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백화점

맛있는 생과일 쥬스가 생각날 때, 탕스 마켓 (Tangs Market) 사실 싱가폴과 같은 열대 지방에서는 워낙에 맛있는 과일들이 넘쳐나기 때문에 생과일 쥬스를 사먹어도 그다지 비싼 돈이 들지 않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정말로" 얼리지도 않은 생과일 쥬스를 먹으려면 5~6천원 이상은 줘야 되는 것과 정말 대비된답니다. 그렇다고 싱가폴의 모든 생과일 쥬스가 맛있는 건 아닙니다. 허접한 호커센터에 위치하고 있는 생과일 쥬스집에 가면 시럽을 너무 많이 넣는 경우도 있고, 어떤 가게는 품질이 낮은 과일을 써서 맛이 제대로 안나.. 더보기
러시아에는 국영 백화점이 있다? "굼(GUM)" 백화점! 흔히 우리가 떠올릴 수 있는 백화점은 민간 기업들이 운영하는 백화점일 것입니다. 그런데 러시아에는 국영 백화점이 있다고 하더군요. 정부에서 백화점을 운영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붉은 광장 동쪽에 위치한 고풍스러운 건물이 바로 러시아 국영 백화점 "굼(GUM)" 백화점입니다. 많은 나라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백화점과는 사뭇 다른 느낌입니다. 백화점 이름을 내건 화려한 간판도 보이지 않고 행사를 알리는 거리의 광고물도 전혀 보이지가 않습니다. 하지만 .. 더보기
#189. 불황의 또다른 모습 2주쯤 전에 받아봤던 석간 무료 신문에 실렸던 기사에 실렸던 사진이다. 경기불황이 닥쳐오면서 밖에서 사먹지 않고 집에서 직접 만들어 먹거나 해먹을 수 있는 식품, 도구등이 인기라는 요지의 기사였는데, 본문의 내용과 사뭇 어울리지 않는 사진이 무척 눈길을 사로잡았다. 소비자들의 구매패턴이 소모성 상품에서 대안상품 위주로 바뀌고 있다는데 사진을 가만히 들여다 보면 이런 내용과 그닥 와닿지 않는 장면들이 보여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 더보기