친절한 직원분의 가이드로 전화번호를 남기고 바로 옆 교보문고 키즈 코너에서 책을 좀 읽다보니 금방 시간이 가더군요. 




자리로 안내받아 메뉴를 보니 앞서 이야기 했던 브루어리가 제조한 맥주들이 서로 "나를 주문해줘!"하고 외치는 듯 했습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고르곤졸라 피자와 치즈팟 앤 도우프라이를 시키고 에일 계열의 연남 에일과 골든 에일을 주문했습니다. 쌉쌀한 에일을 좋아하는 우리 부부에게 골든 에일 보다는 연남 에일이 입에 더 착착 감기더군요. 피자와 도우프라이도 아이들 입맛에 너무 잘 맞아 순식간에 먹어치우더군요. 아주 배부르게는 아니지만 적당히 배를 채우기에 좋은 양 정도로 생각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애들이 셋이다 보니 확실히 양이 작아 고르곤졸라 피자를 하나 더 주문하긴 했습니다 ^^







딜라이트 스퀘어는 메세나 폴리스와 마찬가지로 합정역에 연결되어 있어 이용이 무척 편리합니다. 아직까지는 차를 가지고 오더라도 주차비를 별도로 징수하지 않고 게이트를 열어 두어 마음 편하게 즐기기에도 충분합니다. 맛있는 먹거리들을 파는 가게들이 많이 입점해 있고 교보문고 합정점 역시 공간이 작지 않아 책을 보고 시간을 보내기에 무척 좋습니다. 필요하면 길건너편 메세나 폴리스에 가기도 좋고 홍대 입구도 한정거장 떨어져 있어 얼마든지 코스를 만들기에도 좋다는 생각이 드는 곳입니다.



수제 맥주를 좋아하는데 가까이에 원스탑으로 다양한 코스를 만들고자 하는 분들, 아이들과 함께 시원한 공간에서 다양한 액티비티를 하고 싶은 분들께 추천할만한 장소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제 입추를 막 지나고 있긴 하지만 더위가 가시려면 아직 시간이 더 필요합니다. 늦여름과 초가을의 멋진 외출 코스로 교보문고 합정역점에 위치한 빚짜를 이용해 보시면 어떨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