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1월 25일, 별이 30주차 돌파!
    Daily NoPD/Memories of Family 2008. 1. 28. 08:08
    와이프의 배가 점점 커져오는게 살짝 부담스럽게 느껴진다 ^^; 30주차를 지나면서 별이의 움직임도 슬슬 심상치 않아진다. 손발로 툭툭 건드리던 것이 이제는 제법 자궁벽을 스윽~ 스윽~ -_- 쓸면서 노는게 신기하기도 하고 재미있기도 하다. 한달 주기로 병원을 들리던 것도 이제 2주 마다 오는 것으로 바뀌었다. 슬슬 아이가 나올 날짜가 다가오면서 보다 신중하기 위함일 것이다.

    주말에는 애기방을 꾸미기 위해 옷방으로 쓰던 곳을 싹 정리했다. 4단 행거로 옷좀 정리하고 안쓰는 박스들도 버리고 했는데 벽지를 새로 할 엄두를 못내고 있다. 컬러 테라피라는 것이 있는데 아이의 정서 발달을 위하여 중요한 포인트라고 하니 (물론 태어나자 마자 색깔을 구분할 수는 없겠지만) 더 신경이 쓰인다.

    이제 슬슬 아빠가 될 준비에 박차를 가해야 할 것 같다. 처음엔 다들 어리버리 하겠지만, 그래도 이왕이면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보이면 별이가 더 좋아하지 않을까..? ㅋ..

    - NoPD -

    댓글 4

    • 하늘이 2008.01.28 10:39

      와아!! ㅠ_ㅜ)/ 30주차라니, 미리 미리 많이 축하 드립니다. ^^

      • NoPD 2008.01.28 10:53

        어머~ 하늘이님 다녀가셨네요 ㅋ...
        악플보다 무섭다는 무플 막아주심에 진심으로 ㄳㄳ~
        애 아빠가 되는게 수비지 않군요~ ^^

    • 서대리 2008.01.28 15:59

      축하한다. 여름 때 잠깐 한국 갈 때 (미국에서 intern 못구함-_- 한국에 오래 있을지도) 모발 사람들 얼굴이나 함 보자.
      영어 열심히 해둬-_- 영어만 잘함 여기 애들 한 방 감이다-_- 진짜--

      • NoPD 2008.01.28 18:12

        오옷 서댈님 >_<)
        안그래도 영어 불타오르고 있습니다 ㅋ...
        오시면 한번 거하게 럭셔리 코스로 갑시다요~ ^_^
        애기까지 데리고 ㅋㅋ

© 2019, NoP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