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123
Total
3,810,706
관리 메뉴

sentimentalist

Daum 한메일 Express, 맘에 든다~! 본문

IT's Fun

Daum 한메일 Express, 맘에 든다~!

노피디 2007.07.02 09:29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http://www.daum.net) 커뮤니케이션의 새로운 메일 서비스인 `한메일 Express`가 베타 오픈을 했다. 그동안 국내의 많은 웹 서비스들이 개편과 새로운 변화를 시도해 왔지만 유독 `메일 서비스`에 대해서만은 별다른 변화가 없었기에 (기껏해야 메일용량 확대정도?) `한메일 Express`의 런칭은 나름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영상 서비스나 커뮤니티, 블로그 서비스들은 사용자 층이 넓고 인터넷을 이용하는 일반인들이 많이 사용하는 서비스이기 때문에 개편이나 새로운 변화가 있을 때 그 반응 또한 다양하고 많았던 것 같다. 하지만 `한메일 Express`의 경우 생각했던 것 보다 반응이 큰 것 같지는 않은 것 같다. 아마도 국내 사용자에게 이메일 서비스가 차지하는 위치가 NoPD의 생각과 많이 달랐던 것 때문이 아닌가 싶다.

NoPD의 경우 회사 인트라넷 시스템 역시 `한메일 Express`와 비슷한 개편을 시도했고 여전히 일부 사용자들에게만 Open 되어 있다는 공통점이 있어서 이번 베타 오픈에 개인적인 관심을 많이 가지고 있었다.

한메일 Express, 무엇이 변했는가?

한메일을 비롯한 국내 메일 서비스들의 최대 문제점은 사용자의 편의를 위한 기능이 너무 빈약했다는 것이다. 이번 개편에서는 AJAX로 알려진 비동기 통신기술을 기반으로한 다양한 사용성 증진이 주된 개편 목표가 아니었나 싶다. 그리고 다양한 키보드 작업을 지원하여 마우스를 사용하지 않고 빠른 속도로 메일 관련 작업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탭 기능의 지원

스크린 샷을 보면 일단 깔끔해진 디자인이 눈에 띈다. `탭`을 지원하여 여러개의 편지함을 동시에 열어두고 메일 작업을 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탭은 키보드에서 CTRL + ~ 조합을 이용하여 다른 탭으로 이동이 가능하다. 마치 윈도우에서 ALT + TAB 조합으로 프로그램간 활성창 전환을 하는 것과 유사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일 검색 기능

NoPD의 경우 한메일로 중요한 메일들을 많이 수신하고 있어서 따로 편지함을 만들어 보관하는 경우가 많다. 수신한지 얼마안된 메일들은 상관 없지만 인간의 기억력의 한계로 시간이 지나면서 어느 메일에 무슨 내용이 있는지 찾느라 시간을 허비하는 경우가 많았다. 이번 개편에서는 메일 내용 검색 기능이 강화되어 손쉽게 메일을 검색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적으로 화면 우측 상단에 조그만 검색 창이 보인다. 단축키로 / 를 누르면 검색 창으로 포커스가 이동된다. 검색어를 입력하고 검색 버튼을 누르면 해당 키워드를 가진 메일을 검색해 준다. 하지만 메일이 많은 경우 상세 버튼을 눌러 조건을 설정한 뒤 검색하면 속도나 효율성 면에서 훨씬 나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Drag & Drop 의 지원

핵심 기능은 아니지만 메일을 끌어다 놓을 수 있는 Drag & Drop 기능을 지원한다. 예를 들어 화면에서 삭제하고 싶은 메일들이 있다면 해당 메일을 선택(메일 제목 왼쪽의 체크박스 선택)한 후 휴지통으로 끌어다 놓으면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각보다 편리한 기능인데, 선택 체크박스를 사용하지 않고 개별적인 메일을 끌어다 놓는 기능은 지원되지 않고 있다. 의외로 하나씩 끌어다 놓는 기능이 없다는게 살짝 불편하다는 생각도 든다.

강력한 키보드 기능

앞서 이야기 한것처럼 키보드로 작업 가능하도록 많은 배려를 했는데, 테스트를 해본 결과 마우스 작업 없이도 메일을 읽고, 쓰고, 답장을 보내는 것은 물론 탭간의 이동과 여러 메일을 선택해서 삭제하는 등의 작업이 아주 원활했다.

위의 메일 목록 화면을 보면 꺽쇠(>)모양의 포인터가 보이는데 키보드 작업시의 포인터라고 생각하면 된다. 화살표 키와 스페이스키를 이용해 보면 `오!`하는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 그 상태에서 DEL 키를 누르면 메일을 삭제할 수 있다. 포인터를 읽고 싶은 메일로 옮긴후 O (Open) 를 누르면 메일이 열리고 R (Reply)를 누르면 답메일을 쓸 수 있다. 메일을 읽어보니 스팸메일이었다면 가볍게 DEL 키를 이용해서 삭제해주자.

이런식으로 다양한 키보드 작업을 지원하여 콘솔 모드에서 업무를 많이 한다거나 키보드 작업을 더 좋아하는 사람들이 편리하게 메일 관리를 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마치며

이상으로 간단하게 `한메일 Express`의 새로워진 면들을 살펴보았다. 아마도 숨겨진 더 많은 기능들이 있겠지만 서비스를 이용하는 각자의 몫으로 (... 라고 적고 귀찮다고 읽는다) 맡겨둘까 한다. 인트라넷 메일 시스템 개편이 브라우저의 기본적인 사용성(Back / Forward 버튼과 같은...)을 제대로 고려하지 않아 불편함이 많았는데, B2C 서비스인 한메일이 그러한 요소들까지 세심하게 고려했다는데 박수를 보내고 싶다. 기술 이전에 사용자가 쉽게 쓸 수 있는 서비스가 정말 제대로된 서비스가 아닐까? 하는 질문에 적절한 답안을 보여주고 있는 `한메일 Express`의 움직임을 앞으로도 지켜보도록 하자.

- NoPD -
신고
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