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our

홍콩 세븐일레븐에서 건진 완소 먹거리들 아이를 데리고 처음 해외로 나가다 보니 신경쓰이는게 이만저만이 아니었습니다. 어른들이야 어떻게든 먹을것 찾아 먹고 입에 안맞아도 대충 끼니를 때울 수 있겠지만 정기적으로 우유와 요구르트는 물론이고 간식꺼리까지 예민하게 반응하는 아이에게는 쉬운 일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홍콩 도착후 가장 먼저 들렀던 곳이 세븐일레븐이었고 적당한 우유를 선택하는 것은 어쩌면 짧은 4일간의 여행의 가장 핵심적인 과정이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결과를 먼저 놓고 보자.. 더보기
잠시 호텔에서 쉬어가는 사이... 홍콩 여행기에 올릴까 하다가 여행 컨텐츠는 아니다 싶어서 이곳에다 올립니다. 침사추이 지역은 넓어 보이지만 실제로 걷다보면 생각보다 넓지 않아 마실다녀오기 딱 좋습니다. 여행자들에게는 부지런히 쇼핑과 먹거리를 즐기고 잠시 호텔에 들러 옷을 갈아입거나 쉬어가기에도 안성맞춤이지요. 아기를 데리고 하는 여행인지라 중간중간 적당히 쉬는 것이 무척 중요했습니다. 아기가 피곤해지면 가족 모두가 피곤해지니까요 ^^;; 그래서 잠깐 호텔에 들른사이, 혜린아기는 엄.. 더보기
홍콩에선 생각보다 영어가 안통한다? 홍콩에 가기 전부터 김치군 블로그나 고고씽님 블로그에 올라온 글들을 많이 읽었습니다. 포스팅들은 무난해서 별 고민 안해도 되겠다 싶었는데, 막상 여행 책자들로 Spot 을 정리하다 보니 생각보다 쉽지 않겠다는 생각도 들더군요. 이유인 즉슨, 홍콩이 생각보다 영어가 잘 안통한다는 것. 실제로 홍콩여행에서 겪은 내용을 토대로 정리해 보면, 우리나라의 남대문과 마찬가지로 외국인을 상대로 장사를 하는 상점들은 영어가 잘 통하는 편이었지만 식당, 특히 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