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종플루

자기만의 공간을 갖고 싶은 아이의 욕망 어느 순간인가 부터 아이들은 구석, 조그만 상자, 가방, 장농-_- 등 자신의 몸이 들어가는 곳에 들어가는 걸 좋아합니다. 머리를 계속 부딪혀 가면서도 식탁 밑으로 기어들어가고, 볼풀 속에 들어가서 한참동안 혼자 키득 거리면서 노는 걸 즐깁니다. 워낙에 답답한 실내, 좁은 공간을 불편해 하던 혜린이도 요즘 부쩍 볼풀이나 조그만 모형 집과 같은 곳에 들어가는 걸 너무 좋아하기 시작했습니다. 코엑스에서 열린 육아교육전을 다녀오는 길, 반디앤 루니스 앞에.. 더보기
#264. 신종플루 예방접종 부작용,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곧 영유아 대상의 신종플루 예방접종이 본격적으로 시작됩니다. 그동안 뉴스에 나온 부작용 사례 라던가 뉴스, 정체 불명의 출처를 통한 블로그의 글등 다양한 경로로 걱정이 될만한 이야기들이 있어 NoPD 역시 부모로서 걱정이 많이 되고 있습니다. 여기저기에서 자료도 찾아보고 사례를 연구도 해봤습니다만, 딱히 부작용을 막을만한 방법이 있는건 아니더군요. 그래서 원점으로 돌아가 봤습니다. 아이를 키우시는 부모님들은 이미 다 아시는 내용이겠지만 한번 읽으시면.. 더보기
외로운 솜브레로가 나를 불렀다 멕시코 시티 공항. 짧은 여정을 뒤로 하고 LA로 가는 길에, 그다지 할 것 없는 공항을 이리저리 걸었다. 전세계 어느 곳이나 그러하듯,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프랜차이즈 사이에서 외롭게 난간에 걸터앉은 솜브레로를 깊게 눌러쓴 산초스. 외로운 여행자처럼 보인 나를 그가 부르는 듯한 생각에 들어간 멕시코 식당. 그다지 친절하지 않았던 탓에, 뭘 먹었는지 기억도 나지 않는다. 다만, 텁텁하고 쌉싸름했던 하우스 메이드로 생각되는 한잔의 진한 커피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