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2013년 IT 분야의 인물들 중 가장 부자는 누구일까?
    IT's Fun 2013. 3. 5. 16:23
    728x90
    세계적인 경제 전문지인 포브스(Forbe's)紙에서 매년 발표하는 많은 통계들 중 사람들이 가장 관심있어 하는 통계는 "세계의 부호" (The World's Billionaires) 라는 통계입니다. 기업이 발표하는 주요 인물의 주식 보유량이나 시장에 알려져 있는 풍문, 공식적으로 리포트 되는 재산 보유 금액등을 근간으로 세계 주요 경제인들의 재산 순위를 매겨 발표하고 있는 자료입니다. 

    올해도 어김없이 세계의 부호 차트(?)가 발표 되었습니다. IT 업계에 종사하고 있고 창업, 대박(!)을 꿈꾸고 있는 사람들이라면 내가 좋아하는 인물이 몇 위를 기록했고 얼마나 많은 재산을 가지고 있는지 관심이 가는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차근차근 살펴보면 일부 누락된 사람들도 있는 것 같지만 대략적으로 부호들의 서열을 매겨볼 수 있어 무척 재미있는 통계입니다.

     
    먼저 전체 분야를 통틀어서 산정한 부호 순위를 한번 보겠습니다. 1위를 기록한 사람은 우리가 많이 이름을 들어본 사람은 아닙니다만 멕시코에서 이동통신사를 가지고 있으면서 부를 축적한 Carlos Slim Helu 와 그의 가족들이라고 합니다. 73조 달러이니 우리돈으로 생각하면 정말 어마어마한 규모가 아닐까 싶습니다.

    2위는 일선에서 은퇴했음에도 여전히 엄청난 부를 가지고 있는 마이크로소프트 출신의 빌게이츠입니다. 올해 57세라고 하니 얼마나 어린 시절부터 성공을 해서 지금까지 그 성공을 누리고 있는지 부러울 따름입니다. 그 외 눈에 띄는 인물로는 스페인의 SPA 브랜드 자라(Zara)를 가지고 있는 Amancio Ortega 와 오마하의 현인 워런 버핏, 오라클의 악동 래리엘리슨도 눈에 띕니다.

    경제의 다양한 분야를 통틀어서 백만장자를 순위지어보니 왠지 아는 인물들도 생각보다 많지 않고 (저처럼 IT Oriented 된 사람 기준으로의 이야기입니다!) 읽어보는 재미가 조금 덜하네요. 이번에는 기술분야 (카테고리 상으로는 Technology 로 분류되어 있습니다) 의 인물들만 추려서 순위를 한번 보도록 하겠습니다.

     
    이제 좀 재미있는 차트가 된 것 같습니다. 기술 분야만을 놓고 봤을때 가장 많은 돈을 가진 사람은 빌게이츠입니다. 그 뒤를 이어서 전체 차트 탑 텐에 입성한 래리엘리슨이 보이네요. 아마존으로 제2의 애플을 꿈꾸고 있는 제프 베조스가 전체 순위 19위, 기술분야 3위로 탑 랭커가 되었습니다. 그 뒤를 이어 구글의 공동 창업자인 래리페이지와 세르게이브린이 약 23조 달러의 재산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최근 주식시장에서 상장 폐지를 선언한 PC 업체 델(Dell)의 마이클델은 15.3조 달러로 전체 49위, 기술부문 6위를 기록했습니다. 마이클델도 48살로 생각보다 나이가 많지 않네요. 빌게이츠 이후 마이크로소프트를 혁신의 기업에서 끌어내린 일등 공신인 스티브 발머도 전체 51위를 기록할 정도로 많은 재산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그 뒤를 이어 빌게이츠와 함께 마이크로소프트를 만들었던 일등 공신인 폴 앨런도 15조 달러의 돈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신진 사대부(?)라고 할 수 있는 페이스북의 마크주커버그는 전년도의 15조 달러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13.3조 달러로 전체 66위, 기술분야 9위를 차지하며 강한 면모를 과시하고 있습니다. 기술분야 탑 텐에 들어 있는 사람들 중 마크 주커버그의 나이는 단연 돋보이는 20대입니다. 조만간 40대로 진입할 래리페이지와 세르게이브린만 없다면 세대차이가 엄청나게 큰 것을 알 수 있습니다. 

    Forbe's 웹 사이트에서 다양한 백만장자 순위 살펴보기 [바로가기]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로 성공한 사람들의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자세히보기]


    - NoPD -

    댓글 2

© 2019, NoP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